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931-19940 / 20,0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찬호 승수쌓기 재시동 .. 31일 콜로라도전 출격

      ...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8월 들어 예상치 못한 슬럼프에 빠졌던 박찬호는 지난 25일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1위팀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강타선을 상대로 완투승을 거둬 자신감을 회복한 상태. 독기를 품은 완투승을 ... 7승5패 방어율 5.63으로 별 재미를 보지 못했으나 올해는 2전 전승에 방어율 1.23을 기록 중이다. 한편 'K아티스트' 김병현(22·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은 29일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 뱅크원볼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

      한국경제 | 2001.08.29 17:25

    • 상무축구팀, 프로축구 진출 추진

      국군체육부대(상무) 축구팀의 프로축구 K-리그 진출이 추진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는 "군에 입대한 축구선수들의 기량 발전을 위해 상무팀이 프로리그에 참가하는 방안을 지난 9일 상무측에 제안했으며 상무측도 '조만간 실무협의를 갖자'는 ... 밝혔다. 축구협회의 계획은 현재 25명이 정원인 상무팀의 선수를 25명을 더 늘린 50명으로 구성해 절반은 프로리그 1군에서, 나머지는 2군에서 경기를 펼칠 수 있도록 하자는 것. 상무의 한 관계자는 "용병없이 국내 선수들로만 ...

      연합뉴스 | 2001.08.28 16:23

    • [프로축구] 고종수, 이번 시즌 출장 못한다

      ... 3개월 가량 치료가 필요하다고 27일 밝혔다. 또 삼성은 MRI 촬영결과 무릎 관절 십자인대가 파열됐을 가능성도 제기돼 29일 추가로 정밀 진단을 받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고종수는 10월말까지 계속되는 2001 K-리그 남은 경기에 출장할 수 없게 됐으며 관절 수술과 함께 3개월 가량 재활치료를 받은 뒤 경기 출전 여부를 재판정 받는다. 수원 삼성 관계자는 "예상했던 것 보다 부상이 크다"며 "빠른 시일내에 수술과 재활치료를 병행해 회복기간을 ...

      연합뉴스 | 2001.08.27 17:27

    • 김병현 2이닝 4K 시즌 4승 .. 필라델피아전 승리 이끌어

      ... 시즌 62경기에 등판,4승3패13세이브를 기록한 김병현은 61경기에 나섰던 지난 시즌 자신의 한 시즌 최다 경기 출장 기록을 넘어섰다. 또 최근 6경기에서 무실점을 기록하는 등 후반기에 좋은 페이스를 보이고 있다.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선두를 질주 중인 애리조나의 확실한 마무리로 자리잡은 김병현은 방어율도 2.76에서 2.69로 끌어내렸다. 팀의 5번째 투수로 등판한 김병현은 9회말 3명의 타자를 삼진 2개를 섞어가며 삼자 범퇴로 간단하게 처리했다. ...

      한국경제 | 2001.08.27 17:17

    • [프로축구] 고종수 무릎부상, 당분간 결장

      프로축구 수원 삼성의 간판스타 고종수(23)가 무릎부상으로 당분간 경기에 나서지 못하게 됐다. 수원구단 관계자에 따르면 고종수는 25일 광양에서 열린 전남과의 K-리그 경기에서 후반 무릎을 다쳐 실려나간 뒤 병원에서 X-레이 촬영을 한 결과, 뼈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인대 또는 연골이 충격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27일 오전 MRI촬영을 통해 정밀검진을 받을 예정인 고종수는 최소 2주간의 결장은 불가피 할 것으로 보여져 치열한 선두권 ...

      연합뉴스 | 2001.08.26 11:51

    • [프로축구] 포항, 24일만에 선두 복귀

      포항 스틸러스가 다시 단독선두로 나섰다. 포항은 25일 포항 전용구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2001 POSCO K-리그 울산 현대와의 경기에서 코난이 2골 1어시스트로 공격을 이끈 데 힘입어 3-2로 승리했다. 이로써 포항은 승점 3을 추가, 승점 26(7승5무3패)으로 지난 1일 수원에 0-1로 패한 이후 24일만에 1위에 올랐고 수원은 이날 전남과 1-1로 비겨 2위(승점 25)를지켰다. 또 부산이 안양과 1-1로 무승부에 그쳐 4위(승점 24)로 ...

      연합뉴스 | 2001.08.25 23:05

    • 존슨, 메이저리그 첫 4년연속 300탈삼진

      미국 프로야구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의 에이스 랜디존슨이 메이저리그 사상 첫 4년 연속 300탈삼진을 달성했다. 존슨은 24일(한국시간)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벌어진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경기에서 6회말 타석에 오른 신인타자 잭 윌슨을 삼진으로 잡아 올 시즌 300탈삼진 고지에 올랐다. 이로써 존슨은 메이저리그 사상 처음으로 4년 연속 300탈삼진을 달성하며 최고의 `닥터 K' 명성을 얻게 됐다. 종전까지 시즌 최다연속 300 탈삼진은 ...

      연합뉴스 | 2001.08.24 15:08

    • [프로축구] 선두권, 주말 하위팀상대 승점쌓기

      프로축구 2001 POSCO K-리그 선두다툼을 벌이고있는 상위 4개팀이 이번주말 나란히 하위팀들을 상대로 승수쌓기에 나선다. 포스트시즌없이 3라운드경기만으로 우승팀을 가리는 올 시즌 정규리그의 가장 큰 특징은 치열한 1위싸움으로 요약된다. 지난해까지는 정규 게임에서 1위를 내주더라도 포스트시즌에서 뒤집기가 가능했으나 올 시즌에는 아예 봉쇄됐기 때문에 각 팀이 매 경기에서 총력전을 편 결과다. 반환점을 돈 상황에서 4개팀이 선두권을 형성하고 ...

      연합뉴스 | 2001.08.24 11:27

    • 프로축구- 성남, 수원 꺾고 선두 탈환

      성남 일화가 프로축구 2001POSCO K-리그 선두에 복귀했다. 성남은 22일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수원 삼성과의 경기에서 루키 김용희와 지난달 계약한 브라질용병 이리네가 나란히 데뷔골을 터트린 데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 3경기에서 승리를 얻지 못했던 안양에 값진 결승골을 선사했다. 전북, 수원을 거쳐 지난 해 5월 일본프로축구 2부리그 쇼난 벨마레에 임대됐다 올해 안양에 둥지를 튼 비탈리는 후반 3분 드라간이 날린 슛을 포항 골키퍼 김병지가 쳐내자 ...

      연합뉴스 | 2001.08.22 22:10

    • [프로축구] 성남 김용희, 신인왕 향해 질주

      ... 2순위로 지명됐던 김용희가 올 시즌 프로축구에 뛰어들 때만 해도 별로 주목을 받지 못했으나 최근 기량이 급성장, 신인왕 후보 0순위로까지 거론되고 있다. 시즌 첫 대회였던 아디다스컵대회에서는 고작 1경기에 출장했으나 POSCO K-리그에서는 주전을 꿰차고 붙박이로 출전, 팀의 승리에 큰 몫을 하고 있다. 김용희는 22일 수원과의 경기에서는 자신의 프로무대 데뷔골을 신고했다. 특히 이날 경기는 선두다툼을 벌이고 있는 수원과의 `빅매치'였고 자신의 활약으로 ...

      연합뉴스 | 2001.08.22 2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