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70,3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 저격글' 이원욱에 '친명' 문진석 "그만 좀 하시라"

    ... 7인회의 일원인 문진석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이번 선거의 패배가 책임이라고? 그만들 좀 하시죠"라며 "대통령 취임 23일 만에 치르는 선거에서 좋은 성적을 내겠다는 생각 자체가 오만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문 의원은 "김대중, 노무현 대통령이 살아오셔서 총괄선대위원장을 하셨다 한들 결과는 별로 다르지 않았을 것"이라며 "지금은 누구를 탓할 때가 아니라 서로를 위로해 주고 반성할 때"라고 강조했다. SNS를 통한 친명(친이재명계) 인사들의 '이 고문 구하기'에서 ...

    한국경제 | 2022.06.02 21:40 | YONHAP

  • thumbnail
    [데스크 칼럼] 변종 40대

    ... 원인을 공정 가치를 중시하는 그들의 코호트 특성에서 찾는 식이다. 변하지 않는 40대의 진보색 우리 사회에서 세대 균열과 이를 규명하는 코호트 분석이 처음 주목받은 건 2002년 16대 대선 때다. 이회창 한나라당 후보와 노무현 새천년민주당 후보가 맞붙은 이 선거에서 2030 젊은 층과 60대 이상 노령층의 표는 각각 진보와 보수 진영으로 확연하게 엇갈렸다. 한국 정치판을 지배해 온 지역주의와 함께 세대 특성이 중요한 정치공학적 분석 틀로 떠오른 계기다. ...

    한국경제 | 2022.06.02 17:26 | 이정호

  • thumbnail
    "민주당의 낙동강 벨트가 무너졌다"…3선 의원의 반성(종합)

    국민의힘, 경남 '낙동강 벨트' 시장·의회서 동반 승리 노무현·문재인과 밀접한 김해·양산시…4년 만에 전세 역전 "민주당의 낙동강 벨트가 무너졌다" 경남 김해갑이 지역구인 민홍철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6·1 지방선거 결과가 나온 2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이다. 김해갑에서 내리 3선을 한 그는 "'졌잘싸'(졌지만 잘 싸웠다)라는 오만, 오기, 오판으로 가득 찬 그들만의 독선으로 인하여 '낙동강 벨트'라는 그동안 공들여 쌓아 올린 동진 교두보를 ...

    한국경제 | 2022.06.02 15:18 | YONHAP

  • thumbnail
    국민의힘, 경남 '낙동강 벨트' 시장·의회서 동반 승리

    노무현·문재인과 밀접한 민주당 교두보 김해·양산시…4년 만에 전세 역전 국민의힘이 정치권으로부터 '낙동강벨트'로 불리는 김해시와 양산시 시장 선거에 이어 두 도시 지방의회까지 석권했다. 낙동강을 마주한 양 시는 더불어민주당 두 전직 대통령과 밀접한 도시다. 노무현 전 대통령 고향이면서 묘역이 있는 곳이 김해시, 문재인 전 대통령이 대통령 취임 전부터 살다 지난달 10일 퇴임 후 돌아온 곳이 양산시다. 이런 정치적 배경으로 민주당 바람이 강했던 ...

    한국경제 | 2022.06.02 14:21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이재명 겨냥?…"대선 '졌잘싸' 자찬하다 또 패배"

    ... 높다"고 쓴 바 있다. 박 전 장관은 당시 "민화에서 봤던 '고양이 탈을 쓴 호랑이' 그림이 떠올랐다"며 "나는 '고양이 탈을 쓴 호랑이'보다 단원 김홍도의 '기백이 넘치는 호랑이'를 너무나 당연시했나 보다. 혼란의 시대에 김홍도의 호랑이를 닮은 이 시대의 노무현은 찾기 힘든 모양"이라고 덧붙였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6.02 11:13 | 신현보

  • thumbnail
    이낙연 "광주 투표율 37.7%, '졌잘싸' 민주당 정치적 탄핵"

    ... 썼으나 시간이 지나면 화살로 돌아올 가능성이 높다"고 쓴 바 있다. 박 전 장관은 당시 "민화에서 봤던 '고양이 탈을 쓴 호랑이' 그림이 떠올랐다"며 "나는 '고양이 탈을 쓴 호랑이'보다 단원 김홍도의 '기백이 넘치는 호랑이'를 너무나 당연시 했나 보다. 혼란의 시대에 김홍도의 호랑이를 닮은 이 시대의 노무현은 찾기 힘든 모양"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02 10:51 | YONHAP

  • thumbnail
    경남 광역의원 민주 몰락…국힘 다시 절대 다수당 복귀

    ... 지방선거 때 민주당 돌풍이 불었던 창원, 김해, 양산, 함안 등을 포함한 도내 전역에서 국민의힘 후보들이 초강세를 보였다. 광역의원 수가 많은 창원(16명)과 양산(6명)을 비롯해 도내 전체에서 민주당이 몰락했다. 민주당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고향인 김해에서 1명, 민주당 후보가 단체장으로 당선한 남해에서 1명이 가까스로 당선돼 체면치레만 했다. 이번 선거에는 민주당 현역 의원 24명이 연임에 도전했으나, 생환자는 2명에 불과했다. 반면 국민의힘 소속 현역 ...

    한국경제 | 2022.06.02 10:38 | YONHAP

  • thumbnail
    경남 기초단체장 선거 민주당 참패…국힘 18곳 중 14곳 승리

    ...창·합천 등 8곳을 손쉽게 가져갔다. 또 문재인 전 대통령 당선 이듬해 치러진 2018년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이 역대 처음으로 차지한 6곳(창원·양산·거제·통영·고성·남해) 중 남해를 제외한 5곳을 모조리 빼앗았다. 특히 노무현 전 대통령이 퇴임 후 귀향한 2008년 이후 치러진 4번의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재보궐선거에서 줄곧 민주당이 차지였던 김해마저 탈환하는 데 성공했다. 민주당은 남해에서만 최초의 민주당계 재선 당선인을 내는 데 그쳤다. 의령·하동·함양 ...

    한국경제 | 2022.06.02 06:16 | YONHAP

  • thumbnail
    [6·1 지방선거] 최민호, 도전 10년 만에 세종시장 꿈 이뤄

    ... 다시 출마해 꿈을 이뤘다. 이번 세종시장 선거는 행정중심복합도시(세종시 신도시) 건설을 지휘하는 행복도시건설청장 출신 간 맞대결로 치러져 주목받았다. 이번 선거에서 그의 당선을 예측한 사람은 그리 많지 않았다. 세종시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이 만든 도시라는 인식이 강한 만큼 그동안 각종 선거에서 민주당이 강세를 보여왔기 때문이다. 지난 대선 때 세종에서는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를 7.8% 포인트나 앞섰다. 그런 만큼 최 후보에게는 쉽지 ...

    한국경제 | 2022.06.02 05:10 | YONHAP

  • thumbnail
    [6·1 지방선거] 4전5기 도전자 누른 정치 4년생 김한규

    ... 두 차례나 영입 제의가 왔으나 입당 기자회견문을 쓰다가 한 페이지도 채우지 못하고 포기했다고 한다. 김 당선인은 "아무리 자기합리화를 해도 보수정당에서 더 나은 사회를 만들기란 불가능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김 당선인은 노무현 전 대통령을 기득권과 불의에 맞서 싸운 인물로 평가하며 존경한다. 2020년 총선 때 진보세력의 불모지라고 알려진 강남구병에 출마해 선전했지만 고배를 마셔야 했다. 이어 문재인 전 대통령 시절 청와대 정무비서관에 발탁돼 국정 경험을 ...

    한국경제 | 2022.06.02 04: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