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6,0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용부, 여수 현장실습생 사망사고 산업안전보건 감독 착수

    ... 점검한다. 또 잠수 자격이 없는 현장 실습생이 잠수 작업한 사실을 포함해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여부를 철저히 감독하기로 했다. 산업안전보건법상 잠수 작업은 유해·위험 작업으로 분류돼 적정한 자격·면허·경험·기능 등이 필요하다. 앞서 고용부는 이달 7일 여수에 있는 이 사업장을 작업 중지했고, 7∼8일 이틀에 걸쳐 재해 조사를 진행했다. 고용부는 "감독 결과 법 위반 사항은 엄정 조치해 현장실습 기업들이 안전보건 관리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산업안전보건법상 ...

    한국경제 | 2021.10.13 19:37 | YONHAP

  • 폭행 등 피해로 사업장 변경한 외국인근로자 재입국 조건 완화

    사업주로부터 성희롱·폭행 등 부당한 처우를 받아 사업장을 변경한 외국인 근로자의 재입국 조건이 완화된다. 고용노동부는 지난 4월 공포된 외국인 근로자의 고용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과 관련된 세부 시행령·규칙 내용을 13일 발표했다. 그간 외국인 근로자는 4년10개월 동안 사업장 변경 없이 한 사업장에서 근무한 경우에만 재입국 특례(허용) 대상이 됐다. 재입국 특례를 적용받으면 출국 이후 3개월이 지난 다음 재입국해 다...

    한국경제 | 2021.10.13 17:02 | 곽용희

  • thumbnail
    고용부, 사회적기업 국제포럼…코로나 이후 발전방안 논의

    고용노동부는 13∼14일 서울 중구 페럼타워에서 '2021 사회적 기업 국제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고용부 주최·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포럼의 주제는 '연대와 협력으로 세상을 바꾸다: 전환의 시대와 사회적 경제의 미래'다. 참가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이후 사회적 경제의 대응 방안과 발전 가능성을 논의한다. 2006년 노벨 평화상 수상자인 무하마드 유누스 '유누스 센터' 의장은 기조연설에서 "사회적 ...

    한국경제 | 2021.10.13 14:00 | YONHAP

  • thumbnail
    재입국 특례 외국인근로자, 출국 후 한달만에 복귀 가능해져

    ... 재입국 특례 외국인 근로자는 출국 후 1개월 만에 한국으로 돌아와 업무에 복귀할 수 있다. 고용노동부는 올해 4월 공포된 '외국인 근로자의 고용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의 시행령·시행규칙이 14일부터 시행된다고 13일 밝혔다. 고용부는 재입국 특례 외국인 근로자의 재입국 제한 기간 3개월이 사업장의 업무 공백을 유발할 수 있다는 지적에 따라 이 기간을 1개월로 줄였다. 외국인 근로자는 한국에 한 번 입국하면 원칙상 최대 4년 10개월 근무할 수 있다. 이 ...

    한국경제 | 2021.10.13 12:00 | YONHAP

  • thumbnail
    외국인 근로자 재입국 특례 확대...중소기업 인력란 숨통 틔나

    ... 방식으로 6시간동안 진행된다. 특례고용허가제 허용 업종에 광업도 추가된다. H-2비자를 받은 동포 외국인을 고용할 수 있는 특례고용허가 업종에 기존 건설업, 서비스업, 제조업, 농업, 어업 외에 광업이 추가된다. 안경덕 고용부 장관은 "산업 현장에선 오랜 기간 근로한 숙련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수요가 높다"며 "인력 공백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곽용희 기자 kyh@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13 12:00 | 곽용희

  • thumbnail
    휴일많은 10월, 산업재해 증가 우려…전국 사업장 안전 점검

    고용노동부는 전국 사업장에서 추락사고 예방·끼임 사고 예방·개인보호구 착용 등 3대 안전조치 준수 여부를 일제히 점검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고용부는 "대체휴일 등 쉬는 날이 많은 10월에는 산업재해 사망사고가 증가하는 경향이 있다"며 "사업재해가 자주 발생하는 건설 현장이나 폐기물 처리업소 등을 중심으로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있다"고 전했다. 최근 5년간 건설업종에서 발생한 10월 평균 산업재해 사망자는 215명으로, 1∼9월 월평균(187명)보다 ...

    한국경제 | 2021.10.13 11:05 | YONHAP

  • thumbnail
    "쿠팡, 노동자들 근로시간 조작…주 52시간제 무력화"(종합)

    ... 법 시행 전에는 주 68시간 근무제였다. 근로기준법은 노동자 보호를 위한 강행 규정이기 때문에 노사가 합의해도 노동자가 주 52시간을 넘게 일할 수 없다. 윤 의원은 "쿠팡이 '쿠펀치'를 노동 착취 수단으로 악용하고 있다"며 "고용부가 쿠팡의 노동 실태를 파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에 고용부 고위 관계자는 "말씀하신 사안이 사실이라면 주 52시간제를 면탈하기 위한 법 위반"이라며 "사실관계를 확인해서 근로감독 등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쿠팡은 "'쿠펀치' 임의 ...

    한국경제 | 2021.10.12 20:44 | YONHAP

  • thumbnail
    "쿠팡, 노동자들 근로시간 조작…주 52시간제 무력화"

    ... 전에는 주 68시간 근무제였다. 근로기준법은 노동자 보호를 위한 강행 규정이기 때문에 노사가 합의해도 노동자가 주 52시간을 넘게 일할 수 없다. 윤 의원은 "쿠팡이 '쿠펀치'를 노동 착취 수단으로 악용하고 있다"며 "고용부가 쿠팡의 노동 실태를 파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에 고용부 고위 관계자는 "말씀하신 사안이 사실이라면 주 52시간제를 면탈하기 위한 법 위반"이라며 "사실관계를 확인해서 근로감독 등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12 17:46 | YONHAP

  • thumbnail
    서비스업 종사자, 1000만명 돌파…숙박음식업은 16개월째 감소

    ... 동월 대비 39만명이 증가했다. 전년 동월 대비 증가폭은 8월(+41만7000명)에 비하면 다소 주춤한 모양새다. 이는 지난해 일자리사업으로 증가했던 공공행정 분야 가입자가 사업 종료로 인해 큰 폭으로 감소했기 때문이라는 게 고용부의 설명이다. 공공행정 분야 가입자는 지난달 4만5100명이 줄어든 데 이어 이번달에는 8만3000명이 감소했다. 300인 이상 사업장 고용보험 가입자수가 전년 동월대비 1000명이 줄어 오랜만에 '감소 전환'한 것도 ...

    한국경제 | 2021.10.12 12:00 | 곽용희

  • thumbnail
    민주당 경선 불복에…느닷없이 소환된 '95년 노조위원장 선거' 판결

    ... 넘는 50.23%를 득표하면서 문제가 됐다. 당시 전교조 내부 규정에는 '유효 투표수의 과반을 넘으면 결선 투표를 치르지 않아도 된다'는 조항이 있어, 전교조는 결선 투표 없이 이 후보의 당선을 확정했다. 하지만 고용부는 앞서 대법원 판례를 근거로 "노조 임원선거는 '총투표수'를 기준으로 (과반수를 정해야) 한다"며 임원변경 신고를 반려했다. 한 노동전문 변호사는 "이 판결은 노조 위원장 선거가 박빙인 ...

    한국경제 | 2021.10.11 22:05 | 곽용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