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541-23550 / 26,0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2일자) 미국식 모방 재점검해야 할 때

    ...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는 실정이다. 미국의 분식회계 사태는 아무리 좋은 제도도 작게는 기업환경,크게는 경제발전 수준에 걸맞아야 한다는 점을 시사해주고 있다. 금융 등 서비스산업의 비중이 크고 기업지분이 분산돼 전문경영인이 막강한 권한을 행사하고 있는 미국과 달리,우리는 제조업 중심으로 고도성장을 지속해왔고 중장기적인 경쟁력 강화에 초점을 맞춰 창업자나 대주주가 리더십을 발휘하고 있는 경우가 태반이다. 이런 상황에서 허울뿐인 사외이사의 수를 늘리거나 ...

    한국경제 | 2002.08.01 00:00

  • 박찬호 '魔의 4승' 넘을까 .. 2일 보스턴전 선발등판

    ...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하다가 지난 28일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의 경기에서 5이닝동안 5실점해 다시 부진의 기미를 나타내고 있다. 홈경기에 약한 박찬호로서는 아메리칸리그 팀 타율 3위(0.280)에 오를 정도의 막강한 방망이를 가졌고 원정경기에 유난히 강한 보스턴이 부담스러울 수 밖에 없다. 또 보스턴에는 거포 매니 라미레스(타율 0.325,홈런 17)가 버티고 있다. 보스턴의 선발 버킷 역시 만만치 않은 투수다. 버킷은 직구 구속이 시속 ...

    한국경제 | 2002.08.01 00:00

  • [프로야구] 옛 스타들 '부활의 노래'

    ... 각 구단 스카우트의 표적이 됐을 정도로 촉망받는 유망주였던 김영수는 제구력 난조와 팀 타선의 지원부족으로 올 시즌 11연패의 악몽에 시달렸지만 드디어 지긋지긋하던 연패의 사슬을 끊고 재기를 알렸다. 김영수가 지난 달 31일 막강화력의 1위팀 기아 타자들을 상대로 6⅔이닝 동안삼진 4개를 뽑으며 안타와 볼넷 각 3개로 무실점의 완벽한 투구를 펼쳐 지난 해 8월12일 현대전 이후 1년여만에 승리의 감격을 맛본 것. 김영수는 불안하던 제구력이 안정을 찾으며 ...

    연합뉴스 | 2002.08.01 00:00

  • ['정치'를 바꿔야 '경제'가 산다] 4부 : (8) 회계감사 실태

    ... 기존의 제도마저 제대로 집행하지 못하고 있다는 사실이 더욱 심각한 문제다. 20년전에 국고보조금 제도가 도입됐으나 보조금에 대한 선관위의 감사가 이뤄진 것은 작년이 처음이다. 이처럼 감시 활동이 이뤄지지 않은 것은 선관위가 막강한 힘을 가진 여당의 회계를 실사하겠다고 나설 수가 없었고, 야당은 선관위의 회계 감사를 '정치적 탄압'이라고 반발했기 때문이다. 결과적으로 선관위는 법에 규정된 임무를 제대로 수행하지 않았고, 보조금의 사용은 전적으로 정치인의 양심에 ...

    한국경제 | 2002.08.01 00:00

  • [유통 '빅3' 전쟁] 백화점 : '빅3' 수도권 평정

    ... 영향력이 커지는 '규모의 경제'가 유통업계에도 적용되기 때문이다. 점포수가 많을수록 납품업체에 미치는 영향력이 커지기 때문에 좋은 제품을 싼 가격에 판매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제조업체 입장에선 빅3에 입점하거나 납품해야만 그들의 막강한 점포망과 판매력을 이용해 손쉽게 판로를 개척할 수 있기 때문에 빅3 위주의 마케팅전략을 짤 수 밖에 없다. 빅3의 전국 백화점 시장 평정은 문자 그대로 초읽기에 들어간 느낌이다. 백광엽 기자 kecorep@hankyung.c...

    한국경제 | 2002.07.31 00:00

  • 박찬호, 2일 시즌 4승 7번째 도전

    ... 퀄리티스타트(6이닝 이상 3자책 이하)를 하다가 지난 28일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의 경기에서 5이닝동안 5실점해 다시 부진의 기미를 보이고 있다. 홈경기에 약한 박찬호로서는 아메리칸리그 팀 타율 3위(0.280)에 오를 정도의 막강한 방망이를 가졌고 원정경기에 유난히 강한 보스턴이 부담스러울 수 밖에 없다. 또 보스턴에는 한국산 `킹(KING)' 방망이를 사용하는 `거포' 매니 라미레스(타율 0.325, 홈런 17)가 버티고 있어 박찬호가 한국산 방망이의 위력에 ...

    연합뉴스 | 2002.07.31 00:00

  • 을축년 대홍수 직후 풍납토성 탐방기 발굴

    ... 힘들게 됐다. 둘째, 세키노가 풍납토성이 공주로 옮겨가기 전 한성시대 백제 도성인 것 같다는 견해를 아오노에게 피력했다는 점 역시 매우 주목된다. 세키노는 당시 식민지 조선은 물론이고 일본 고건축.고고학.고미술 분야에서 실로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한 학계 거물이라는 점에서 이런 그가 풍납토성이 백제 도성이라는 견해를 지녔다는 점은 예사롭지 않다. 이전까지만 해도 그 존재조차 알려지지 않았던 풍납토성에 대해서는 을축년 대홍수 직후 한성 도읍기 백제왕성이라는 일본 ...

    연합뉴스 | 2002.07.30 00:00

  • [긴급점검 '업종 대표주' (1)] KT .. 수급부담 단기악재 그칠듯

    ... 2년간(2000년~2001년) KT의 연평균 매출액 증가율은 9.6%였다. 연평균 영업이익 및 순이익 증가율은 각각 43.1%,68.4%에 달한다. 또 KT는 전화회사가 아닌 인터넷회사로 성공적으로 변신하고 있다. 특히 막강한 네트워크를 갖춰 수익모델이 빼어나다. LG투자증권에 따르면 KT는 인터넷부문의 고성장에 힘입어 향후 5년간 연평균 매출액이 8~9%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또 같은 기간 KT의 연평균 영업이익 증가율은 26~28%로 전망된다. ...

    한국경제 | 2002.07.29 00:00

  • 美경제 '유태인의 힘' 비결은 .. '미국경제의 유태인 파워'

    ... 스펜서 스튜어트의 토머스 네프가 지난 99년 발표한 미국 기업의 '리더 베스트 50인'에도 8명(16%)의 유태인이 포함됐다. 이같은 유태인의 경제력은 지난 85년의 부호순위 점유율 26%를 정점으로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지만 여전히 막강하다. 특히 미국 유태인들의 가장 큰 축재 수단이었던 부동산업이 대폭 후퇴한 대신 정보통신 분야의 부호들이 크게 늘었다. 오라클의 창업주 래리 엘리슨,인텔의 공동 창업자 앤디 그로브,델컴퓨터의 마이클 델,빌 게이츠로부터 마이크로소프트의 ...

    한국경제 | 2002.07.26 00:00

  • thumbnail
    딕 체니 부통령 한국전 관련 행사 참석

    미국 역대 부통령 가운데 가장 막강한 권한을 행사한다는 평을 듣고 있는 딕 체니 부통령이 25일 워싱턴에서 열린 미 보훈처 직원에 대한 한국전 참전 기장 수여식에 참석, 연설을 하고 있다. (워싱턴=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2.07.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