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21-130 / 6,6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주(2월 21일~27일)의 신설법인 1340개

    ... ▷스타투어제주(장호·15·여행사업)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동로 293 1802호 (목동,현대41타워) ▷씨에스로지스틱스앤컨설팅(김혜진·10·물류창고 보관업)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20길 ... ▷상승무역(유승남·50·중고자동차 수,출입업)인천광역시 서구 거첨로 295 (오류동,에스엠상선경인터미널) ▷허브박스(최춘영·50·식품 관련 무역업)인천광역시 부평구 경인로 954-1 ...

    한국경제 | 2020.02.28 19:08 | 나수지

  • thumbnail
    해수부 "현대상선 올해 흑자 전환시킬 것"

    정부가 올해 해운산업 매출액 40조원을 달성해 2014년 '한진해운 사태' 이전 한국 해운업의 위상을 되찾겠다는 목표를 내놨다. 현대상선을 흑자 전환시키겠다는 계획도 발표했다. 해양수산부는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0년도 해수부 업무계획’을 발표했다. 이날 해수부가 내놓은 한 해 살림 계획은 △해운 재건 정책의 성과를 창출하고 △연안·어촌의 경제 활력을 제고하며 △해양수산의 ...

    한국경제 | 2020.02.27 15:24 | 성수영

  • 현대상선, '디 얼라이언스' 중동 노선 서비스 확정

    현대상선은 올해 정회원으로 가입한 해운동맹 ‘디 얼라이언스’의 아시아~중동 노선 계획을 24일 발표했다. 현대상선을 비롯한 하팍로이드(독일), ONE(일본), 양밍(대만) 등 디 얼라이언스 회원사들은 4월 초부터 아시아~중동 노선에서 해상물류서비스를 운영한다. 이날 현대상선과 디 얼라이언스는 지역별로 남중국·중중국과 중동을 오가는 AG1, AG2 서비스와 북중국·한국과 중동을 오가는 AG3 서비스를 ...

    한국경제 | 2020.02.24 18:16 | 이수빈

  • thumbnail
    韓·中 바닷길 '코로나 암초'에 사실상 마비…'침몰 위기' 몰린 해운사

    ... 것으로 내다봤다. 중국에서 한국으로 오는 화물이 없어 부산신항 접안을 취소하는 선박도 늘어나는 추세다. 정재헌 현대상선 부산지역본부장은 “춘제(중국 설) 연휴가 끝났지만 중국 항만의 가동률은 20% 수준에 머물고 있다”며 ... 세웠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직격탄을 맞았다. 벌크선을 운영하는 팬오션, 연근해 컨테이너 선사인 고려해운 흥아해운 장금상선 등도 충격파를 피해가지 못할 전망이다. 덴마크의 해운전문 컨설팅 업체인 시인텔리전스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세계 ...

    한국경제 | 2020.02.17 17:14 | 최만수

  • thumbnail
    Premium 올해 기업의 핫이슈 '클라우드'

    ... 통해 두산그룹 내 2000여 개의 가상머신(VM)을 AWS 클라우드로 전환 중이며 향후 3년간 해외 지역의 인프라를 AWS로 전환할 예정이다. 2017년 세계 해운선사 중 최초로 클라우드 기반의 차세대 시스템 구축에 힘써 온 현대상선은 2019년 9월 재무·회계 시스템과 대화주 서비스를 포함한 홈페이지 등 주요 업무 시스템의 클라우드 전환에 성공했다. 이번에 완료된 클라우드 전환 작업은 1단계다. 현대상선은 2단계인 컨테이너와 벌크 운영을 위한 차세대 ...

    모바일한경 | 2020.02.12 14:26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올해도 '슈퍼 주총 데이' 여전…3월 24일 하루만 320개사

    ... 2010개사의 11.84%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이 가운데 유가증권시장은 24개사, 코스닥시장에서 214개사다. 3월 25일도 87개사, 23일엔 79개사가 주총을 열기로 했다. 24일 주총을 여는 주요 기업은 쌍용자동차와 현대상선, LS산전 등이다. 25일엔 SK와 한화, 카카오 등이 주총을 연다. 23일엔 현대미포조선과 한화생명 등의 주총이 예고됐다. 상장사협의회와 코스닥협회는 금융위원회와 협의를 통해 주총이 많이 몰리는 시기를 '주총 예상 집중일'로 ...

    한국경제 | 2020.02.09 10:46

  • thumbnail
    현대상선 37년 만에 社名서 현대 뗀다

    ... ‘HMM’ ‘한국상선’ 등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사명 변경은 1976년 현대그룹 계열의 아세아상선으로 출범해 1983년 현대상선으로 이름을 바꾼 지 37년 만이다. 22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 있다”고 말했다. 현대상선은 올해 인도받는 초대형 컨테이너선에 HMM 로고만 적용하고 있다. 임원 명함에도 현대그룹의 상징인 삼각뿔 모양 로고를 뺐다. HMM은 현대상선의 영문이니셜 ‘Hyundai Merchant ...

    한국경제 | 2020.01.22 17:10 | 최만수

  • 부산 신항 '알짜' 西컨테이너부두, BPT·현대상선 컨소시엄이 운영

    부산 신항의 ‘노른자위 땅’으로 불리는 신항 서컨테이너부두 운영사로 부산항터미널(BPT)과 현대상선 컨소시엄이 사실상 선정됐다. 부산항만공사는 2차 입찰 신청을 받은 결과, 부산 북항 통합 운영사인 BPT와 현대상선으로 구성된 컨소시엄만 참여해 우선협상대상자로 공고한다고 21일 발표했다. 지난 7일 1차 공모에서 BPT컨소시엄이 단독 입찰해 국가계약법에 따라 공모는 유찰됐고, 2차 공모에서도 다른 업체는 참가하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20.01.21 18:15 | 김태현

  • thumbnail
    현대상선 "초대형 컨선 투입해 3분기 흑자 낼 것"

    “초대형 컨테이너선 투입과 성수기 효과로 올해 3분기에는 영업이익 흑자 전환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사진)은 21일 서울 연지동 사옥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올해는 해운동맹 '디 얼라이언스' 합류와 초대형선 투입으로 현대상선 재도약의 원년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배 사장은 “작년 한 해 동안 재도약의 기반을 마련했다”며 “올해는 임직원들에게 전속 항진을 주문했다”고 말했다. 현대상선은 올해 매출을 작년보다 25% ...

    한국경제 | 2020.01.21 18:11 | 최만수

  • thumbnail
    이란의 역대급 분노…중동 진출하던 한국車 '스톱'

    ... ◆ 업계 "중동 분위기 좋았는데…" 미국과 이란 사이 감도는 전운에 대해 7일 현대차는 "아직까지 뚜렷한 변화는 없지만 상황이 좋지 않은 것은 분명해 보인다"며 "중동은 ... 중인 점도 자동차 업계에게는 악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이번 파병은 중동 호르무즈 해협에서 활동하는 해적으로부터 상선들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미국이 요청해 검토가 이뤄졌고 정부도 파병을 긍정적으로 검토했다. 다만 미국과 이란의 분쟁으로 ...

    한국경제 | 2020.01.07 11:41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