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591-3600 / 6,6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K글로벌 지원 힘들다" .. 산업은행 유지창 총재

    ... SK글로벌의 추가 부실 여부와 규모,관계 회사들의 자구안이 나오면 그 결과에 따라 관계기관과 협의해 처리방향을 결정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유 총재는 "경우에 따라선 법정관리로 가거나 청산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유 총재는 현대상선 4천억원 대출과 관련한 특검수사에 대해선 "산은이 특검대상이 됐다는 것 자체가 유의해야 할 점"이라며 "앞으로 특검수사를 통해 나타난 결과를 보고 고쳐야 할 부분이 있다면 반면교사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병석 기자 cha...

    한국경제 | 2003.05.06 00:00

  • '北송금' 국정원 개입 진술 확보.. 宋특검팀

    ... 직전 국정원 수뇌부의 지시로 기조실 간부가 송금 협조를 요청했고 국정원이 작성한 송금인증서에 기조실 관계자들이 배서했다'는 관련자 진술을 확보,임동원 전 국정원장과 김보현 3차장,기조실 간부 등에 대한 수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검팀은 이와 함께 이번 사건의 실체 규명을 위한 핵심 관계자로 분류되는 김충식 전 현대상선 사장,이근영 전 금융감독위원장 등도 금명간 소환 조사에 나설 계획이다. 이태명 기자 chihir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5.05 00:00

  • '北송금' 국정원 개입 진술 확보 .. 宋특검팀

    '대북송금 의혹사건'을 수사 중인 송두환 특별검사팀은 5일 현대상선이 산업은행으로부터 2천2백35억원을 대출받아 외환은행에 입금할 당시 수표 26장에 배서한 6명 중 1명을 6일 소환, 조사키로 했다. 특검은 또 지난 2000년 대북송금 과정에 당시 국정원 수뇌부와 기조실 간부가 개입했다는 관련자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검팀 관계자는 이날 "수표배서자에 대한 수사과정에서 6명 모두를 조사하진 않을 것"이라며 "미진하다면 6명중 가장 ...

    한국경제 | 2003.05.05 00:00

  • 국정원 대북송금 개입경위 추궁..宋특검, 김경림 前 외환은행장 조사

    현대상선의 2억달러 대북송금 과정에 '국가정보원이 조직적으로 개입했다'는 진술이 확보됨에 따라 향후 대북송금 의혹사건 수사가 활기를 띨 전망이다. 송두환 특별검사팀은 4일 "김경림 전 외환은행장을 지난 3일 소환,2000년 6월 대북 송금 당시 국정원으로부터 송금편의 제공 요청이 있었는지 여부 및 송금과정 등을 집중 조사했다"고 밝혔다. 특검팀은 백성기 전 외환은행 외환사업부장이 지난 2일 '국정원이 대북송금 과정에 적극 개입했다'고 시인함에 ...

    한국경제 | 2003.05.04 00:00

  • 해운업계 '본격호황' .. 미주노선 운임 이달부터 평균 30% 인상

    ... 컨테이너를 실어나르는 아시아~북미 노선에서 해상 운임을 평균 30% 올리는데 성공했기 때문이다. 벌크선 운임도 연일 최고치를 경신,비주력 사업 역시 활기를 띠고 있다. 태평양항로안정화협정(TSA)소속 국내 선사인 한진해운과 현대상선은 이달부터 미주노선 운임을 FEU(40피트짜리 컨테이너)당 7백달러씩 올리기로 주요 하주들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가전제품의 경우 FEU당 2천1백달러에서 2천8백달러로,타이어 제품은 1천5백달러에서 2천2백달러 수준으로 ...

    한국경제 | 2003.05.04 00:00

  • "대북송금 국정원이 조직적 개입" .. 외환銀 간부 진술

    ... 국가정보원 주도로 이뤄졌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월14일 임동원 전 청와대 외교안보통일특보가 "현대측에서 급히 환전편의 제공을 요청해 왔으며 국정원은 환전편의만 제공했다"는 발언과 정면으로 배치되는 것이어서 앞으로 ... 국정원 직원이 협조요청을 해 2억달러를 송금했다"며 "그러나 당시 국정원 직원이 돈을 들고 왔기 때문에 (그 돈이) 현대상선이 대출받은 2억달러인지는 몰랐다"고 진술했다. 이는 국정원이 환전편의를 넘어 송금과정을 주도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

    한국경제 | 2003.05.02 00:00

  • 특검팀, "대북송금 국정원이 조직적 개입"..밝혀지는 의혹들

    대북송금 의혹사건을 수사 중인 송두환 특별검사팀은 2일 현대상선의 2억달러가 입금됐던 외환은행 실무관계자들을 소환 조사한 결과 '(대북송금 과정에) 국가정보원이 주도적으로 개입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이는 지난 2월14일 당시 임동원 청와대 외교안보통일특보(전 국정원장)가 "현대측에서 급히 환전편의 제공을 요청해왔으며 국정원은 환전 편의만 제공했다"는 발언과 정면으로 배치되는 것이다. 특검팀은 이날 대북송금 당시 외환은행 외환사업부장이었던 백성기씨를 ...

    한국경제 | 2003.05.02 00:00

  • 박지원씨 측근 오피스텔 압수수색 .. 대북송금 특검팀

    ... 예비접촉을 가졌던 당시에도 박지원씨를 수행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압수수색은 그동안 대북송금과 관련해 산업은행과 현대상선 관계자 위주로 진행되던 특검수사가 김대중 정부의 핵심 인물들로 이동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특검팀은 이날 ... 김종훈 특검보는 "지난 2월 임동원 당시 청와대 외교안보통일 특보가 '국정원장으로 있던 2002년 6월5일에 현대측에서 급히 환전편의 제공을 요청해 왔었으며, 국정원은 환전에 필요한 절차상의 편의를 제공했다'고 밝힌 부분에 대해 ...

    한국경제 | 2003.05.02 00:00

  • "대북송금 국정원이 조직적 개입" .. 특검팀

    ... 불가피해질 전망이다. 특검팀은 이날 백성기 당시 외환은행 외환사업부장을 소환해 이같은 진술을 확보했다. 백씨는 조사에서 "해외송금을 할 경우 통상적으로 국정원과 협의해 왔다"며 "송금편의를 제공한 것이지만 당시에는 (그 자금이) 현대상선이 대출받은 2억달러인줄은 몰랐다"고 진술했다. 백씨는 이어 "기자들이 잘 몰라서 그러는데 국정원은 해외송금을 할때 법에 따라 송금용도 등을 밝히지 않을 수 있다"고 밝혔다. 백씨는 '국정원의 누구와 상의했느냐'는 질문에 대해선 ...

    한국경제 | 2003.05.02 00:00

  • LG석화.대우조선등 4개 MSCI 지수 새로 편입

    모건 스탠리 캐피털 인터내셔널(MSCI) 지수에서 SK글로벌 아시아나항공 현대상선 등 22개 종목이 제외된 반면 LG석유화학 대우조선해양 LG카드 강원랜드 등 4개 종목은 새로 편입됐다. 30일 모건 스탠리 캐피털 인터내셔널은 ... 기업은 아남반도체 아시아나항공 다우기술 동아제약 두산 한글과컴퓨터 핸디소프트 한진중공업 한솔제지 전기초자 호텔신라 현대백화점H&S 한화석화 현대상선 녹십자 삼보컴퓨터 SK글로벌 새롬기술 KTB네트워크 KTF 고려아연 한국정보통신 등이다. ...

    한국경제 | 2003.04.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