•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601-16610 / 20,0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포츠 마케팅] 평창 동계올림픽이 온다…기업들도 다 함께 뛴다

      ... 그리핀은 올 2월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린 올스타전 슬램덩크 콘테스트에서 NBA 공식 스폰서인 기아차 '옵티마(K5)'를 코트에 세워놓고,이를 뛰어넘는 덩크슛 묘기로 팬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이날 행사는 각종 소셜미디어와 스포츠 ... 인지도가 급상승했다. 노키아의 아성이던 유럽에서 삼성전자 휴대폰이 날개 돗친 듯 팔린 데에는 영국 축구 프리미어리그의 간판팀 첼시를 후원한 효과가 크게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현대자동차의 일본 시장 인지도는 월드컵을 전후해 32%에서 ...

      한국경제 | 2011.07.19 00:00 | 박동휘

    • 박재완 "관광 인프라 여전히 취약"

      ... 서비스산업이 글로벌 무대로 뻗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장관은 "지난 일요일 US여자오픈 골프대회에서 우리나라 선수들이 연장전 끝에 1, 2위를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는데 이 선수들은 KLPGA 출신"이라며 "이제는 우리나라가 K-리그에서 'G-리그'(글로벌 리그)로 발돋움해야겠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제조업은 세계무대에 오래전부터 노출돼 국제 경쟁력을 쌓아왔다"며 "서비스산업도 글로벌 경쟁 시대를 맞아 더욱 자생력을 갖추고 선진화할 수 있도록 배전의 ...

      한국경제TV | 2011.07.13 00:00

    • [사설] 장관의 말이 #$%※&…이런 식이라면

      장관들의 말이 어지럽다. 현란한 전문용어와 비유들이 넘쳐난다. 직격탄을 날리는 어법들도 터져나온다. 어제도 그랬다.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6월 고용동향의 취업자 개선을 '즐거운 서프라이즈'로 평가하고,한국의 모든 분야가 K리그에서 G리그로 발돋움해야 한다고 말했다. 부연 설명이 있어야 이해가 될 만한 얘기들이다. 코스닥협회 조찬 강연에 나선 최중경 지식경제부 장관은 "대기업의 직원 평가 때 구매단가 인하는 빼라" "이명박 정부에 대한 이유없는 ...

      한국경제 | 2011.07.13 00:00 | 안현실

    • thumbnail
      스탠다드차타드, K리그 유소년 축구 캠프 개최

      한국스탠다드차타드금융지주(SC제일은행 지주회사)는 '리버풀FC와 함께하는 K리그 유소년 축구 캠프'를 11일부터 14일까지 3박 4일간 중국 광저우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K리그 유소년 축구발전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축구 캠프에는 K리그 각 구단 산하 유소년 클럽(U-12)팀 중 참가를 희망한 13개 구단(수원, 제주, 포항 제외)에서 각 1명의 유망주가 선발돼 총 13명이 참가했다. 이번 축구 캠프는 ▲세계적인 수준의 리버풀FC ...

      키즈맘 | 2011.07.11 00:00

    • '선수 기근'에 시름 깊어지는 K리그 사령탑들

      ... 통해 전력을 재정비하는 시기가 돌아왔지만 사령탑들의 시름이 깊어만 가고 있다. 승부조작 사건의 여파로 프로축구 K리그의 '선수 기근'이 해소될 기미가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각 구단에서 승부조작 가담 선수들이 전력에서 이탈하는 바람에 ... 다행이지만 지금으로서는 현재 가진 자원을 가지고 어떻게든 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포 지동원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로 이적하고 주전 선수 4명은 승부조작에 연루된 전남의 사정도 심각하다. 그동안 2군 선수를 1군으로 올리고, 2군에는 ...

      연합뉴스 | 2011.07.11 00:00

    • 프로축구 승강제 2013년부터 도입한다

      ...조작 예방 후속대책 발표..부정행위 팀 강등 대상 조작 의심자엔 '거짓말 탐지기' 사용 국내 프로축구에 정규리그 성적과 부정행위 여부를 반영해 구단의 활동무대를 상·하위리그로 강제로 분류하는 승강(昇降)제가 내후년부터 도입된다. ... 덧붙였다. 연맹은 승부조작이 발생하면 관련 구단에 대해 ▲리그 강등 ▲승점 감점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출전권 박탈 등의 불이익을 줄 계획이다. 아울러 연맹은 리그컵과 정규리그K리그가 주관하는 모든 대회의 방식을 ...

      연합뉴스 | 2011.07.11 00:00

    • K리그 승부조작 연루자 전원 같은 재판부 배당

      창원지법은 지난 7일 프로축구 승부조작 가담혐의로 기소된 프로축구 선수와 브로커 48명의 재판을 형사6단독 김기동 판사에 배당했다고 10일 밝혔다. 법원은 지난달 1차 수사결과 기소된 프로축구 승부조작 관련자 14명 중 1명이 지난 2월 창원지법 부장판사로 퇴직한 변호사를 선임하자 정식재판 담당 형사단독 판사 가운데 이 변호사와 함께 일한 적이 없는 김 판사에게 재판을 배당했다. 김 판사는 올해 2월 창원지법으로 발령이 났다. 법원측은 전...

      연합뉴스 | 2011.07.10 00:00

    • thumbnail
      전북골키퍼 승부조작 자진신고 “심리적 압박감 못이겼다”

      ...구 승부조작 파문이 다시 수면 위로 올라왔다. 6월26일 한국프로축구연맹 안기헌 사무총장은 “24일 프로축구 K리그 전남드래곤스에서 뛰다 2011년 전북현대로 이적한 골키퍼A가 승부조작에 관여했다고 자진신고 했다”라며 “이에 이철근 ... 승부조작 파문 이후 프로축구 연맹이 자진신고를 받기로한 이후 첫 사례이다. 이에 대해 경찰은 2010년 후반기 K리그 정규리그 2경기와 컵대회에서 승부조작이 이뤄진 혐의에 조사를 하고 있었으며 이 과정에서 A가 한솥밥을 먹은 바 있는 ...

      한국경제 | 2011.07.08 00:00

    • thumbnail
      '염기훈을 이겨라' 동영상 화제! 고종수vs염기훈 프리킥 대결

      ... 그라운드를 떠난지 3년이 지난 고종수의 프리킥은 여전히 날카롭게 골문으로 빨려들어갔다. 결국 5골을 성공시킨 고종수가 '왼발의 달인'으로 등극했다. 고종수는 "염기훈이 부상으로 인해 많이 봐준것 같다"라며 "킥력이 좋고 파워도 좋아서 K리그의 공포의 대상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염기훈을 극찬했다. 이어 염기훈은 "고종수와 프리킥 대결을 한 것이 영광이다"라며 "현역에서 은퇴했지만 아직까지 왼박이 살아 있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영상을 접한 네티즌은 "고종수 아직 안 죽었다", ...

      한국경제 | 2011.07.08 00:00

    • 축구협회 "승부조작 관련자 전원 일벌백계"

      ... 통해 죄의 경중을 따져봐야 한다"며 "프로연맹의 상벌위원회가 먼저 열리는 만큼 결과를 보고 처리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재발방지 대책에 대해선 "프로연맹이 K리그 팀의 지도자와 선수들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여는 등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며 "협회 차원에서는 7월 중순에 내셔널리그와 챌린저스리그의 지도자를 모아 놓고 승부조작에 대한 집중 교육을 계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프로축구연맹은 창원지검과 협조해 관련 선수들의 정확한 비위 내용을 전달받아 ...

      연합뉴스 | 2011.07.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