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67,8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野전대 첫 비전발표회…정권교체 다짐속 경륜·패기 격돌

    ... 탔느니, 아파트가 같다느니, 도대체 대한민국 제1야당의 수권 정당에 대표된다는 사람들이 이렇게 잔졸하게 정치를 해서 되겠나"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경남 양산 출신의 3선 윤영석 의원은 "그야말로 칼바람이 몰아치는 친문(친문재인)·친노(친노무현)의 본거지 경남 양산에서 당당하게 당선했다"며 "민주당 100명이 나와도 무섭지 않다는 기백과 용기로 의정 활동을 했다"고 말했다. 윤 의원은 어려운 가정환경을 극복한 자신의 과거를 소개하면서 "이런 경험이 국민의힘을 새로운 정당으로 ...

    한국경제 | 2021.05.25 13:50 | YONHAP

  • thumbnail
    "노무현의 꿈 이뤄달라" 평창 발왕산서 이광재 의원 출마 지지

    ... 총괄 김태훈씨를 비롯해 서삼일 전 열린우리당 충북청년위원장과 충북 동남권 여준호씨, 이재규 조직담당, 이경수 대전 대덕구의원, 박상숙 전 대전시의원 등 충청권과 부산, 대구, 광주에서 지지자들이 동참했다. 이들은 발왕산 정상에서 '노무현의 꿈! 꼭 이루어주세요'라는 문구의 현수막을 펼쳐 들고 이 의원의 대선 출마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미래와 희망을 만들어가려면 노 대통령의 절실한 꿈이었던 국민 통합이 필요하다"며 "이를 이룰 가장 적합한 인물이 이광재 의원이다"라고 ...

    한국경제 | 2021.05.25 13:34 | YONHAP

  • thumbnail
    김웅 "변화를 정확히 보여주는 건 당 간판이 바뀌는 것"

    ... 생각하는 게 다르다"고 선을 그었다. 덧붙여 "과거 같은 계파정치를 하는 사람들이면 생각이 달라도 단일화를 할 수 있다. 그런데 저희는 지금 당을 각자가 생각하는 방향으로 가야 한다고 당원들께 의견을 제시한다"고 했다.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전날 경남 김해 봉하마을과 경북 구미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연이어 방문한 김 의원은 이날 대구에서 청년 및 당원을 만나 지지를 호소하고 서문시장을 방문해 현안 관련 시민 의견을 들었다. /연합뉴

    한국경제 | 2021.05.24 17:31 | YONHAP

  • thumbnail
    대권 몸푸는 추미애 "갭투자는 한국에만 있는 투기풍토병"

    ... 한다"라며 "금융제도 혁신도 병행해서 '갭투자'와 '아파트 사냥' 같은 한국에만 있는 투기풍토병을 근절해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추 전 장관은 이날 SNS에 "노무현 정신은 정공법"이라며 "지대개혁의 정공법으로 부동산 공화국 병을 고쳐야 할 때"라고 밝혔다.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를 기리며 사실상 '대권 몸풀기'에 돌입했다는 해석이 나온다. 추 전 ...

    한국경제 | 2021.05.24 17:11 | 조미현

  • thumbnail
    등돌린 2030에 野 '이준석 돌풍'까지…충격에 휩싸인 민주당

    ... 대한 환멸을 상징한다”며 “민주당도 '그렇고 그런 정치의 종말'을 피할 수 없다”고 일갈했다. 김씨는 “우리에겐 ‘새로운 정치’에 대한 강력한 모델로 노무현이 있었다”며 “지역주의를 타파하고 조선일보와 전쟁을 회피하지 않던 노무현, 이런 정치인의 출현만이 민주당을 구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오형주 기자 ohj@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24 16:17 | 오형주

  • thumbnail
    '텃밭이 승부처' 경부선 탄 국힘 당권주자들, 대구로 부산으로

    ... 찾아다니며 최대한 많은 시민·당원을 만나는 전략"이라고 말했다. 초선 당권주자 김웅 의원도 '움캠'(움직이는 캠프)으로 이름 붙인 캠핑카를 타고 이날 대구·포항을 방문해 청년 당원 등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앞서 김 의원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인 전날에는 경남 김해 봉하마을과 경북 구미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연이어 방문하는 통합 행보에 나서기도 했다. 그는 "일각에서 (나에게) 영남 홀대론 프레임을 씌우지만 선거운동을 시작하자마자 대구부터 ...

    한국경제 | 2021.05.24 12:14 | YONHAP

  • thumbnail
    정세균 "미사일 주권 회복·소형 원전 협력, 역사적 사건"

    "부동산 문제 '공급 폭탄' 필요·LH 핵심사업 역량 존속돼야"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는 24일 한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미사일 주권 회복과 소형 원전 협력은 역사적 사건이다"고 밝혔다. 전날 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 참석을 시작으로 1박 2일 일정으로 경남을 방문 중인 정 전 총리는 이날 경남도의회 브리핑룸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이 방미 일정을 마치고 귀국했는데 여러가지 성과가 있었다"며 "미사일과 관련해 ...

    한국경제 | 2021.05.24 11:52 | YONHAP

  • thumbnail
    노무현 추모 전시회에 조국·박원순 초상화 걸었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추모하기 위한 행사에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초상화가 전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서울 인사동 마루아트센터에서는 노 전 대통령의 서거 12주기를 맞아 지난 19일부터 24일까지 '사람사는 세상전'이 진행됐다. 이번 전시회는 노무현재단의 후원으로 진행됐다. 이번 전시회에는 200여점의 작품이 전시됐다. 주로 노 전 대통령과 관련된 작품들이었다. 그런데 한 작품에는 조국 전 장관과 박원순 ...

    한국경제 | 2021.05.24 10:44 | 김명일

  • thumbnail
    안철수 "4대기업 피같은 44조 투자, 요란한 빈수레와 맞바꿔"

    ... "비정상적인 방법으로는 문제가 해결될 수 있음을 북한 당국에 분명히 알려줘야 한다"며 "정부는 회담 결과를 설명하기 위해 평양 특사를 제안하는 것도 검토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 대표는 전날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를 맞아 김해 봉하마을에 집결한 범여권 인사들을 싸잡아 비판하기도 했다. 안 대표는 "노 대통령 살아생전에 자신들이 돌을 던졌던 일은 감추고, 봉하마을 내려가는 쇼를 했다"며 "눌린 돼지머리가 ...

    한국경제 | 2021.05.24 09:26 | YONHAP

  • thumbnail
    秋 "정치검찰, 민주주의 독초" vs 野 "콩으로 메주 쒀도 못 믿어"

    ... 총장을 겨냥해 "모든 권한을 가진 검찰이 직접 정치를 한다는 것은 민주주의의 위기를 초래하는 것을 역사가 증명했다"며 "정치검찰, 검찰 정치는 민주주의의 독초"라고 비판했다. 추 전 장관은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2주기 추모식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윤석열 전 총장의 행보를 어떻게 평가하냐는 질문에 "모든 개혁의 입구를 가로막고 있는 것이 검찰"이라면서 "검찰 권력이 바로 서면 나머지 개혁도 물 흐르듯 ...

    한국경제 | 2021.05.24 09:25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