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221-17230 / 20,0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귀네슈 서울 감독, K-리그 떠나기로 확정

      터키 출신 세뇰 귀네슈(57) 서울 감독이 결국 프로축구 K-리그를 떠나기로 했다. 서울은 25일 "올해로 계약 기간이 끝나는 귀네슈 감독과 최근 내년 시즌 준비와 관련한 논의를 펼쳤다. 하지만 본인의 의사를 존중해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귀네슈 감독은 26일 오전 11시 서울 월드컵경기장 인터뷰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한국에서 생활을 정리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터키 대표팀을 3위에 ...

      연합뉴스 | 2009.11.25 00:00

    • 허정무, AFC 올해의 감독상 수상

      ... 최고 축구 지도자로 우뚝 섰다. 한국 지도자가 AFC 올해의 감독상을 받은 것은 2003년 성남 일화를 이끌고 K-리그 3년 연속 우승의 금자탑을 세웠던 고(故) 차경복 감독 이후 6년 만이다. 한국에서 올해의 감독상 수상자를 ... 최종후보에 올랐지만, 기성용을 넘어서지는 못했다. 한국은 이 밖에도 올해의 남자 국가대표팀상을 받았고,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한 포항 스틸러스와 `여자 포청천' 홍은아 국제심판은 각각 올해의 클럽팀과 올해의 여자 심판(주심)으로 선정됐다. ...

      연합뉴스 | 2009.11.25 00:00

    • 허정무, AFC 올해의 감독…기성용은 청소년선수상

      ... 아시아 최고 지도자로 우뚝 섰다. 한국 지도자가 AFC 올해의 감독상을 받은 것은 2003년 성남 일화를 이끌고 K-리그 3년 연속 우승의 금자탑을 세웠던 고(故) 차경복 감독 이후 6년 만이다. 한국에서 올해의 감독상 수상자를 ... 최종후보에 올랐지만, 기성용을 넘어서지는 못했다. 한국은 이 밖에도 올해의 남자 국가대표팀상을 받았고,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한 포항 스틸러스와 `여자 포청천' 홍은아 국제심판은 각각 올해의 클럽팀과 올해의 여자 심판으로 선정됐다. ...

      연합뉴스 | 2009.11.24 00:00

    • 2009년 11월 20일

      ... 드라마틱하게 연결하는 다큐멘터리 테크닉이 필요하다. 아마 영화 은 TV 다큐멘터리를 포함해 한국에서 스포츠를 소재로 한 다큐멘터리 중 이 작업을 가장 성공적으로 해낸 텍스트일 것이다. 2년여의 제작 기간을 통해 만든 이 영화는 K리그 최하위 팀이던 인천 유나이티드 FC가 수석 코치 장외룡의 부임으로 팀을 재정비하며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던 연승행진을 하는 모습을 단순히 승리의 연속이 아닌 명확한 인과 관계로서 보여준다. 아무리 예상하지 못한 승리라 해도 세상에 우연한 ...

      텐아시아 | 2009.11.20 08:43 | 편집국

    • 현대차, K리그 챔피언십 대회 후원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가 올 시즌 축구 K-리그의 왕중왕을 가리는 챔피언십 대회를 후원합니다. 현대차는 한국프로축구연맹과 'K-리그 챔피언십 2009' 대회 후원계약을 맺고 공식 명칭을 'K-리그 쏘나타 챔피언십 2009'로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는 오는 21일부터 시작되는 대회 기간 동안 차량 전시와 함께 경기장 내 A 보드 및 90도 시스템 광고, 경기장 내외 프로모션 활동 등 다양한 오프라인 마케팅을 전개할 예정입니다. 이승필기자 ...

      한국경제TV | 2009.11.20 00:00

    • [한.세르비아축구] 아쉬움 남긴 '박지성시프트'

      ... 유나이티드)을 공격형 미드필더로 배치했다. 박지성에게 중앙 미드필더와 윙 포워드를 자유롭게 넘나들게 하는 '프리 롤'을 부여하는 소위 '박지성 시프트'를 가동한 것이다. 허 감독은 국내파 주전 미드필더 기성용(서울)과 김정우(성남)가 K-리그 일정으로 조기 귀국하면서 포메이션에 대한 변화가 불가피했다. 이 때문에 박지성을 4-2-3-1 포메이션에서 원톱 스트라이커 설기현(풀럼)의 뒤를 받치는 처진 스트라이커 겸 공격형 미드필더란 중책을 맡겼다. 중원에는 박지성 ...

      연합뉴스 | 2009.11.19 00:00

    • [한.세르비아축구] 한국, 세르비아에 석패

      ... 공격조율사로 내세운 4-2-3-1 전술을 사용했다. 특히 중앙 미드필더로 조원희(위건)까지 내세우면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뛰는 4명의 선수를 총출동시켰다. 또 수비형 미드필더 김남일(고베)과 포백(4-back)에도 이영표(알 힐랄)와 ... 대체하며 전반적으로 공격 스피드를 끌어올리는 데 집중했다. 또 후반 14분에는 원톱으로 부진했던 설기현 대신 올해 K-리그 득점왕 이동국(전북)을 기용하면서 비디치가 버틴 세르비아의 장신 수비벽을 넘으려고 애를 썼다. 대표팀은 후반 ...

      연합뉴스 | 2009.11.19 00:00

    • 축구대표팀 내년 1월4일 재소집…해외 전훈

      ...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청용(볼턴 원더러스), 설기현(풀럼), 조원희(위건 애슬레틱) 등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4총사는 현지에서 소속팀에 합류해 주말 경기를 준비한다. 지난 2007년 12월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뒤 칠레와 ... 다만 6강 플레이오프에 참가하는 기성용, 김치우(이상 서울), 김정우, 정성룡(이상 성남), 곽태휘(전남) 등 K-리거 다섯 명은 21일 시작하는 6강 플레이오프에 뛰려고 15일 덴마크와 평가전만 치르고 일찍 귀국했다. 대표팀은 ...

      연합뉴스 | 2009.11.19 00:00

    • thumbnail
      [CEO & 매니지먼트] 인물탐구 - 김태만 포항 스틸러스 사장

      ... 스틸러스의 수비수 김형일(25)은 지난 7일 일본 도쿄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09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앞서 문자메시지를 하나 받았다. 김태만 포항 스틸러스 사장(55)이 직접 보낸 응원문구였다. 결승 나흘 ... 올라가는 '배우'로 변신했다. 스스로 즐기면서 하는 축구는 선수단 전력을 최고조로 이끌었다. 스틸러스는 AFC챔피언스리그K리그 컵대회(피스컵코리아) 우승을 잇따라 차지하며 아시아 최고 구단의 반열에 올랐다. 이준하 한국프로축구연맹 ...

      한국경제 | 2009.11.17 00:00 | 김진수

    • 허정무호, 28경기 연속 무패 도전

      ... 김정우(성남)와 기성용(서울)은 골키퍼 정성룡(성남), 수비수 곽태휘(전남), 김치우(서울)와 함께 한국으로 돌아갔다. K-리그 플레이오프 준비를 위해서다. 그래서 이번 세르비아와 경기에서 허정무 감독이 가장 신경쓰는 것은 주축 미드필더 ... 아직까지 대표팀에서 제대로 기량을 펼쳐보이지 못해 국내파와 경쟁에서 확실한 우위를 점했다고 볼 수 없다. 물론 K-리거들에게도 마찬가지겠지만 해외파들에게는 특히 이번 세르비아와 경기가 허 감독의 눈도장을 받아둘 마지막 기회다. ...

      연합뉴스 | 2009.1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