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페이스, 튀는 작명·참신 마케팅으로 '돌풍'

    ... 내놨다. 여성들이 좋아하는 닭발에 함유된 콜라겐 성분을 추출해 만들었다. 김 대표는 “아나운서들이 SNS에서 닭발크림을 소개해 ‘아나운서크림’이라는 애칭을 얻었다”고 설명했다. 얼마 전 배추 등 농산물값이 폭락하자 배추 한 포기와 모링가 크림을 바꿔주는 ‘배추-화장품 맞교환’ 행사를, 소비자에게 좋은 추억을 선사하자는 취지로 시작한 ‘일반인 모델 콘테스트’, 밸런타인데이가 안중근 ...

    한국경제 | 2019.10.09 18:31 | 김정은

  • thumbnail
    4분기 산적한 통상과제…내달 WTO 개도국 포기 여부 결정할듯

    ... 지속하지 않을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 관건은 농민들을 얼마나 설득할 수 있느냐는 것이다. 전국농민회총연맹(전농)과 전국배추·마늘·양파 생산자협회 회원 등 2천500여명(주최 측 추산)은 지난 2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전국농민대회를 열고 "쌀 수입국별 쿼터 적용, WTO 개도국 지위 포기, 농산물 보장에서 손을 떼겠다는 정부 의도를 반대한다"고 주장했다. ◇ WTO 제소 따른 한일 양자협의 10월20일내 개시…해결기대는 낮아 일본 ...

    한국경제 | 2019.09.29 06:31 | YONHAP

  • thumbnail
    "농산물 가격 보장대책 수립하라"…2천500명 전국농민대회

    ... 농산물 공공수급제 도입, 농산물 가격 보장 대책 수립, 채소가격 안정 예산 확대 등을 촉구했다. 전국농민회총연맹(전농)과 전국배추·마늘·양파 생산자협회 회원 등 2천500여명(주최 측 추산)은 25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전국농민대회를 열고 "쌀 수입국별 쿼터 적용, 국제무역기구(WTO) 개발도상국 지위 포기, 농산물 보장에서 손을 떼겠다는 정부 의도를 반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결의문에서 "한반도는 평화와 번영, 통일의 시대로 진입했지만 ...

    한국경제 | 2019.09.25 16:41 | YONHAP

  • 농민단체 "WTO 개도국 지위 포기는 농업 포기 선언…유지해야"

    ... 우려하며 개발도상국 지위를 유지할 것을 촉구했다. 전국농민회총연맹·가톨릭농민회 등으로 꾸려진 '농민의 길'과 전국배추생산자협회, 전국양파생산자협회 등은 20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WTO 개발도상국 지위를 ... 이들은 "식량 자급률 24%, 농업소득 20년째 정체, 도시-농촌 간 소득 격차 60%, 그리고 해마다 농산물 폭락이 반복하는 나라가 농업선진국이냐"면서 "정부는 개발도상국 지위를 유지하고 농산물 안정 대책부터 세워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19.09.20 14:29 | YONHAP

  • thumbnail
    태풍 피해…무·배추값 오름세

    올해 상반기 가격이 폭락했던 무와 배추 가격이 회복되고 있다. 19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무는 도매시장에서 상품 20㎏ 기준 1만2400원에 거래됐다. 9월 평균 가격은 1만2836원으로, 지난달(9352원)보다 27.1% 올랐다. 지난 2분기 평균 가격(8770원)보다는 46.3% 높은 수준이다. 배추는 상품 10㎏ 기준 1만4400원에 거래됐다. 1주일 전(1만3700원)보다 소폭 올랐다. 지난 2분기 평균 가격(4302원)과 ...

    한국경제 | 2019.09.19 17:52 | 안효주

  • thumbnail
    [추석민생대책] 농산물 집중 관리…작황 호조로 평년 수준 예상

    ... 지난해보다 다소 하락할 것으로 예상됐다. 또 한육우 사육 마릿수가 지난해보다 2.5% 늘어난 것을 비롯해 돼지, 육계, 산란계 마릿수 증가로 축산물 가격도 안정적으로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농식품부는 추석 대책 기간에 수요가 많은 배추, 무, 사과, 배,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계란, 밤, 대추 등 10대 성수품 공급량을 평소보다 36% 늘려 하루 7천63t씩 공급한다. 과일은 중·소과로 구성된 한손과일 알뜰선물세트를 지난해보다 2배 확대해 ...

    한국경제 | 2019.08.27 10:01 | YONHAP

  • thumbnail
    쨍하고 해뜨니 農家 울상…무·양파 이어 복숭아 가격도 뚝뚝

    ... 폭염과 폭우가 이어지며 가격이 급등했던 지난해와 비교하면 절반 수준으로까지 추락한 품목도 있다. 국산 삼겹살도 이 계속 내려가고 있다. 하지만 수요는 살아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농산물 가격 얼마나 왜 내렸나 농작물 ...다 36%나 떨어진 가격이다. 6000원대까지 떨어졌던 2007년 이후 12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다. 무와 배추도 마찬가지다. 20㎏ 도매가 기준으로 각각 9276원, 7356원에 거래됐다. 평년 7월 가격의 절반 수준이다. ...

    한국경제 | 2019.08.01 17:52 | 안효주/박종필

  • thumbnail
    마늘·양파 폭락…협회 만들어 단체행동 나서는 농민들

    ... 연이어 설립하며 정부 압박에 나서고 있다. 정부 수급정책에 생산자의 주장이 반영되지 못하면 해마다 반복되는 채소 폭락을 막기 어렵다는 판단에서다. 전국마늘생산자협회 준비위원회는 오는 26일 경남 창녕농협에서 협회 창립 발기인대회를 ... 절반에도 못 미쳤다. 같은 기간 깐마늘 도매가격은 ㎏당 4380원으로 평년(6289원)보다 30.3% 빠졌다. 채소 이 급락하자 농민들은 줄이어 품목별 협회를 설립하고 있다. 지난 4월 전국양파생산자협회, 5월에는 전국배추생산자협회가 ...

    한국경제 | 2019.07.21 17:13 | 김순신

  • thumbnail
    "농산물 가격 폭락…공공수급제 실시해야" 농민단체 상경집회

    ... 가격이 크게 떨어지자 주요 농민 단체가 서울에서 모여 정부에 가격 안정 대책을 내놓으라고 촉구했다. 전국농민회총연맹(전농)과 전국양파·마늘·배추·쌀 생산자협회 등 회원 4천여명(주최 측 추산)은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집회를 열고 "주요 농산물 공공수급제 실시하라"고 촉구했다. 농민들은 '농산물 폭락 무대책 문재인 대통령 직접 책임져라', '주요농산물 공공수급제 즉각 실시하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구호를 외쳤다. 이들은 "주요 농산물 ...

    한국경제 | 2019.07.19 15:26 | YONHAP

  • thumbnail
    '천일염 가격 폭락에 도산 위기'…생산·판매 무기한 중단

    천일염생산자협의회, 목포서 긴급 비상대책회의 열어 결정 "20㎏ 한포대 4천원 회복 때까지" 폭락으로 도산 위기에 처한 천일염 생산자들이 천일염 생산과 판매를 16일부터 무기한 중단하기로 결정해 파장이 예상된다. '천일염 ... 1천원대로 폭락했다고 위원회는 설명했다. 위원회 관계자는 "천일염의 70% 정도가 김장 때 소비되고 있지만 절임 배추가 중국에서 물밀듯 들어오고 수입 소금 영향으로 천일염이 팔리지 않아 가격 폭락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19.07.12 16: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