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 경영난에 휴업…퇴직금 산정 어떻게 하나

    ... 사태로 기업이 휴업해 평소보다 적은 임금을 근로자에게 지급했다면 퇴직금은 어떻게 산정해 지급해야 할까. 우선, 사용자가 퇴직금을 지급해야 하는 근로자는 4주간 평균해 1주간의 소정근로시간(법정 근로시간 범위에서 근로자와 사용자 사이에 근로하기로 정한 근로시간)이 15시간 이상, 계속근로기간이 1년 이상인 근로자이고, 퇴직금은 원칙적으로 평균임금×30일×(재직일수 ÷ 365일)의 방식으로 산정한다. 퇴직금의 산정 기준인 ...

    한국경제 | 2020.09.24 15:09

  • thumbnail
    [big story]예견된 미래, e교육을 만나다

    ... 주목하고 있다. 특히, 2018년부터 불기 시작한 워라밸(work & life balance) 열풍과 함께 법정근로시간이 주52시간으로 단축되고, 100세 시대가 코앞으로 다가오면서 직장인, 은퇴자 등 전 세대에 걸쳐 '진짜 나'를 ... 소위 '인강(인터넷 강의)'을 통해 공부하는 학생들의 모습이 낯설지 않고, 직장인들 또한 평생교육 차원의 교육이나 법정의무교육을 인터넷을 통해 수강하는 사례가 점차 늘고 있습니다. 또한 블렌디드 러닝(blended learning: ...

    Money | 2020.09.24 06:57

  • 서울시 내년 생활임금, 1.7% 오른 1만702원

    서울시는 내년 생활임금을 시간당 1만702원으로 확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올해(1만523원)보다 1.7% 오른 수치다. 정부가 고시한 내년 최저임금 시급(8720원)보다 1982원 많다. 내년 서울형 생활임금 적용 대상자는 법정 월 노동시간인 209시간을 일하면 223만6720원을 월급으로 받는다. 생활임금은 3인 가구 기준 근로자가 기본적인 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수준의 임금으로, 지역 물가를 반영해 책정된다. 2015년 서울시가 광역자치단체 ...

    한국경제 | 2020.09.16 17:40 | 박종관

  • 서울시 내년도 생활임금 1만702원…1.7% 상승

    서울시는 내년도 생활임금을 시간당 1만702원으로 확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올해(1만523원)보다 1.7% 오른 수치다. 정부가 지난달 고시한 내년도 최저임금 시급(8720원)보다는 1982원 더 많다. 내년 서울형 생활임금 적용 대상자는 법정 월 노동시간인 209시간을 일하면 223만6720원을 월급으로 받게 된다. 생활임금은 3인 가구 기준 근로자가 기본적인 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수준의 임금으로, 지역 물가를 반영해 책정한다. 2015년 ...

    한국경제 | 2020.09.16 09:56 | 박종관

  • thumbnail
    서울시 내년 생활임금 시급 1만702원…1.7% 인상

    서울시는 내년 생활임금을 시간당 1만702원으로 확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올해 생활임금 1만523원보다 1.7% 오른 수준이다. 정부가 지난달 고시한 내년도 최저임금 시급 8천720원보다는 1천982원 더 많다. 이에 따라 내년 서울형 생활임금 적용 대상자는 법정 월 노동시간인 209시간을 근무하면 223만6천720원을 월급으로 받게 된다. 생활임금 적용 대상은 공무원 보수체계를 적용받지 않는 ▲ 서울시와 서울시 투자출연기관 소속 직접고용노동자 ...

    한국경제TV | 2020.09.16 07:26

  • thumbnail
    서울시 내년 생활임금 시급 1만702원 확정…1.7% 인상

    서울시는 내년 생활임금을 시간당 1만702원으로 확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올해 생활임금 1만523원보다 1.7% 오른 수준이다. 정부가 지난달 고시한 내년도 최저임금 시급 8천720원보다는 1천982원 더 많다. 이에 따라 내년 서울형 생활임금 적용 대상자는 법정 월 노동시간인 209시간을 근무하면 223만6천720원을 월급으로 받게 된다. 생활임금 적용 대상은 공무원 보수체계를 적용받지 않는 ▲ 서울시와 서울시 투자출연기관 소속 직접고용노동자 ...

    한국경제 | 2020.09.16 06:00 | YONHAP

  • thumbnail
    [이효석의 게임인] e스포츠 표준계약서, 끝이 아니라 시작이 되길

    ... 한다는 내용도 표준계약서에 명시됐다. 청소년 선수는 활동 시간 상한 규정도 마련됐다. 15세 미만은 주당 35시간 이내, 15세 이상은 주당 40시간 이내다. 청소년 선수의 부모 등 법정대리인이 e스포츠팀을 상대로 계약 정보나 ... 대비 얼마나 올랐는지를 부각하며 자극적인 관심만 유도하고 넘긴다. 지금까지 실태조사에도 프로게이머들의 평균 연습 시간과 휴식 수준 등 근로 환경 관련 내용이 일부 담겼지만, 형식적인 수준에 그쳤다. 표준계약서가 실효성 있게 선수들 ...

    한국경제 | 2020.09.12 08:00 | YONHAP

  • thumbnail
    17년전 사라진 제도 '월차'…기본급으로 달라는 완성차 노조

    ... 난데없이 월차 기본급 전환을 요구한 배경이다. 현대차 직원 1년에 연월차만 40일 주 6일제였던 2003년까지는 근로기준법에 따라 유급휴가인 월차와 연차가 따로 있었다. 월차는 한 달에 하루씩 연간 12일이 주어졌고, 연차는 기본 ... 민주노총에서 탈퇴한 쌍용자동차다. 쌍용차는 2010년 노사 합의로 월차를 없앴다. 경제계 관계자는 “주 52시간제 시행으로 근로시간이 단축된 상황에서 17년 전 제도를 아직도 그대로 운영하는 것은 비합리적”이라며...

    한국경제 | 2020.09.09 17:12 | 김일규/도병욱

  • thumbnail
    P2P 렌딧, '남성 육아휴직 선도적 운영'으로 노동부장관 표창 받아

    ... 위해 고용노동부가 매년 선정하는 제도다. 올해는 총 156개 기업이 후보로 신청했다. 렌딧의 다양한 일과 가정 양립 지원제도가 좋은 평가를 받았다. 렌딧은 출산 전후 법정 휴가제도와 함께 임신 및 출산근로자 보호제도와 시차출퇴근제, 재택근무제 등을 운영중이다. 육아휴직과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제도도 도입했다. 렌딧이 지난해 10월 배우자 출산휴가 관련 법률이 개정되기 전부터 남성 육아 휴직 제도를 운영한 것도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렌딧은 ...

    한국경제 | 2020.09.02 13:54 | 송영찬

  • thumbnail
    카타르, 중동서 최저임금 첫 도입…월 33만원

    외국인 이주 근로자 이직시 고용주 승인 제도 폐지 카타르 정부는 근로자의 최저임금을 월 1천리얄(약 33만원)로 정했다고 30일(현지시간) 밝혔다. 중동 지역에서 근로자의 최저임금을 법으로 강제한 곳은 카타르가 처음이다. 이 법정 최저임금은 카타르의 모든 근로자에게 적용되지만 저임금을 받는 외국인 이주 근로자에게 주로 해당할 것으로 보인다. 외국인은 카타르의 노동 인구 중 90% 이상을 차지한다. 이 최저임금을 중동에서 일상적인 주 6일, ...

    한국경제 | 2020.08.31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