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0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무의 눈물…삼겹살의 눈물…눈물 마를새 없던 농가들

    ... 원가에도 미치지 못하는 에 상품을 팔 수밖에 없었던 농민들의 심경이 담겼다. 올해 김장철을 앞두고선 무와 배추 가격이 폭등했다. 소비자들은 비싼 에 김장 재료를 구입해야 했다. 하지만 농민들은 연말 가격 급등에도 웃을 수만은 없었다. 연간으로 보면 가격이 낮은 수준에서 유지됐기 때문이다. 우선 날씨가 도와주지 않았다. 안정적인 배추·무 농사를 지을 수 있는 환경이 아니었다. 올초부터 춥지 않은 겨울 영향으로 생산량이 크게 늘었다. 출하량이 ...

    한국경제 | 2019.12.26 18:25 | 박종필

  • thumbnail
    "제 못받아" '눈물' 마를날 없었던 농가

    .... 원가에도 미치지 못하는 에 상품을 팔 수 밖에 없었던 농민들들의 심경이 담겼다. 올해 김장철을 앞두고선 무와 배추의 가격이 폭등해 소비자들은 비싼 에 김장 재료를 구입해야 했다. 하지만 농가들은 가격 급등에도 웃지 못했다. 연간으로 보면 가격이 낮은 수준이었기 때문이다. 우선 날씨가 도와주지 않았다. 안정적인 배추·무 농사를 지을 수 있는 환경이 아니었다. 올 초부터 춥지 않은 겨울의 영향으로 생산량이 크게 늘었다. 출하량이 ...

    한국경제 | 2019.12.26 16:28 | 박종필

  • thumbnail
    '사랑의 불시착' #김치움 #숙각검열 #함지 목욕…알고 보면 더 재밌다

    ... (2회 북한 주부들의 바닷가 김장) 리정혁이 사는 군관 사택마을의 주부들은 바닷가에 모여 김장을 시작했다. 배추에 바닷물을 부어 절였는데, 북한은 소금이 귀해 주민들이 함께 모여 소금물을 돌려쓰며 김장을 하거나 바닷가 근처는 아예 바닷물을 이용해 배추를 절인다고. 한 이탈 주민에 따르면 김장 자체도 네 것 내 것 없이 했지만, 배추를 가지고 바닷가에 갈 때 사용하는 달구지 만은 칼 같이 나눴었다고 한다. ◆“김치움 모릅니까?” (2회 ...

    스타엔 | 2019.12.21 08:55

  • thumbnail
    배추·무 등 채소 안정

    김장철이 끝나가면서 김장 재료 가격의 상승세가 주춤해졌다. 5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배추는 도매시장에서 포기당 평균 2905원에 거래됐다. 전주(2916원) 대비 11원(0.3%) 오르는 데 그쳤다. 무는 개당 평균 2200원으로 전주(1974원)보다 10% 오른 수준이다. 김장 때 함께 쓰이는 채소도 지난주와 가격 차이가 크지 않았다. 깐마늘 1㎏은 전주(4083원)와 같았다. 마늘은 평년보다 58% 낮은 가격에 판매되고 있다. ...

    한국경제 | 2019.12.06 00:56 | 박종필

  • thumbnail
    이낙연 "월동배추 조기 출하…김장 안정화할 것"

    이낙연 총리가 월동배추를 조기 출하해 김장값을 안정시키겠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23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강원도 평창의 대관령원예농협 채소사업소를 다녀왔다고 밝히며 이같이 말했다. 이 총리는 글을 통해 "무·배추는 생산이 줄어 이 오르고 고추·마늘은 생산이 늘어 이 내렸다"며 "김장 비용은 작년보다 6.6%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농협 계약재배물량과 ...

    한국경제 | 2019.11.23 16:36 | 이미경

  • thumbnail
    이총리 "김장비 6.6%↑…배추 조기출하로 김장 안정시킬것"

    평창 대관령원예농협 방문해 김장 채소 수급상황 점검 이낙연 국무총리는 23일 김장철을 맞아 절임배추를 생산하는 강원도 평창의 대관령원예농협 채소사업소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배추, 무 등 김장 채소 수급상황을 점검하고, 강원지역 ... 맞는 창의적인 노력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총리는 방문을 마친 뒤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무, 배추는 생산이 줄어 이 오르고, 고추, 마늘은 생산이 늘어 이 내렸다"며 "김장 비용은 작년보다 6.6% 상승했다"고 ...

    한국경제 | 2019.11.23 14:19 | YONHAP

  • thumbnail
    [농수산물 시세] 출하량 늘어 감자

    출하량이 늘면서 감자 애호박 등의 가격이 떨어지고 있다. 본격적인 김장철을 앞두고 수요가 늘어나는 배추는 가격이 올랐다. 7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감자는 수미 품종 기준으로 도매시장에서 20㎏당 1만8841원에 거래됐다. 1년 전(4만3584원)에 비해 절반 이상(56.7%) 내린 가격이다. 평년(2만7781원)에 비해서도 32.1% 하락했다. 사과(부사)는 10㎏당 1만9416원으로, 1년 전(2만7009원)보다 1.4% 내렸고 ...

    한국경제 | 2019.11.07 17:33

  • thumbnail
    홈앤쇼핑, 김장철 치솟는 배추값···'좋은밥상데이' 특가 찬스

    중소기업 전문 홈앤쇼핑이 본격적인 김장철을 앞두고 대폭 오른 배추를 대신할‘절임 배추’를 선보인다. 홈앤쇼핑은 모바일 앱 내 ‘좋은밥상’ 매장에서 제철 신선식품 및 가공식품을 판매하고 ...;에서 특가로 상품을 소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주는 지난 여름 태풍의 영향으로 작황 부진에 빠져 비싸진 배추 때문에 김장을 망설이는 가정을 위해‘절임 배추’를 특가로 제안한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

    한국경제 | 2019.11.05 10:09 | 김진수

  • thumbnail
    [이슈+] 뛰는 배추값에 50대 '포장김치' 구매족 늘어난다

    최근 배추값이 뛰면서 주로 김장을 하던 50대도 포장김치를 구매하고 나섰다. 김장 스트레스에 배추값 급등까지 더해지면서 포장김치를 선택하는 50대 이상이 늘었다는 분석이다. 4일 대상에 따르면 올해 김장 대신 포장김치를 선택하는 ... 무 3만원, 고추가루 5만2000원, 깐마늘 8000원 등이 예상됐다. 농림축산식품부 따르면 지난 1일 기준 배추 상품 기준 1포기 소매 평균 은 5027원이다. 평년(2524원)과 비교하면 2배 이상으로 뛴 수준이다. 도매가격도 ...

    한국경제 | 2019.11.04 11:17 | 고은빛

  • thumbnail
    "한라산도 식후경" 제주 가을·겨울 관광 별미는?

    ... 만들었는데 바로 이것이 돔베고기다. 다른 지역의 편육과는 달리 삶은 고기를 누르지 않고 뜨거울 때 도마에서 썰어서 먹던 데서 유래됐다. 돔베는 도마의 제주 사투리다. 돼지를 삶았던 국물에 제주 사투리로 '몸'이라고 하는 모자반과 배추·무 등을 넣고 끓여 '몸국'을 만들기도 했다. 돼지고기육수에 국수를 말아 돔베고기를 고명으로 얹으면 고기국수가 된다. 보통 다른 지역의 잔치국수는 쇠고기 육수나 멸치육수에 소면을 사용하지만, 제주에서는 돼지고기육수에 중면을 ...

    한국경제 | 2019.11.01 11: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