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5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달성군 노조 "갑질 사과해" vs 군의회 "월권행위 말라"(종합)

    ...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노조에 따르면 지난 18일 군의회 정례회에서 모 군의원이 군청 A과장에게 "이 양반아", "당신" 등 반말과 폭언을 하며 고성을 질렀다. A과장은 이에 정신적 충격과 극심한 스트레스를 호소하며 최근 명예퇴직을 신청했다고 노조 측은 밝혔다. 노조 관계자는 "군의회 의장을 항의 방문해 공개 사과와 재발 방지 약속을 요구했으나 의회는 '반말', '폭언'이 명시된 사과문 발표는 못 한다고 밝혔다"며 "군의회의 갑질 행위에 경악을 금치 못하며 ...

    한국경제 | 2021.06.24 15:29 | YONHAP

  • thumbnail
    허위로 명예퇴직금 챙긴 前국기원 사무총장 집유 확정

    인사 규정상 명예퇴직 대상자가 아님에도 허위로 명예퇴직금을 챙긴 전 국기원 사무총장에게 징역형 집행유예가 확정됐다. 대법원 1부(주심 박정화 대법관)는 업무상 배임 혐의로 기소된 오대영 전 국기원 사무총장의 상고심에서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오씨는 2018년 9월 명예퇴직 대상자가 아니었음에도 당시 오현득 국기원장 등과 공모해 2억1천500만원 상당의 명예퇴직금을 챙긴 혐의로 재판을 받아왔다. ...

    한국경제 | 2021.06.24 12:01 | YONHAP

  • thumbnail
    헤지펀드에 팔린 유력지 시카고 트리뷴…유명 칼럼니스트 줄사퇴

    극적인 비용 절감 추진하는 신문 소유주의 명예퇴직 제안 수용 174년 역사를 지닌 미국 유력 일간지 시카고 트리뷴의 유명 칼럼니스트들이 줄줄이 신문을 떠나 독자들이 술렁이고 있다. 이들이 신문을 떠난 것은 올해 초 시카고 트리뷴 모기업 '트리뷴 퍼블리싱'(Tribune Publishing)을 인수한 뉴욕 헤지펀드 운용사 '앨든 글로벌 캐피털'(Alden Global Capital·이하 앨든)의 바이아웃(Buyout) 제안을 수용했기 때문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6.22 14:59 | YONHAP

  • thumbnail
    광주시교욱청, 지방공무원 321명 인사 단행

    광주시교육청은 7월 1일 자로 지방공무원 321명에 대한 정기 인사를 22일 단행했다. 이번 정기인사 규모는 승진 38명(3급 1명, 4급 4명, 5급 4명, 6급 이하 29명), 전보 206명, 공로연수·정년(명예)퇴직 52명 등이다. 주요 인사 내용을 보면, 정연구 재정복지과장이 3급으로 승진해 광주학생교육문화회관장으로 보임됐다. 4급의 경우 교육자치과 교육협력관에 임창호 인사팀장이, 교육연수원 행정연수부장에 김양수 교육연구정보원 관리...

    한국경제 | 2021.06.22 11:37 | YONHAP

  • thumbnail
    충북 교원 명퇴 4년째 증가…베이비부머 마지막 세대 '은퇴'

    교육환경변화·연금법 개정·명퇴 심사기준 완화 등 영향 충북에서 정년을 채우지 않고 명예퇴직하는 교사가 4년 연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22일 충북도교육청이 올해 8월 말 명퇴 희망 교원을 접수한 결과, 55명이 신청한 것으로 가집계됐다. 앞서 상반기(2월)에도 209명이 명퇴로 교단을 떠났다. 도교육청이 이번에 신청서를 낸 전원을 받아들이면 올해 전체 명퇴 인원은 264명에 달한다. 충북 도내 교원 명퇴는 4년 연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6.22 10:31 | YONHAP

  • thumbnail
    전남교육청, 지방공무원 7월 정기인사 단행

    전남교육청은 7월 1일 자 지방공무원 정기인사를 21일 단행했다. 인사 규모는 총 742명으로 승진 211명(3급 1명, 4급 4명, 5급 5명, 6급 92명, 7급 102명, 8급 7명), 전보 321명, 공로연수ㆍ정년(명예)퇴직 등 196명, 신규임용 14명 등이다. 이번 인사에서 1년 동안 행정국장 직무대리를 맡은 김춘호 행정국장이 부이사관으로 승진했다. 3급 직위인 목포공공도서관장에 오준경 행정과장을 직무대리로 발탁했다. 4급 승...

    한국경제 | 2021.06.21 14:46 | YONHAP

  • thumbnail
    서석광 울주군 부군수 명퇴 신청…내년 울주군수 출마

    서석광(53.부이사관) 울산시 울주군 부군수가 17일 명예퇴직을 신청했다. 지방고시 출신인 서 부군수는 내년 지방선거에서 국민의힘 후보로 울주군수 선거에 출마할 것으로 알려졌다. 서 부군수는 2002년 월드컵 때 울산에 브라질, 터키, 스페인팀 훈련 캠프를 유치했고 울산시 투자유치과, 통상교류과, 법무담당관, 예산담당관, 문화관광체육국장을 지냈다. 서 부군수의 명퇴 신청으로 내년 울주군수 선거가 과열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7 13:44 | YONHAP

  • thumbnail
    국내은행 상반기 채용시장 트렌드 3가지

    ... 지급했다. 하나은행은 올해도 준정년 특별퇴직을 실시할 예정이다. NH농협은행은 최근 3년간 만40세 이상을 대상으로 명예퇴직을 실시해 왔다. 한 은행관계자는 "은행의 디지털화가 빠르게 진행되면서 4050들이 좋은 조건으로 퇴직해 제2의 인생을 준비하려는 것 같다"며 "회사도 인사적체를 해소하고 IT인력을 수혈할 수 있기 때문에 명퇴를 실시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공태윤 기자 true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14 18:18 | 공태윤

  • thumbnail
    신한은행이 중간 희망퇴직 받게된 이유는? [김대훈의 뱅크앤뱅커]

    "중도에 희망퇴직을 받아야 할 정도로 은행업이 힘든 건가요?" 신한은행이 지난 11일 ‘중간 명퇴’를 받겠다는 소식은 전 금융권에 충격을 줬다. 이에 대해 최근 취재원으로부터 질문을 들었다. 은행업이 힘든 건 아니다. 최근 시장 금리가 뛰고 있다. 기준금리도 올라갈 가능성이 높다. 금리 상승은 예대마진으로 먹고사는 대부분의 은행에 호재다. 은행 희망퇴직은 대부분 연초 연말에 ‘정기적’이뤄진다. ...

    한국경제 | 2021.06.14 15:20 | 김대훈

  • thumbnail
    "40대도 짐 싼다"…은행권 인력 구조조정 '가속화' [이슈+]

    ... 1965∼1973년생으로 확대된 영향이다. 만 48∼49세 직원에게도 희망퇴직을 신청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면서, 40대 후반 수백명이 은행을 떠난 것으로 추정된다. NH농협은행은 최근 3년간 만 40세 이상을 대상으로 명예퇴직을 실시했다. 임금피크제 적용을 앞둔 직원에 더해 40대의 만 10년 이상 근무한 직원도 희망퇴직을 신청한 것이다. 하나은행은 만 40세 이상 '준정년 특별퇴직'을 연간 2회 정례적으로 실시해 왔다. 지난해 12월엔 ...

    한국경제 | 2021.06.14 10:11 | 고은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