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91-1500 / 1,8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백악관, 한미 정상회담 일정 공식발표

    ... 갖는다고 밝혔다. 오바마 대통령이 지난 1월 20일 대통령 취임 이후 이 대통령과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오바마 대통령은 4월2일 이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비롯해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 만모한 싱 인도 총리,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 등과도 개별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에 앞서 오바마 대통령은 4월1일에는 고든 브라운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을 예방할 예정이라고 기브스 대변인은 덧붙였다. (워싱턴연합뉴스) 박상현 ...

    연합뉴스 | 2009.03.26 00:00

  • 차베스 "러시아 전투기 환영, 기지제공은 안돼"

    ... 차베스 대통령은 이날 관영TV와 라디오로 중계된 정례 일요연설에서, 러시아 언론이 최근 베네수엘라의 군사기지 제공 가능성을 언급한 것을 거론하면서 그럴 가능성은 없다고 분명한 입장을 밝혔다. 차베스 대통령은 자신이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에게 러시아 폭격기들이 필요에 따라 베네수엘라에 착륙하는 것을 환영하겠다고 밝힌 적은 있으나 군기지 제공 계획은 없다고 설명했다. 미국 정부에 비판적인 입장을 유지하면서 러시아에 접근해 온 차베스 대통령은 이날 그동안 ...

    연합뉴스 | 2009.03.16 00:00

  • thumbnail
    푸틴, 보드카 시장서 메드베데프 압도

    러시아의 '상왕' 블라디미르 푸틴 총리의 파워가 보드카 시장에서도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을 압도하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10일 푸틴 총리의 이름을 딴 보드카인 '푸틴카(Putinka · 왼쪽)'가 메드베데프(Medvedev) 대통령 이름의 마지막 글자만을 바꾼 '메드베데프(Medvedeff · 오른쪽)'보다 훨씬 잘 팔리고 있다고 보도했다. 2003년 선보인 '푸틴카'는 러시아 보드카 시장 점유율 5%로 2위를 달리는 반면 지난해 12월 ...

    한국경제 | 2009.03.11 00:00 | 이미아

  • "푸틴-메드베데프 듀오 완벽"

    푸틴 총리 대변인 라디오 인터뷰서 러시아 총리 대변인은 6일 러시아에 10년 만에 경제위기가 찾아왔지만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총리의 양두체제(兩頭)에는 아무런 이상이 없다고 밝혔다. 디미트리 페스코프 총리 대변인은 이날 라디오 방송인 `러시아 소리'와 인터뷰에서 "대통령과 총리가 너무도 완벽히 일을 수행하고 있다"라면서 금융위기 때문에 두 정치지도자 사이에 불협화음이 생긴 것 아니냐는 일각의 우려를 일축했다. 페스코프 ...

    연합뉴스 | 2009.03.06 00:00

  • 러시아, 경기부양에 550억弗 투입

    러시아가 경기부양을 위해 2조루블(약 550억달러) 이상을 인프라 확충과 부실은행 구제에 투입하는 쪽으로 예산을 확대 편성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알렉세이 쿠드린 러시아 재무장관은 4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 주재로 열린 회동에서 이 같은 내용의 예산안을 보고했다. 구체적으로는 사회 부문에 3700억루블이 책정되며 농업과 방위산업 등에도 3500억루블이 투입된다.

    한국경제 | 2009.03.05 00:00 | 박성완

  • 러 이란핵-MD교환 美제의설 부인

    ... 프로그램에 협조하면 동유럽 미사일방어(MD) 계획을 철회하겠다는 일명 `이란 핵-MD 교환설'을 제안해 왔다는 언론 보도를 부인했다고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나탈리아 티마코바 대통령실 대변인은 3일 "오바마 대통령이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에게 몇 가지 새로운 제안을 담은 서한을 보낸 것은 사실이지만 그 같은 교환을 제안하지는 않았다"라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오바마 대통령의 서신에 담긴 긍정적 기조에 대해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그 서한에는 다양한 제안과 ...

    연합뉴스 | 2009.03.03 00:00

  • 'BRICs' 깨지나… 개념 공유 힘들어

    ... 그는 이들 4개국 가운데 러시아가 가장 심각한 상황이라면서, 러시아는 작년에 2천억달러의 외환보유고를 달러화 대비 가치가 크게 떨어진 루블화 방어를 위해 거의 모두 소진했다고 말했다. 그는 보고서에서 "불행하게도,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총리 하에서의 러시아는 광범위하고 잠재력 있는 산업.자원 강국으로서의 이미지를 석유.가스 수출국이라는 단선적 이미지로 변모시키고 말았다"고 주장했다. 지난해 중반 유가가 배럴당 147달러까지 치솟을 때는 ...

    연합뉴스 | 2009.02.28 00:00

  • 아소, 외교 행보로 지지율 만회 노려

    ... 다보스에서 개최된 세계경제포럼에 참석해 연설을 통해 세계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일본의 대책을 소개했다. 또 이달 18일에는 러시아 사할린에서 러일 업체 등 국제자본이 개발한 천연가스 생산시설 가동식에 참석한 자리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현안인 북방 4개섬(러시아명 쿠릴 열도)의 반환 문제 등을 협의했다. 이어 지난 23일부터는 미국 워싱턴을 방문, 외국 원수로는 처음으로 미국의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는 영광을 누렸다. ...

    연합뉴스 | 2009.02.25 00:00

  • 러ㆍ일 정상 "북방영토 해법 속도낼것"

    아소 다로 일본 총리가 18일 러시아 사할린을 방문,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간 최대 현안인 북방영토(러시아명 쿠릴 열도) 문제 해결을 위해 '새롭고 독창적인 접근 방식의 협의'를 가속화하기로 합의했다. 일본의 현직 총리가 러시아 사할린을 방문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두 정상은 회담에서 "북방영토 문제는 우리 세대에서 해결하기 위해 구체적인 작업을 가속화하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새롭고 독창적인 접근 방식과 관련,아소 ...

    한국경제 | 2009.02.18 00:00 | 차병석

  • 4월부터 러시아 천연가스 연 150만t 도입

    PNG 수입 별도추진…李 대통령 친서전달 4월부터 러시아 사할린에서 생산된 천연가스가 연 150만t씩 국내에 도입된다. 18일 지식경제부에 따르면 러시아는 이날 사할린-2 가스전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 아소 다로 일본 총리, 영국의 앤드루 왕자, 이윤호 지식경제부 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베리아,극동지역의 첫 상업적 가스생산을 위한 액화 천연가스(LNG) 플랜트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사할린 북동부에 위치한 이 가스전은 ...

    연합뉴스 | 2009.0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