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3771-123780 / 131,2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WSJ "애플 스마트시계, 크기·디자인 다양한 모델로 출시"

      ... 스마트폰과 기능이 별로 다르지 않다'는 비판을 염두에 두고 이런 비판에 맞설 수 있는 제품을 내놓으려고 하고 있다고 WSJ는 전했다. 애플 스마트시계는 다음 달에 대만의 콴타컴퓨터에서 시험생산이 시작될 예정이며, 앞으로 2∼3개월 안에 양산이 시작돼 이르면 10월에 출시될 것으로 전망된다. 부품 공급업체의 한 관계자는 애플 스마트시계의 출하량이 올해 말까지 1천만∼1천500만대가 될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이 제품의 사양은 아직 확정되지 ...

      연합뉴스 | 2014.06.21 02:58

    • 이란-주요6개국, 핵협상 문서 작업 개시

      ... 진전을 이뤄낼 것"이라고 말했다. 양측의 회담은 지난해 11월 24일 제네바 잠정 합의에 따른 것이다. 지난 1월20일 초기 단계 조치를 담은 '공동행동계획'의 이행을 시작한 이래 양측은 2월 18∼20일, 3월 18∼19일, 4월 8∼9일, 지난달 14∼16일 등 모두 5차례 만났다. 최종 합의를 위한 잠정 시한은 내달 20일로 정해 놓았다. 이란은 고농축 우라늄 생산 중단 등 핵 프로그램 가동을 ...

      연합뉴스 | 2014.06.20 23:55

    • 서울 북한산서 재선충 첫 발견…방제 비상

      ... 잣나무 조림지 11㏊ 가운데 3.5㏊에 대해서는 지상방제도 끝냈다. 산림청은 재선충 확산을 막기 위해 서울 도심 국립공원 내 잣나무와 소나무 반출을 금지하는 등 총력 방제에 나서기로 했다. 재선충병으로 지난해 6월부터 지난달까지 218만 그루의 소나무와 잣나무가 말라죽었으며 산림청은 2013년 9∼12월에 42만 그루, 2014년 1∼4월 176만 그루를 모두 제거했다. (대전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jung@yna.co.kr

      연합뉴스 | 2014.06.20 22:46

    • [내일날씨] 전국 흐림…중부 한때 소나기(20:00 현재)

      토요일인 21일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점차 벗어나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다. 제주도는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을 점차 받아 밤부터 비(강수확률 60%)가 오겠고, 중부지방과 경부북부에선 아침까지 비(강수확률 60∼70%)가 오는 곳이 있겠다. 중부내륙에서는 오후 한때 소나기(강수확률 60%)가 오는 곳이 있겠고,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흐리고 늦은 오후부터 비(강수확률 60∼70%)가 오는 곳이 있겠다. 남해안은 ...

      연합뉴스 | 2014.06.20 20:06

    • 조현상 효성 부사장, 자사주 약 12만주 매수

      효성은 조석래 회장의 3남인 조현상 부사장이 13∼19일 자사주 11만8941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이로써 조 회장과 특수관계인이 보유한 지분은 198만3746주(31.28%)로 증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6.20 18:15 | 김민성

    • '11점 5세트' 배드민턴 새 점수 체계 시범 운영

      ... 세트를 가져가며, 5세트 중 3세트를 먼저 승리해야 경기에서 이기는 방식이다. 이 점수 체계는 우선 올림픽이나 세계선수권대회(이상 1등급), 슈퍼시리즈(2등급)보다 낮은 등급인 그랑프리(3등급)와 인터내셔널챌린지(4등급) 대회 중에서 8∼11월 시행될 예정이다. 현재 올림픽이나 세계선수권대회 등 각종 배드민턴 국제대회와 국내대회는 한 세트에 21점을 먼저 득점하면 그 세트를 따내며, 3세트 중 2세트를 먼저 이기면 경기에서 승리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이전 방식에서는 ...

      연합뉴스 | 2014.06.20 17:13

    • 최민희 "세월호, 한 번도 여객명부 비치안해"

      ... 안전점검보고서에 컨테이너 숫자도 안 적어 세월호가 침몰사고 전부터 선내에 여객명부를 아예 비치하지 않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세월호 침몰사고 진상규명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소속 새정치민주연합 최민희 의원은 올해 1∼4월 세월호 '출항 전 안전점검보고서' 28건을 분석한 결과 모든 안전점검보고서의 여객명부란이 '없음'으로 표기돼 있다고 20일 밝혔다. 안전점검보고서에 승선객과 선원 숫자, 일반화물 무게, 자동차 ...

      연합뉴스 | 2014.06.20 15:17

    • [월드컵2014] 태극전사, 뚝 떨어진 기온 적응 '새로운 변수'

      ... 위치한 포르투알레그리의 날씨는 정 반대다. 러시아전이 열린 쿠이아바가 1년 내내 열대 기후를 보이는 것과는 달리 포르투알레그리는 브라질에서 4계절이 가장 명확히 구분되는 지역이다. 여름에는 기온이 평균 30도를 넘나들지만 겨울인 6∼7월은 한자릿수까지 떨어지기도 한다. 알제리전이 열리는 23일 기온도 최저 13도, 최고 22도로 쿠이아바보다 훨씬 낮다. 경기가 열리는 시각은 20도가 될 것으로 예보됐다. 20일 포르투알레그리에 먼저 도착해 태극전사를 ...

      연합뉴스 | 2014.06.20 15:17

    • 육군 신병교육 목표 재설정…"생각하는 전사 육성"

      ... 기간에 달성하고자 하니 이제 막 군에 입대해 적응해 나가는 병사에게 다소 무리가 됐다"며 "신병의 동화 기간과 적응 속도 등을 고려해 목표를 재설정했다"고 설명했다. 육군은 군대 적응단계인 신병교육 1∼2주차는 군인복무규율, 군인정신, 제식 등으로, 기본 전투기술 숙달 단계인 3∼4주차는 구급법, 화생방, 경계, 사격 등으로, 신병 완성 단계인 5주차는 각개전투와 유격 등으로 신병교육 과목을 재구성했다. 교육방식도 조교 ...

      연합뉴스 | 2014.06.20 11:50

    • 낮엔 '참군인' 밤엔 '음란장교'…항소심도 해임 마땅

      ... 격려하면서 B씨와 가까워졌다. 이후 유부남인 A 중령은 음란장교로 돌변했다. 2010년 8월부터 2011년 1월까지 4차례에 걸쳐 B씨에게 전화를 걸어 음란한 성적 대화를 나눴다. 심지어 B씨에게 신체 부위에 대한 사진을 요구해 4∼5차례 전송을 받는 등 변태적 성향을 드러냈다. 그러나 군 생활 중인 아들에게 불이익이 갈 것을 우려한 B씨는 A 중령의 요구를 차마 거절하지 못했다. 급기야 A 중령은 B씨와 수차례 성관계한 사실까지 드러났다. A 중령은 ...

      연합뉴스 | 2014.06.20 1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