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8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EB하나은행, 모로코 현지법인 1.2억 유로 신디케이트 론 주선

    ... 조달을 위한 신디케이트 론 단독주선에 성공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KEB하나은행이 모로코 현지법인 앞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주선에 성공한 7년 만기 중장기 대출이다. 중국건설은행, 중국은행을 포함한 국내외 6개 금융기관이 대주단으로 참여하며 주간사인 KEB하나은행도 3000만 유로를 지원한다. 이번 거래는 IB역량 확대를 위해 꾀해온 KEB하나은행의 노력과 국내 1위, 세계 5위의 자동차 휠 생산능력을 보유한 핸즈코퍼레이션의 역량을 바탕으로 성사됐다. KEB하나은행은 ...

    조세일보 | 2018.03.06 09:26

  • thumbnail
    KEB하나은행, 모로코 현지법인 앞 신디케이트 론 주선 성공

    ... 조달을 위한 신디케이트 론 단독주선에 성공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KEB하나은행이 모로코 현지법인 앞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주선에 성공한 7년 만기 중장기 대출이다. 중국건설은행, 중국은행을 포함한 국내외 6개 금융기관이 대주단으로 참여하며 주간사인 KEB하나은행도 3000만유로를 지원한다. 하나은행 측은 "이번 거래는 IB역량 확대를 위해 국내·외 시장 진출을 지속 타진해온 노력과 국내 1위, 세계 5위의 자동차 휠 생산능력을 ...

    한국경제 | 2018.03.06 09:14 | 채선희

  • thumbnail
    SK건설 8000억원 규모의 카자흐스탄 도로 건설운영 사업 수주

    ... 유럽부흥개발은행(EBRD), 국제금융공사(IFC) 등 다자개발은행(MDB)이 입찰 당시부터 금융을 지원하기로 예정돼 있어 올해 내 금융약정 체결이 마무리 될 수 있을 전망이다. 입찰부터 실시협약 체결까지 발주처는 물론 출자자, 대주단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간의 의견을 조율하고 리스크를 분담하는 노력과 노하우가 수주 원동력이라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SK건설은 지난해 2월 세계 최장 현수교인 터키 차나칼레 프로젝트에 이어 3월 이란 민자발전(IPP)사업, 12월 ...

    한국경제 | 2018.02.08 10:11 | 김진수

  • [마켓인사이트]유니시티, 대출채권 유동화로 600억 조달

    ... 분양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대주주인 태영건설이 지분 48.46%를 들고 있다. 2016년 매출 2047억원, 영업손실 231억원을 냈다. 이 회사는 이번에 대출채권 유동화를 통해 조달한 자금을 창원시 의창구 공동주택 개발사업에 투입할 예정이다. ABSTB 발행과정에서 대주단과 2000억원 한도로 대출약정을 맺어놨기 때문에 향후 또 한 번 금융시장에서 자금을 조달할 것이란 전망이 많다. 김진성 기자 jskim1028@hankyung.com

    마켓인사이트 | 2018.01.25 13:49

  • thumbnail
    Premium 인천 송도에서 벌어지는 포스코건설과 게일의 갈등과 분쟁

    ... 의미합니다. 송도에는 패키지1부터 패키지6까지 있습니다.NSIC가 송도국제업무단지사업을 진행해 오면서 분양하지 못한 주거시설 127개, 사무실 148개, 상가 411개 등을 패키지1으로 묶었습니다. 이를 뉴시티드림제일차 등으로 구성된 대주단으로부터 2013년 12월 2809억원을 대출받았고 포스코건설이 보증을 섰습니다. 그러나 NSIC는 2013년부터 올해까지 대출 기간 내 2809억원중 1천508억원만 갚고 1301억원은 결국 보증을 선 포스코건설이 대신 책임을 ...

    모바일한경 | 2017.12.19 17:58 | 김진수

  • thumbnail
    Premium 김포 '캐슬앤파밀리에 시티' 분양까지 10여년 걸린 사연

    ... 일이 벌어졌습니다. 청구는 청산되고 남광토건도 주인이 바뀌는 등 몸살을 알았습니다. 부동산 시장 상황이 좋지 않은 가운데 채권단이 복잡하고 의사결정이 힘들어 사업이 계속 지연됐습니다. 그러다가 유암코가 채권 55%를 매입하면서 대주단이 유암코 NH농협은행 우리종금 등 금융권으로 좁혀졌습니다. 이후 대주단은 사업의 안정성과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대형 건설사를 물색했고 결국 롯데건설과 손을 잡게 됐습니다. 현대건설도 내년 초 김포 향산지구에서 대단지를 선보입니다. ...

    모바일한경 | 2017.12.12 10:03 | 김진수

  • [마켓인사이트]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 다음달 4일 락앤락 인수 완료

    ... 체결했다. 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는 6293억원 중 2793억원은 자체 펀드를 통해 투자하고 3500억원은 KB증권을 통해 인수금융으로 조달했다. 현대해상 흥국생명 삼성화재 동양생명 미래에셋대우 신한금융투자 삼성증권 등이 인수금융 대주단으로 참여해 힘을 보탰다. KB증권은 과거 현대증권 시절부터 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의 인수금융 파트너로 다수의 M&A에 참여해 자금을 지원했다. 올해 초 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가 GE의 현대카드 보유지분 43%를 사들일 때 인수금융을 지원했으며 ...

    마켓인사이트 | 2017.11.30 16:11

  • 장혁·김유정 소속사 IHQ, 매물로 나온다

    국내 3위 케이블TV 사업자인 딜라이브(옛 씨앤앰)가 엔터테인먼트 자회사 IHQ를 매물로 내놨다. 출자 전환을 통해 딜라이브 경영권을 보유하고 있는 신한은행, 하나은행 등 인수금융 대주단이 딜라이브 매각에 앞서 몸집을 가볍게 하기 위해 자회사 매각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20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딜라이브 채권단과 매각주관사 삼일회계법인은 지난주 잠재적 인수 후보들에게 IHQ 투자제안서를 보냈다. 다음달까지 인수의향서(LOI)를 접수하고 ...

    한국경제 | 2017.11.20 22:17 | 유창재

  • [마켓인사이트] 프랑스 보솔레이 PF 사업장 1000억에 매각

    ... 우리투자증권이 유안타증권(옛 동양종금증권) 상지건설 등과 2008년 약 1100억원을 투자했지만 글로벌 금융위기로 사업이 좌초됐다. 이 사업이 주목받은 건 2014년 NH금융지주가 우리투자증권을 인수하면서다. 유안타증권 등 대주단이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면 우리투자증권 매각에 장애물이 될 우려가 있었다. 판결 결과 ‘100억원 이상을 손해배상금으로 물어주게 될 경우 원주인인 우리은행이 대납한다’는 특별면책 항목을 계약서에 넣고서야 거래가 ...

    한국경제 | 2017.10.23 17:42 | 정영효

  • 송도 땅 매각 두고 포스코건설·인천경제청 갈등

    ... 주장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공매에 문제가 없다는 법률 검토까지 마쳤다. NSIC는 포스코건설과 미국 게일사가 3 대 7의 지분 비율로 합작한 회사다. NSIC는 IBD 일부 토지를 담보로 대출을 했고 사업이 장기간 멈춰서자 대주단은 대출금 회수를 결정했다. 보증을 선 포스코건설은 대신 빚을 갚은 뒤 자금 회수를 위해 토지 매각을 추진 중이다. 업계에서는 포스코건설과 인천경제청의 갈등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NSIC가 IBD 토지를 담보로 대출한 ...

    한국경제 | 2017.09.17 18:53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