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121-17130 / 20,3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울산, 6강 PO 확정…수원 탈락

      프로축구 K-리그 울산이 수원의 막판 추격을 따돌리고 6강 플레이오프 진출권의 마지막 주인공이 됐다. 울산은 3일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대구와 쏘나타 K-리그 2010 29라운드 홈 경기에서 나란히 1골 1도움을 기록한 고창현과 김신욱의 '쌍끌이 활약'과 2골을 작렬한 오르티고사의 결정력을 앞세워 5-0으로 완승했다. 이로써 울산은 14승5무8패(승점 47.골 득실+)로 이날 포항에 패한 경남(승점 47.골 득실)과 동률을 이뤘지만 ...

      연합뉴스 | 2010.11.03 00:00

    • 박지성.이동국.김형일, AFC 올해의 선수 후보

      ... 프리미어리거로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서 대표팀 주장으로 뛰며 16강 진출에 큰 힘을 보탰던 박지성을 비롯해 K-리그에서 활약하는 스트라이커 이동국과 중앙수비수 김형일이 포함됐다. K-리그 성남 일화의 주장을 맡아 팀을 AFC ... 올해도 변함없이 시상식 참가를 수상의 조건으로 내걸었다. 박지성의 경우 해마다 올해의 선수상 수상이 유력했지만 리그 일정 때문에 시상식에 참가하지 못해 상을 받지 못했다. AFC는 "후보자는 경기감독관과 AFC의 기술연구그룹(TSG)에서 ...

      연합뉴스 | 2010.11.02 00:00

    • thumbnail
      국가대표 출신 축구선수, 마약투약 혐의 추가 기소 '논란'

      ... 상해시에서 나이지리아인으로부터 필로폰 약 10g을 구입해 김포공항 세관검색대를 통과하던 중 적발돼 구속된 바 있으며, 현재 서울중앙지법에서 재판을 받고 있다. 한편, 최씨는 한국 국가대표 경력의 수비수로 2008년 은퇴한 이후 K3리그에서 활동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헉 파격 드레스' 이채영, '레드카펫 위의 관능미' ▶ [화보] 백화점 무더위속 란제리가 모피를 만났을때 ▶ [화보] ...

      한국경제 | 2010.11.01 00:00 | sin

    • thumbnail
      '태국판 슈퍼스타K' 국내 3D 기술로 영화화

      ... 프로젝트'를 지난 10월28일 태국 20개관에서 개봉했다. 태국에서 7년째 인기리에 방송되고 있는 '태국판 슈퍼스타 K'라고 할 수 있는 위너 프로젝트를 바탕으로 한 이 영화는 동남아 최초의 3D 콘서트 영화다. 해외에선 U2와 마일리 ... 중순까지 태국 등에서 3개월간 촬영했다. 콘서트에 사용된 장비는 오션망고가 독자적인 기술로 특허를 받은 3D 촬영리그 15대(직교식 11세트,수평방식 4세트)와 2D 카메라 5대 등 20대가 동원됐다. 이환열 오션망고코리아 대표는 ...

      한국경제 | 2010.10.31 00:00 | 유재혁

    • 손흥민, 분데스리가 성공시대 활짝

      ...V)이 그림 같은 데뷔골을 쏘아 올리며 독일 축구 분데스리가 성공시대를 열었다. 사흘 전 프랑크푸르트와 치른 리그 컵 대회에서 분데스리가 데뷔전을 치른 손흥민은 30일(한국시간) 2010-2011 분데스리가 10라운드 원정 경기에 ... 있다. 손흥민의 아버지는 다름아닌 손웅정 춘천FC 감독으로 손흥민의 든든한 '축구 멘토'이자 후견인이다. 올해 K3리그에 참가한 춘천FC를 이끌고 있는 손웅정 감독은 지난해 함부르크 유소년팀 입단 당시 "일단 흥민이가 함부르크 ...

      연합뉴스 | 2010.10.31 00:00

    • -프로축구- 전북, 2연승 행진 '3위 점프'

      인천 유병수, 무득점..울산 5위로 상승 지난해 K-리그 챔피언 전북 현대가 전남 드래곤즈와 '호남 더비'에서 승리하며 5경기 연속 무패(3승2무)에 2연승 행진을 앞세워 3위로 뛰어올랐다. 전북은 3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전남과 쏘나타 K-리그 2010 28라운드 홈 경기에서 1-1로 팽팽하던 후반 에닝요와 로브렉이 연속골을 터트려 3-1로 이겼다. 전북은 14승6무6패로 승점 48점이 되면서 이날 광주와 비긴 성남(승점 47)을 ...

      연합뉴스 | 2010.10.30 00:00

    • [프로축구] 오리무중 순위싸움 `안개 걷히나'

      프로축구 K-리그가 종착역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데 순위 싸움은 아직도 끝을 예측하기 어렵다. 팀당 2∼3경기밖에 남지 않은 상황에서 현재 1, 2위를 달리는 제주 유나이티드(16승7무3패.승점 55)와 FC서울(17승2무6패.승점 ... 1, 2위를 유지한 제주와 서울은 31일 각각 대구, 부산과 싸운다. 제주보다 한 경기를 덜 치른 서울이 정규리그 1위의 열쇠를 쥐고 있다고는 해도 11월3일 성남과 원정경기가 잡혀 있어 절대 유리한 처지라고만은 할 수도 없다. ...

      연합뉴스 | 2010.10.29 00:00

    • 아시안게임 축구대표 윤빛가람 "성용 형 몫까지…"

      ... 소집훈련을 전후로 기자들은 만나 "성용 형의 몫까지 다 해서 대한민국 축구를 알린다는 생각으로 임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새내기 K-리거인 윤빛가람은 올해 치른 29경기에서 9골 7어시스트를 기록하며 경남의 상승세를 이끄는 차세대 스타.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함께 활약할 공격수 지동원(전남)과 올 시즌 K-리그 신인왕을 다투는 그는 지난 8월11일 나이지리아와 평가전에서 A매치 데뷔전을 치르면서 데뷔골까지 터뜨려 `조광래호 황태자'로도 주목받았다. ...

      연합뉴스 | 2010.10.28 00:00

    • -프로축구- 제주-서울 무승부…`1위 안갯속'

      프로축구 K-리그 1, 2위를 달리는 제주 유나이티드와 FC서울이 맞대결에서 승부를 가리지 못해 정규리그 1위의 향방은 더욱 예측할 수 없게 됐다. 제주는 27일 오후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서울과 쏘나타 K-리그 2010 ... 2점 차를 유지하면서 선두 자리를 지켰다. 하지만 서울이 2경기가 남은 제주보다 아직 한 경기를 덜 치러 정규리그 1위 팀은 결국 마지막 라운드가 끝나 봐야 가려질 공산이 커졌다. 이날 무승부로 제주는 최근 10경기 연속 무패(7승3무), ...

      연합뉴스 | 2010.10.27 00:00

    • 조광래호, 12월 13일부터 국내파 '최종 테스트'

      ...(56) 축구대표팀 감독이 2011 아시안컵(2011년 1월7~28일.카타르 도하) 축구대회에 나설 국내파 후보 22명을 놓고 '마지막 테스트'를 준비한다. 조광래 대표팀 감독은 25일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아시안컵에 대비에 K-리그 일정이 모두 끝난 12월 13일부터 예비엔트리에 포함된 22명의 K-리그 소속 선수들을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먼저 소집해 훈련하기로 했다"며 "이미 프로연맹과 각 구단으로부터 긍정적인 답변을 얻었다"고 밝혔다. 조 감독은 ...

      연합뉴스 | 2010.10.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