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0411-120420 / 129,8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천지하철 2호선 '입찰 담합' 건설사 13곳 벌금형

    대형 건설사 7곳 포함, 각 벌금 4천만∼1억원 선고 6곳 2008년에도 서울지하철 담합 벌금형…법원 "근절될까 의문" 인천도시철도 2호선 공사를 나눠먹기식으로 담합한 중·대형 건설사 10여 곳이 무더기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5단독 류호중 판사는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대우건설 등 13개 건설사 법인에 대해 벌금 4천만원∼1억원을 각각 선고했다고 ...

    연합뉴스 | 2014.09.01 10:15

  • '대학 개강 했지만'…수도권 광역버스 큰 혼잡 없어

    ... 한신 정류장. 광역버스를 타고 을지로입구에서 내려 지하철로 갈아탄 뒤 서울 신촌까지 가는 대학생 김모(23)씨는 혼잡을 우려해 일찍 서둘러 정류장으로 나왔지만 오래 기다리지 않고 버스에 올랐다. 길게 늘어선 대기 줄은 2∼5분 간격으로 쉴 새 없이 도착하는 버스로 이내 줄어들었다. 오전 7시 30분께 용인 수지 지역난방공사 정류장에서도 승객들 대부분 큰 불편없이 버스에 올랐다. 직장인 김모(44)씨는 "오늘이 대학 개강일이기도 하고 월요일은 ...

    연합뉴스 | 2014.09.01 10:01

  • 獨, 쿠르드자치정부에 살상용 무기제공 결정

    ... 결정 가운데 가장 어려운 결정이었다"고 말했다. 독일 하원은 1일 이번 무기 지원 배경에 대한 메르켈 총리의 연설을 청취한 뒤 찬반 투표를 진행한다. 이 투표 결과는 구속력을 갖지는 않는다. 한편, 지난달 26∼27일 여론조사기관인 인프라테스트가 공영 ARD 방송의 의뢰로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60%는 쿠르드 자치정부에 대한 무기 제공에 반대했으며, 찬성 응답은 34%에 그쳤다. (베를린 AP·AFP·dpa=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14.09.01 09:39

  • 서울 지하철 안전 결함 8만여 건에 이르는데 11%만 보수 … 정밀점검 허술

    ... 1만550건만 보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 감사관은 지난 2월부터 3월까지 자치구 23곳(양천·광진 제외)과 합동으로 지하철역사의 안전관리실태를 점검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서울메트로가 운영하는 1∼4호선 구간에선 균열 6만2638건과 누수 710건, 서울도시철도공사가 운영하는 5∼9호선 구간에선 균열 1만5931건과 누수 355건이 발생했다. 서울시 감사관은 특히 서울메트로는 시설물 결함에 대한 보수 예산이 2011년 ...

    한국경제 | 2014.09.01 08:42 | 김근희

  • 서울 지하철 안전결함 7만 9천 건 중 11%만 보수

    ... 550건)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 감사관은 지난 2월부터 3월까지 자치구 23곳(양천·광진 제외)과 합동으로 지하철역사의 안전관리실태를 점검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서울메트로가 운영하는 1∼4호선 구간에선 균열 6만 2천638건과 누수 710건, 서울도시철도공사가 운영하는 5∼9호선 구간에선 균열 1만 5천931건과 누수 355건이 발생했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서울메트로는 148억원, 서울도시철도공사는 53억원의 ...

    연합뉴스 | 2014.09.01 08:08

  • 세계 D램 시장 매출액, 19년 만에 400억 달러 넘어

    올해 전 세계 D램 시장 매출액은 428억700만 달러로 지난해보다 22%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1일 시장조사기관인 IHS테크놀로지(옛 아이서플라이) 보고서에 따르면 올 상반기(1∼6월) D램 시장 매출액은 211억200만 달러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33% 늘었다. D램 시장 연 매출액이 400억 달러를 넘어선 것은 PC 산업이 최전성기였던 1995년(408억 달러) 이후 19년 만이다. D램 시장은 이후 제조업체 간의 치열한 경쟁 ...

    한국경제 | 2014.09.01 07:33 | 김근희

  • 세계 D램 매출 19년만에 400억달러 넘는다

    ... 고성장을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 1일 시장조사기관인 IHS테크놀로지(옛 아이서플라이)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전 세계 D램 시장 매출액은 428억700만 달러로 지난해보다 22%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올 상반기(1∼6월) D램 시장 매출액은 211억200만 달러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33% 늘었다. D램 시장 연 매출액이 400억 달러를 넘어선 것은 PC 산업이 최전성기였던 1995년(408억 달러) 이후 19년 만이다. D램 시장은 이후 제조업체 ...

    연합뉴스 | 2014.09.01 06:38

  • 오늘의 날씨, 서울·경기 오전 안개 끼고, 오후 소나기 예상

    ... 오후부터 저녁 사이에 소나기(강수확률 60%)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는 가끔 구름 많고 아침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예상 강수량은 5∼20㎜이다. 낮 최고기온은 24도에서 30도로 어제보다 조금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9.01 06:33 | 최인한

  • '최경환 효과'…주식 거래량 1년만에 최대

    ... 3억3천204만주로 늘었다. 지난달 일평균 거래대금은 2조1천914억원으로 지난해 5월(2조2천920억원) 이후 15개월 만에 최대를 기록했다. 최경환 경제부총리가 취임하고 각종 경기부양책을 제시하면서 증시도 힘을 받아 7∼8월 두달간 거래가 활발하게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코스피는 7월 14일 1,993.88에서 다음 달 2,012.72로 2,000선을 넘은 이후 지금까지 2,000선을 웃돌고 있다. 신용융자 잔액도 지난달 27일 5조1천894억원으로 ...

    연합뉴스 | 2014.09.01 06:05

  • 현대·IBK투자증권, 구조조정 속 노사갈등 심화

    ... 구조조정 과정에서 노사간 갈등을 겪고 있다. 현재 현대증권이 계획하는 인력 구조조정 규모는 모두 460명이다. 이를 위해 현대증권은 지난달 두 차례에 걸쳐 희망퇴직을 진행했다. 1차 희망퇴직 신청·접수는 8월 6∼11일에 이뤄졌다. 모두 261명의 직원이 희망퇴직을 신청했는데 이는 사측이 계획한 인력 구조조정 규모를 상당히 밑도는 수준이다. 이어 현대증권은 해고 예고 대상자 200명을 선정하고, 동시에 전 직원을 대상으로 2차 희망퇴직 ...

    연합뉴스 | 2014.09.01 06: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