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셋 낳으면 대출금리 2%대로… 3분기 출시"

    ... 김 회장은 "단 100명만 조합원이어도 작은 조합을 우대하고 살리는 것이 신협의 정신"이라며 "정작 우리는 지난 5년간 100곳이 합병으로 사라졌다"고 지적했다. 중앙회 차원에서 펀드 상품을 만들고 대주단을 구성해 몇백억원 짜리 대출을 할 때 규모가 작은 조합에 대출을 조금씩 나눠주는 방식으로 상생하겠다는 것이다.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북한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신협의 역할에 대한 고민도 커지고 있다. 당장 다음달 15∼18일 ...

    한국경제 | 2018.06.04 06:48 | YONHAP

  • thumbnail
    '코웨이 되찾기' 넘보는 웅진… 렌털사업 신화 되살릴까

    ... 있다. 웅진그룹은 사모펀드(PEF) MBK파트너스에 매각한 지 약 5년 만에 자체 렌털사업을 개시한데 이어 코웨이 재인수 의지를 내보이고 있다. 웅진그룹은 코웨이 인수 실무작업을 주도할 자문사를 선정하고 자금을 댈 PEF 등 대주단도 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웅진 측은 코웨이를 매각하면서 MBK가 코웨이를 재매각할 때 다시 인수할 수 있는 우선매수청구권을 받았다. 따라서 코웨이를 인수하겠다는 제3자가 나타나 매수 희망가를 제시하면, MBK는 웅진측에 ...

    한국경제 | 2018.05.27 06:22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MG손보 매각, 공개 입찰로 전환

    ... 꼽혔지만 2000억원이 넘는 매각가에 부담을 느낀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깐깐해진 감독당국의 ‘대주주 적격성 심사’도 인수 포기의 한 요인으로 분석된다. 수의계약을 통한 매각이 무산되자 MG손해보험 대주단은 매각주관사인 삼일회계법인과 함께 공개매각을 위한 일정 조율에 들어갔다. 대주단은 자베즈파트너스가 2013년 MG손해보험을 인수할 당시 지분을 담보로 대출해준 농협은행(400억원), 새마을금고(300억원), 한국증권금융(200억원) 등으로 ...

    한국경제 | 2018.05.20 18:43 | 이지훈/이동훈

  • thumbnail
    엘시티 비리 핵심 이영복 항소심서 징역 6년으로 감형

    ... 대출금, 신탁자금을 편취하고 관계회사의 자금을 횡령했지만 실질적인 피해 정도가 범행 규모에는 이르지 않았다"며 "시공사인 포스코건설 등이 처벌을 원하지 않고 있는 점, 사업 이익금이 수천억원으로 예상되는 점, 사업 관계자인 대주단이나 시공사에 현실적인 피해가 초래됐다고 보기 어려운 점 등을 감안했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엘시티 사업을 진행하면서 대규모 위법행위를 여러 차례 감행해 취득한 이익이 적지 않고 대규모 건설사 시행과정의 투명성과 공정성에 ...

    한국경제 | 2018.05.17 14:41 | YONHAP

  • [기업 재무] 실적 개선된 네파… 인수금융 만기 2년 연장 '성공'

    ... 전문업체 네파가 지난해 실적 개선에 힘입어 올해 4월 말로 예정됐던 인수금융 만기를 2년 연장하는 데 성공했다.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KEB하나은행 국민은행 등 국내 은행들과 기관투자가로 구성된 네파의 인수금융 대주단 전원이 대출 만기 연장에 합의했다. 이들은 2013년 국내 사모펀드(PEF) MBK파트너스가 네파를 9400억원에 인수할 때 인수금융으로 4500억원을 지원했다. MBK파트너스는 네파의 인수금융 만기에 앞서 지난해 4월 매출채권 ...

    한국경제 | 2018.05.01 14:49 | 이동훈

  • thumbnail
    딜라이브, IHQ 매각 안한다

    ... 매각 기대가 사라지면서 IHQ 주가는 급락세를 보였다. IHQ는 12일 “최대주주 딜라이브가 그동안 검토해 오던 당사 지분 매각을 중단하게 됐다”고 공시했다. 딜라이브는 2016년 출자전환한 인수금융 대주단으로 경영권이 넘어간 뒤 자금 확보를 위해 IHQ를 팔기로 했다. 지난해 11월부터 삼일회계법인을 매각 주관사로 선정해 본격적인 매각 작업에 나섰다. IHQ는 배우 장혁, 김우빈, 김유정 등이 소속된 대형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딜라이브와 ...

    한국경제 | 2018.04.12 19:05 | 이동훈

  • [마켓인사이트] NH證, 佛 부실 PF 사업장 투자 10년 만에 '손절매'

    ... 상지카일룸 등과 약 1100억원을 투자했지만 글로벌 금융위기가 터지면서 사업이 좌초됐다. 보솔레이 사업은 2014년 우리금융지주 민영화로 NH투자증권이 농협금융지주에 인수되는 과정에서도 주목받았다. 유안타증권 등 NH투자증권에 돈을 댄 대주단이 사업 좌초에 대한 손해배상 소송을 내면 매각이 무산될 가능성이 있어서였다. 결국 ‘판결 결과 100억원 이상을 손해배상금으로 물어주게 될 경우 원주인인 우리은행이 대납한다’는 특별면책 항목을 계약서에 넣고서야 ...

    한국경제 | 2018.04.09 19:04 | 정영효

  • thumbnail
    우리은행-기업은행 컨소시엄, 서울외곽순환 북부구간 요금인하 약정

    ... 밝혔다. 이번 재구조화로 서울외곽순환도로 북부구간의 통행료는 29일 00시부터 최대 1600원 인하된다. 이날 약정에는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의 사업시행자인 서울고속도로, 주주사인 국민연금공단과 다비하나자산운용 그리고 재구조화 대출 대주단 등 관계자가 참여했다. 2007년 말 개통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북부구간 36.3Km는 한국도로공사가 운영하는 남부구간에 비해 통행료가 1.7배가량 높아 이용객의 불만이 높았다. 이 구간의 요금은 2011년 실시협약이 변경되면서 ...

    조세일보 | 2018.03.28 11:08

  • thumbnail
    SK건설·대림산업, 터키 차나칼레 사업 3조원 PF 조달

    ... 사진=SK건설 제공 SK건설과 대림산업이 짓는 세계 최장 현수교인 터키 차나칼레 프로젝트의 3조원 규모 금융약정이 체결돼 사업에 탄력을 받게 됐다. 두 회사는 지난 16일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 등 국내외 은행들로 구성된 대주단과 터키 차나칼레 프로젝트의 건설·운영을 위한 금융약정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SK건설·대림산업 컨소시엄은 총 사업비 31억유로(한화 약 4조원) 가운데 23억유로(약 3조원)를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방식으로 조달했다. ...

    조세일보 | 2018.03.19 09:56

  • SK건설, 세계 최장 터키 현수교 착공

    세계 최장 현수교를 짓는 ‘터키 차나칼레 프로젝트’가 금융약정을 마치고 본격 착공에 들어간다. SK건설과 대림산업은 지난 16일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를 비롯해 국내외 은행들로 구성된 대주단과 ‘터키 차나칼레 프로젝트의 건설과 운영을 위한 금융약정’을 체결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이날 현지에서는 터키 전승기념일에 맞춰 비날리 이을드름 터키 총리와 정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본격적인 공사 ...

    한국경제 | 2018.03.18 18:57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