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45,4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딸 스펙부터 김건희 여사 카톡까지…한동훈 청문회 쟁점과 해명(종합)

    ... 후보자는 "몰랐다가 이번에 지적받아서 알았다. 모친께서 관리해서 몰랐다"며 "즉시 시정하겠다"고 말했다. ◇ "김건희 여사와 332회 카톡" 주장에는 "보고 안 될 경우 사모 통해 연락" 이수진 의원은 "후보자는 2019년 국정감사에서 카카오톡 수사 개입 의혹 지적을 당했다"며 "당시 대검 반부패 강력부장으로 조국 수사 담당자들과 단톡방을 만들어 수시로 관리해 '기획 단톡방' 의혹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후보자는 당시 3개월간 당시 윤석열 검찰총장과 ...

    한국경제 | 2022.05.09 22:48 | YONHAP

  • thumbnail
    딸 스펙부터 김건희 여사 카톡까지…한동훈 청문회 쟁점과 해명

    ... 후보자는 "몰랐다가 이번에 지적받아서 알았다. 모친께서 관리해서 몰랐다"며 "즉시 시정하겠다"고 말했다. ◇ "김건희 여사와 332회 카톡" 주장에는 "보고 안 될 경우 사모 통해 연락" 이수진 의원은 "후보자는 2019년 국정감사에서 카카오톡 수사 개입 의혹 지적을 당했다"며 "당시 대검 반부패 강력부장으로 조국 수사 담당자들과 단톡방을 만들어 수시로 관리해 '기획 단톡방' 의혹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후보자는 당시 3개월간 당시 윤석열 검찰총장과 ...

    한국경제 | 2022.05.09 19:10 | YONHAP

  • thumbnail
    '검수완박 2라운드' 한동훈 청문회…여야 또 '조국' 충돌

    ... 조국 전 법무부 장관까지 소환해 정면충돌했다. 민형배 의원은 검찰 수사권 분리 입법의 정당성으로 검찰의 과잉수사를 예로 들며 한 후보자가 조 전 장관에 대한 과잉수사를 벌였다고 주장했다. 이수진 의원은 "후보자는 2019년 국정감사에서 카카오톡 수사개입 의혹 지적을 당했다"며 "당시 대검 반부패 강력부장으로 조국 수사 담당자들과 단톡방을 만들어 수시로 관리해 '기획 단톡방' 의혹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후보자는 당시 3개월간 당시 윤석열 검찰총장과 ...

    한국경제 | 2022.05.09 17:48 | YONHAP

  • thumbnail
    "검수완박 우려" 한동훈 발언 끝나자…민주당 "싸우자는거냐"

    ... 두렵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민주당은 한 후보자가 청문회 자료도 제대로 제출하지 않았다며 공세를 이어갔다. 김영배 의원은 “도저히 검증이 불가능할 정도로 자료를 제출하지 않고 있다”며 “정기국회와 국정감사도 있기 때문에 지금만 모면하면 된다는 태도로 임한다면 더 큰 문제가 생길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모친의 탈세 및 아파트 편법 증여, 농지법 위반, 딸 스펙 쌓기 등 한 후보자를 둘러싼 의혹을 열거하며 관련 자료를 즉각 ...

    한국경제 | 2022.05.09 17:28 | 김진성

  • thumbnail
    中 '살인개미' 확산 비상…붉은불개미 12개 성으로 번져

    ... 망가뜨려 경제적 피해를 주기도 한다. 남미 중부지역이 원산지이지만 미국, 중국, 호주 등을 비롯한 환태평양 14개국에 유입해 정착한 상태다. 국내에서도 2017년 9월 부산 감만항에서 외국에서 선적된 컨테이너를 통해 유입된 것이 처음 확인된 뒤 해마다 광양, 인천, 평택 등 항만 도시에서 발견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작년 9월 국정감사 자료를 통해 최근 5년 사이 국내 국가항만시설에서만 붉은불개미가 12차례 발견됐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09 14:46 | YONHAP

  • thumbnail
    한동훈 청문회, 검수완박 충돌…민주 사과요구 속 시작부터 파행(종합)

    ... 후보자에 대한 본 질의는 오전 내내 한 번도 이뤄지지 않았다. 민주당 김영배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법제사법위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사진행발언을 신청, "도저히 검증이 불가할 정도로 자료를 제출하지 않고 있다"며 "정기국회, 국정감사도 있기 때문에 지금 이 시기만 모면하면 된다는 태도로 임한다면 더 큰 문제가 생길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 의원은 한 후보자 모친의 탈세 및 아파트 편법 증여 의혹, 한 후보자의 농지법 위반 의혹, 딸 '스펙' 의혹 등을 열거하며 ...

    한국경제 | 2022.05.09 12:42 | YONHAP

  • thumbnail
    한동훈 청문회, 시작부터 여야 난타전… "자료 누락" "황당한 요구"

    ... 없다”며 맞섰다. 민주당 김영배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법제사법위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사진행발언을 신청, “도저히 검증이 불가할 정도로 자료를 제출하지 않고 있다”며 “정기국회, 국정감사도 있기 때문에 지금 이 시기만 모면하면 된다는 태도로 임한다면 더 큰 문제가 생길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 의원은 한 후보자 모친의 탈세 및 아파트 편법 증여 의혹, 한 후보자의 농지법 위반 의혹, 딸 '스펙' ...

    한국경제 | 2022.05.09 12:01 | 최진석

  • thumbnail
    한동훈 청문회 시작부터 진통…"거짓말 사과" "자료요구 황당"

    ... 1시간이 넘도록 본 질의는 이뤄지지 못했다. 민주당 김영배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법제사법위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사진행발언을 신청, "도저히 검증이 불가할 정도로 자료를 제출하지 않고 있다"며 "정기국회, 국정감사도 있기 때문에 지금 이 시기만 모면하면 된다는 태도로 임한다면 더 큰 문제가 생길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 의원은 한 후보자 모친의 탈세 및 아파트 편법 증여 의혹, 한 후보자의 농지법 위반 의혹, 딸 '스펙' ...

    한국경제 | 2022.05.09 11:09 | YONHAP

  • thumbnail
    "검찰총장이 법무부 장관 부하냐" 질문…한동훈 "각자 역할"

    ... 아니다'라고 발언한 것에 동조하는 한편 '검찰총장은 법무장관의 지휘감독을 받는 공무원이다'는 추미애 전 장관의 발언을 반박한 것으로 해석된다. 윤석열 당시 검찰총장은 지난 2020년 10월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검언유착 의혹 사건에 대한 수사지휘권을 행사한 것이 총장에 대한 사퇴 압력이 아니냐'는 국민의힘의 지적에 "법리적으로 보면 검찰총장은 법무장관의 부하가 아니다"고 발언했다. ...

    한국경제 | 2022.05.07 14:58 | 강경주

  • thumbnail
    [바다 사막화] (하)2030년 바다숲 5만ha 조성…관리 부실은 문제

    3천443억원 투입해 지난해까지 전국 217곳에 2만6천664ha 조성 완료 국정감사·지자체 감사서 사후 관리 문제 잇따라 지적되기도 정부와 지자체는 바다 사막화 현상을 막기 위해 바다숲을 조성하고 관리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7일 한국수산자원공단에 따르면 공단은 2009년부터 바다숲 조성사업을 진행해 지난해까지 전국 217곳에 2만6천664ha의 바다숲을 만들었다. 전체 투입된 예산만 3천443억원에 달한다. 올해도 312억원을 들여 ...

    한국경제 | 2022.05.07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