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진해 웅동레저단지 민간사업자 '채무 불이행' 급한 불 꺼

    ... 웅동복합관광레저단지(이하 웅동레저단지) 민간사업자가 일단 채무 불이행(디폴트)이라는 급한 불은 껐다. 25일 창원시 등에 따르면 웅동레저단지 민간사업자인 진해오션리조트가 다른 금융권에서 돈을 빌려 기존 금융부채를 갚는 방법으로 대주단이 제시한 디폴트 시한인 24일 오후 5시를 넘겼다. 2009년 12월 창원시와 경남개발공사는 2039년 12월까지 30년간 임대료를 받고 진해오션리조트에 웅동레저단지 땅을 빌려주는 협약을 체결했다. 진해오션리조트는 이 협약을 근거로 ...

    한국경제 | 2020.02.25 14:19 | YONHAP

  • thumbnail
    경남개발공사 연장 반대로 진해 웅동레저단지 채무불이행 우려

    ... 우려해 토지사용 기간 연장에 동의했다. 그러나 경남개발공사는 사업계획서와 달리 현재 골프장 등 일부 시설만 완공된 점, 토지사용 기간 연장 시 향후 적시에 해당 부지를 활용·매각할 수 없는 점 등을 내세워 연장에 반대했다. 대주단은 진해오션리조트가 돈을 갚지 못하면 오는 24일 오후 5시에 디폴트 선언을 한다고 통보했다. 디폴트가 현실화하면 진해오션리조트가 맡았던 웅동레저단지 도로, 녹지 마무리 조성사업이 어려워진다. 또 새로운 민간투자를 유치해 상업시설, ...

    한국경제 | 2020.02.21 15:57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2019 베스트 딜메이커-⑥M&A 인수금융] 김연수 NH증권 본부장…지오영 인수금융 단독 주선

    ... 리파이낸싱 거래까지 싹쓸이하며 지난해 국내 M&A 인수금융 시장을 장악했다. 인수금융은 인수대상 회사의 지분을 담보로 대출을 해주는 것으로 과거에는 보조적인 역할로 인식돼왔다. 하지만 대출상환이 되지 않아 인수금융 대주단이 회사 경영 및 매각까지 책임져야 하는 상황이 종종 발생하면서 전문성이 크게 강화돼 왔다. 회사의 기업가치 및 성장성, 경영 상태를 점검하는 역할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김 상무는 인수금융 분야 최고의 실력자 중 한 명이다. 국내 인수금융의 ...

    마켓인사이트 | 2020.02.17 14:25

  • thumbnail
    SK건설 컨소시엄, 카자흐 알마티 순환도로사업 7천억원 금융약정

    중앙亞 최대 민관협력사업 "대주단 협조로 카자흐 정부가 법령도 개정" 카자흐스탄 최초의 인프라 민관협력사업(PPP)인 알마티 순환도로 사업이 금융 약정을 마무리 짓고 착공에 들어간다. SK건설은 카자흐스탄 수도 누르술탄에서 유럽부흥개발은행(EBRD) 등 다자개발은행(MDB)으로 구성된 대주단과 알마티 순환도로 사업자금 조달에 대한 금융 약정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SK건설은 한국도로공사, 터키 알랄코·마크욜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2018년 ...

    한국경제 | 2020.02.13 09:55 | YONHAP

  • thumbnail
    마산로봇랜드 민간사업자 운영서 손 뗐다…비상 운영 체제

    ... 들어갈 비용을 우선 지급하고 이후 소송 등을 통해 민간사업자에게 청구할 방침이다. 로봇랜드의 이같은 위기는 지난해 10월 민간사업자의 채무불이행(디폴트)으로 예고됐다. 민간사업자는 사모펀드 다비하나인프라펀드자산운용 주식회사(대주단)로부터 테마파크 조성사업비로 대출받은 950억원 가운데 50억원을 기한 내에 갚지 못한 바 있다. 당시 민간사업자는 재단으로부터 로봇랜드 펜션 부지 소유권을 넘겨받아 제3자에게 매각한 차익으로 돈을 갚으려고 했지만, 해당 부지 중 ...

    한국경제 | 2020.02.11 16:37 | YONHAP

  • thumbnail
    SK건설 런던 실버타운 하저터널 '올해의 유럽교통 프로젝트' 선정

    ... 이관하는 BOT(건설·운영·양도) 방식으로 이뤄져 공사 수익은 물론 투자지분에 대한 배당이익도 얻을 수 있다.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 산업은행 독일개발은행(KfW) 등 국내외 인프라투자가 14곳이 대주단으로 참여해 지난해 11월 총 투자비 10억파운드(약 1조5000억원)를 프로젝트파이낸싱(PF) 방식으로 조달했다. SK건설은 2008년 국내 건설사 최초로 수주한 해저터널 사업인 터키 유라시아 터널을 시작으로 해외 개발형 사업에 ...

    한국경제 | 2020.02.07 17:37 | 허란

  • thumbnail
    SK건설 참여 프로젝트, 유럽서 2년 연속 글로벌 금융상

    ...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를 비롯해 KDB산업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 삼성생명, 독일 독일개발은행(KfW), 프랑스 크레디아그리콜은행(CA-CIB), 영국 아비바보험(Aviva) 등 국내외 유수의 금융기관 총 14곳이 대주단으로 참여했다. 앞서 지난해에는 SK건설이 참여하는 세계 최장 현수교인 '터키 차나칼레' 프로젝트가 같은 행사에서 '올해의 터키 프로젝트'에 선정된 바 있다. 이 프로젝트에도 한국무역보험공사, 한국수출입은행 등 국내 수출신용기관들의 ...

    한국경제 | 2020.02.07 15:40 | YONHAP

  • thumbnail
    무보, 나이지리아 LNG 플랜트 건설에 4천400억원 지원

    ... 시장에서 대우건설은 이탈리아 사이펨, 일본 치요다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국내기업 최초로 원청 수주를 이뤄냈다. 자금 조달을 위해 무역보험공사와 한국수출입은행 등 국내외 수출신용기관(ECA), 다수의 글로벌 은행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대주단이 구성된다. 공사가 발급하는 중장기수출보험을 담보로 은행에서 실행하는 대출금은 국내 기업의 기자재 수출과 공사 관련 대금 결제에 사용된다. 또 국내 중소중견기업들이 수출하는 7천만달러(약 820억원)를 포함한 총 1억9천만달러(약 ...

    한국경제 | 2020.01.30 10:23 | YONHAP

  • thumbnail
    경남도, '채무불이행' 사태 촉발 마산로봇랜드 특별감사

    ... 따라 엄중히 조치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로봇랜드 건설을 위한 특수목적법인인 마산로봇랜드㈜(PFV)는 민간사업비 대출금 950억원 중 지난해 9월까지 갚아야 할 50억원을 갚지 않아 채무불이행했다. 이에 따라 사업비를 빌려준 대주단은 경남도, 창원시, 로봇랜드재단에 실시협약 해지를 요구해 1단계 사업인 테마파크 운영이 중단되거나 펜션과 호텔, 콘도 등을 짓는 2단계 사업에 차질을 빚을 공산이 크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김경수 지사는 지난 8일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

    한국경제 | 2020.01.14 14:46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MBK, 네파 인수금융 차환 착수

    ... 국내 은행과 증권사들로부터 4500억원을 빌렸다. 2017년 매출채권 유동화 등으로 700억원, 2018년 재고자산 유동화 등으로 750억원을 상환해 잔여 대출은 2100억원대로 줄었다. 지난해 5월 KEB하나은행, 국민은행 등 대주단은 채무 감소와 수익성 개선을 감안해 올해 4월 말까지 대출을 연장하는 데 동의했다. 리파이낸싱 주선사로 유력한 우리은행은 최근 네파의 수익성 증가에 주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네파는 MBK파트너스가 인수한 뒤 2016년까지 영업이익과 ...

    한국경제 | 2020.01.13 17:47 | 이동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