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901-19910 / 20,0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포항, 24일만에 선두 복귀

      포항 스틸러스가 다시 단독선두로 나섰다. 포항은 25일 포항 전용구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2001 POSCO K-리그 울산 현대와의 경기에서 코난이 2골 1어시스트로 공격을 이끈 데 힘입어 3-2로 승리했다. 이로써 포항은 승점 3을 추가, 승점 26(7승5무3패)으로 지난 1일 수원에 0-1로 패한 이후 24일만에 1위에 올랐고 수원은 이날 전남과 1-1로 비겨 2위(승점 25)를지켰다. 또 부산이 안양과 1-1로 무승부에 그쳐 4위(승점 24)로 ...

      연합뉴스 | 2001.08.25 23:05

    • 존슨, 메이저리그 첫 4년연속 300탈삼진

      미국 프로야구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의 에이스 랜디존슨이 메이저리그 사상 첫 4년 연속 300탈삼진을 달성했다. 존슨은 24일(한국시간)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벌어진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경기에서 6회말 타석에 오른 신인타자 잭 윌슨을 삼진으로 잡아 올 시즌 300탈삼진 고지에 올랐다. 이로써 존슨은 메이저리그 사상 처음으로 4년 연속 300탈삼진을 달성하며 최고의 `닥터 K' 명성을 얻게 됐다. 종전까지 시즌 최다연속 300 탈삼진은 ...

      연합뉴스 | 2001.08.24 15:08

    • [프로축구] 선두권, 주말 하위팀상대 승점쌓기

      프로축구 2001 POSCO K-리그 선두다툼을 벌이고있는 상위 4개팀이 이번주말 나란히 하위팀들을 상대로 승수쌓기에 나선다. 포스트시즌없이 3라운드경기만으로 우승팀을 가리는 올 시즌 정규리그의 가장 큰 특징은 치열한 1위싸움으로 요약된다. 지난해까지는 정규 게임에서 1위를 내주더라도 포스트시즌에서 뒤집기가 가능했으나 올 시즌에는 아예 봉쇄됐기 때문에 각 팀이 매 경기에서 총력전을 편 결과다. 반환점을 돈 상황에서 4개팀이 선두권을 형성하고 ...

      연합뉴스 | 2001.08.24 11:27

    • 프로축구- 성남, 수원 꺾고 선두 탈환

      성남 일화가 프로축구 2001POSCO K-리그 선두에 복귀했다. 성남은 22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 삼성과의 경기에서 루키 김용희와 지난달 계약한 브라질용병 이리네가 나란히 데뷔골을 터트린 데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 3경기에서 승리를 얻지 못했던 안양에 값진 결승골을 선사했다. 전북, 수원을 거쳐 지난 해 5월 일본프로축구 2부리그 쇼난 벨마레에 임대됐다 올해 안양에 둥지를 튼 비탈리는 후반 3분 드라간이 날린 슛을 포항 골키퍼 김병지가 쳐내자 ...

      연합뉴스 | 2001.08.22 22:10

    • [프로축구] 성남 김용희, 신인왕 향해 질주

      ... 2순위로 지명됐던 김용희가 올 시즌 프로축구에 뛰어들 때만 해도 별로 주목을 받지 못했으나 최근 기량이 급성장, 신인왕 후보 0순위로까지 거론되고 있다. 시즌 첫 대회였던 아디다스컵대회에서는 고작 1경기에 출장했으나 POSCO K-리그에서는 주전을 꿰차고 붙박이로 출전, 팀의 승리에 큰 몫을 하고 있다. 김용희는 22일 수원과의 경기에서는 자신의 프로무대 데뷔골을 신고했다. 특히 이날 경기는 선두다툼을 벌이고 있는 수원과의 `빅매치'였고 자신의 활약으로 ...

      연합뉴스 | 2001.08.22 22:09

    • 프로축구- 전북, 적지서 전남 잡고 2승째

      ... 자리를 잡아가고 있는 전북 현대가 전남 드래곤즈를 잡고 2승째를 올렸다. 전북은 22일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린 2001 프로축구 P0SCO K-리그 전남과의 원정경기에서 후반 27분 터진 아리넬슨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전북은 2승4무8패(승점 10)로 탈꼴찌에 시동을 걸었고 정규리그 안방 무패 행진에 제동이 걸린 전남은 3승5무6패(승점 14)가 돼 9위로 떨어졌다. 김도훈과 아리넬슨을 최전방에 내세운 전북은 전반 초반 ...

      연합뉴스 | 2001.08.22 22:08

    • -프로축구- 부천, 부산과 2-2 무승부

      부천 SK와 부산 아이콘스가 접전끝에 비겼다. 지난 18일 후반기 첫 경기에서 각각 1승씩을 올린 양팀은 22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01 POSCO K-리그 2라운드 6차전에서 전.후반 각각 1골씩을 주고 받는 치열한 접전을 펼쳤으나 2-2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이로써 3위를 달리던 부산은 승점 1을 보태 승점 23(6승5무3패)이 됐으나 순위변화는 없었고 9위를 달리던 부천은 승점 15(3승6무5패)를 기록하며 8위로 1계단 뛰어올랐다. ...

      연합뉴스 | 2001.08.22 22:07

    • 프로축구- 울산, 대전과 득점없이 무승부

      울산 현대가 대전 시티즌과 득점없이 비겼다. 울산은 22일 울산 문수경기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2001 POSCO K-리그 대전과의 경기에서 전후반 내내 무의미한 공방만 되풀이하다 결국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올시즌 대전에게만 3패(아디다스컵 포함)를 기록한 울산은 이날 '대전 징크스'의 탈출 기회로 삼으려는 듯 전반 초반부터 대전을 강하게 밀어붙였다. 그러나 전반 7분 골대 정면에서 마르코스가 날린 오버헤드킥이 골키퍼에 잡힌데 이어 전반 ...

      연합뉴스 | 2001.08.22 22:01

    • [프로축구] 상위 4팀 선두다툼 치열

      숨막히는 선두 다툼으로 흥미를 더하고 있는 프로축구 2001 POSCO K-리그 2라운드 5차전 5경기가 22일 펼쳐진다. 이 가운데 한치의 양보없이 1위 다툼을 벌이고 있는 상위 4팀의 경기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승점... 데니스, 산드로의 공격 트리오와 제2의 전성기를 구가하는 '날쌘돌이' 서정원을 앞세워 골 세례를 퍼부을 작정이다. 리그 초반 선두로 나섰다 뒷걸음질친 성남도 순위 향상을 위해서는 수원전을 놓칠 수 없는 한판으로 보고 득점 공동 1위에 ...

      연합뉴스 | 2001.08.21 09:39

    • [프로축구] 부활한 `해결사' 서정원

      ... `날쌘돌이' 서정원(31)이해결사의 명성을 되찾으며 제2의 전성기를 열고 있다. 지난해 최악의 부진으로 팀의 K-리그 4강진출 실패 원인을 제공했던 서정원은 19일 울산과의 홈경기에서 후반 2분 귀중한 동점골을 뽑아내는 등 올시즌 ... 것. 이대로 물러설 수 없다는 각오로 이를 악문 서정원은 올해 개막대회인 아디다스컵에서 골을 낚지 못했지만 정규리그 들어서면서 스피드를 앞세운 돌파력과 결정적인 순간에 한방을 날리는 해결사의 면모가 완전히 살아나면서 부활을 알렸다. ...

      연합뉴스 | 2001.08.20 0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