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金상추·金시금치…긴 장마에 채소 폭등

    장바구니 물가에 비상이 걸렸다. 한 달 넘게 지속된 장마로 밭작물 시세는 하루가 다르게 치솟고 있다. 상추는 보름여 만에 판매 가격이 두 배로 뛰어 금(金)상추가 됐다. 2012년 금(金)배추 파동이 재연될 것이란 우려까지 나오고 있다. 6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적상추 도매가격(4㎏)은 7월 23일 2만6120원에서 이날 4만5860원으로 2주 만에 두 배 가까이(76.0%)로 올랐다. 서울 가락동 농산물시장의 한 엽채류 도매상은...

    한국경제 | 2020.08.06 17:11 | 박동휘/박종필/성수영

  • thumbnail
    생산자 물가 다섯달 만에 오름세 전환

    ... D램 가격은 전달 대비 1.5% 떨어졌다. 5월 정부가 긴급재난지원금을 풀면서 급등했던 농림·수산품 가격은 지난달엔 1.6% 내렸다. 소고기와 돼지고기 가격이 각각 5.9%, 1.2% 하락했다. 달걀 가격은 6.2% 내렸다. 배추(-32.5%), 감자(-37.0%), 양파(-25.2%) 등도 가격이 급락했다. 6월 생산자물가가 상승한 만큼 이달 소비자물가가 오름세를 보일지 주목된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1 17:49 | 김익환

  • thumbnail
    6월 생산자물가, 5개월 만에 '상승'…"땡큐 기름"

    ... 4.3% 상승했다. 반면 농림수산품 물가는 전월대비 1.6% 하락했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8.4%나 뛰었다. 축산물 중에선 쇠고기(-5.9%), 돼지고기(-1.2%), 달걀(-6.2%) 물가가 각각 떨어졌다. 농산물 가격도 배추(-32.5%), 감자(-37%), 양파(-25.2%) 등이 하락했다. 수산물도 물오징어(-30.1%), 우럭(-21.8%)을 중심으로 내렸다. 강환구 경제통계국 물가통계팀장은 "쇠고기, 돼지고기는 지난달 재난지원금 효과가 반영된 ...

    한국경제 | 2020.07.21 06:01 | 고은빛

  • thumbnail
    "농심은 타들어 간다" 기록적인 폭우에 썩어가는 강릉 감자

    ... 생산량은 30상자로 줄었다. 김씨는 "이번 폭우로 갑자기 감자밭이 침수돼 강처럼 변했다"면서 "비가 많이 내릴 경우 물이 빠질 수 있도록 배수 대책을 세워달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강릉 송정동 지역은 지난해 태풍 '미탁'때에는 배추밭이 침수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강릉시는 지난 8일부터 감자 피해 현장 조사를 벌이고 있다. 현재까지 피해를 본 감자밭은 30㏊로 잠정 파악됐다. 시 관계자는 "수확기에 접어든 감자밭에서 침수 피해가 발생해 안타깝다"면서 "농어촌공사에 ...

    한국경제 | 2020.07.09 15:26 | YONHAP

  • thumbnail
    "자고 일어나면 가격 오른다"…밥상물가 '비상'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이달 들어 가격이 급등세를 보이는 농산물이 빠르게 늘고 있다. 지난 12일 기준 배추(10㎏ 상품) 가격은 8600원으로 1년 전에 비해 54.6% 급등했다. 상추(11.1%) 열무(35.6%) 당근(11.8%) ... 예년보다 비가 많이 왔다. 감자를 주로 유통하는 농산물유통기업 록야의 권민수 대표는 “감자는 5~6월께 이 크게 떨어졌다가 이후 다시 오르는 게 보통인데 올해는 이상기후 여파로 공급이 줄어 가격이 거의 떨어지지 않고 높은 ...

    한국경제 | 2020.06.14 17:33 | 강진규

  • thumbnail
    시중에 넘치는 돈…아파트·주식부터 배추까지 죄다 오른다

    ... 않은 상황에서 유동성에 기댄 장세가 전방위로 이어지다보니 최근엔 단기 버블 우려가 커지는 상황이다. ◆아파트부터 배추까지…돈 풀리자 다 오르는 가격 한국은행이 10일 발표한 '4월 중 통화 및 유동성' ... 밀어올리고 있다. 하락을 멈추고 반등하는 서울 아파트값이 대표적다. 전날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6월 첫째 주 서울 아파트 상승률은 0.00%로 보합 전환했다. 지난 3월 5주 연속 하락 이후 9주 만이다. 송파구 잠실동, 강남구 대치동 ...

    한국경제 | 2020.06.10 14:08 | 이송렬, 김하나

  • thumbnail
    고기·생선·채소 다 올랐는데…과일값은 10개월째 떨어져(종합)

    ... 지난 2013년 2월부터 2015년 9월까지 32개월 내리 하락한 이후 최장 기간 연속 하락세다. 5월 과일 하락을 세부적으로 보면 복숭아(-23.3%), 배(-18.0%), 귤(-11.6%), 사과(-9.1%)의 하락 폭이 ... 고등어(16.4%), 명태(3.2%), 갈치(10.7%) 등이 올라 어류 및 수산도 6.8% 상승했다. 또 배추(102.1%), 양배추(94.7%) 등이 큰 폭으로 뛰면서 채소 및 해조도 9.1% 올랐다. 농축수산물 가격이 ...

    한국경제 | 2020.06.09 18:53 | YONHAP

  • thumbnail
    고기·생선·채소 다 올랐는데…과일값은 10개월째 떨어져

    ... 지난 2013년 2월부터 2015년 9월까지 32개월 내리 하락한 이후 최장 기간 연속 하락세다. 5월 과일 하락을 세부적으로 보면 복숭아(-23.3%), 배(-18.0%), 귤(-11.6%), 사과(-9.1%)의 하락 폭이 ... 고등어(16.4%), 명태(3.2%), 갈치(10.7%) 등이 올라 어류 및 수산도 6.8% 상승했다. 또 배추(102.1%), 양배추(94.7%) 등이 큰 폭으로 뛰면서 채소 및 해조도 9.1% 올랐다. 농축수산물 가격이 ...

    한국경제 | 2020.06.09 08:00 | YONHAP

  • thumbnail
    '영하 6.9도까지 뚝 떨어진 봄' 충북 농작물 4천94㏊ 냉해

    ... 복숭아 1천140.6㏊, 배 167.1㏊, 자두 140.8㏊ 등 과수에 집중됐다. 과수 피해는 전체 피해 면적의 86%를 차지했다. 이어 옥수수(339.7㏊), 감자(119.9㏊), 고구마(30.4㏊), 인삼(26.6㏊), 배추(20.1㏊) 등이 피해를 봤다. 충북도는 올해 3월 말부터 4월 초 기온이 평년보다 다소 높아 과수의 개화 시기가 평년보다 5∼10일 빨랐는데 갑자기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피해가 컸다고 설명했다. 복구에는 99억8천만원이 소요될 ...

    한국경제 | 2020.06.02 16:3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예방효과 있다"…일본서 김치 동난다

    ... 이전에도 김치는 19년째 '일본 가정의 식탁에 오르는 발효식품' 순위에서 1위를 지키고 있다. 김치가 귀해지면서 배추값도 덩달아 치솟고 있다. 김치 제조회사들이 계약농가로부터 공급받은배추로는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자 도매시장에서 배추를 대량으로 사들이고 있어서다. 4월 하순 도쿄도중앙도매시장에서 배추는 예년보다 3배 이상 오른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발효식품은 세균과 바이러스가 체내에 침투하는 것을 막는 면역력을 유지·향상시키는 ...

    한국경제 | 2020.05.18 08:27 | 정영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