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6,6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세청 고위직 승진]서울·충남·호남·영남…'출신 차별' 없었다

    ◆…(사진 국세청) 국세청은 15일 부이사관급 4명을 고위공무원으로 승진시키는 인사를 단행(19일자)했다. 이번 인사는 이달 명예퇴직에 따라 발생한 국장급 공석을 메우고, 하반기 주요 현안업무(부가가치세 확정신고 등)를 안정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고공단 승진으로 생긴 공석에는 역량이 있는 부이사관급 인사를 배치시켰다. 인사 특징으로는 '균형'이 꼽힌다. 고위직 승진자를 출신지역별로 균형 있게 배치했기 때문에서다. ...

    조세일보 | 2021.07.15 17:23

  • thumbnail
    건설업자와 식사하고 선물 받은 인천 간부 공무원 3명 감사

    ... 공직자 등이 직무와 관련이 있는 사람으로부터 3만원이 넘는 식사 접대나 5만원(농축수산물 10만원)이 넘는 선물을 받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인천시와 부평구는 A씨 등을 대상으로 감사를 진행하며 추후 징계 수위를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B씨는 최근 명예퇴직했으나 김영란법 위반으로 기관 통보를 받은 뒤 다시 출근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부평구 관계자는 "현재 감사가 진행 중이라 구체적인 위반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15 09:16 | YONHAP

  • thumbnail
    돈받고 수개월씩 강제 연수…코로나 후엔 재택 연수까지

    ... 제외되는 사례도 많다. 이 때문에 각 국책은행은 별도의 임피노조(시니어노조)를 꾸려 단체 소송을 제기하는 등 노사 갈등도 커졌다. 한 국책은행 관계자는 “지점장급 이상 관리직을 거친 인력이 하루아침에 달라진 상황을 받아들면서 느끼는 무력감이 컸다”며 “명예퇴직 제도를 현실화해 생산성이 떨어진 임피 직원들에게 퇴로를 열어주고 신입 직원을 뽑는 게 은행의 미래를 위해서도 바람직하다”고 지적했다. 정소람 기자

    한국경제 | 2021.07.14 17:55 | 정소람

  • thumbnail
    기업銀 임피만 1000명…'명퇴금 당근'으로 국책은행 군살 빼나

    정부가 2015년 이후 사문화된 국책은행의 명예퇴직 제도를 손질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희망퇴직금을 현실화해 임금피크제를 적용받는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퇴직하도록 유도하기 위해서다. 산업은행 수출입은행 기업은행 등 3대 국책은행의 ... 상황과 임피제 직원 수 등을 서면 검토한 뒤 조만간 논의에 나설 전망이다. 정부 한 관계자는 “국책은행 명퇴 필요성과 관련해 매년 각 정부기관이 모여 의논하긴 했지만 이번엔 더 전향적인 논의가 이뤄지는 분위기”라며 ...

    한국경제 | 2021.07.14 17:49 | 정소람/김소현

  • thumbnail
    "하~ 초등 1학년은 엄마의 원격수업이네요"

    ... 교사들은 접종 후 곧바로 원격수업에 투입되는 실정이다. 긴급돌봄 수요가 급증해 원격수업을 하는 교사가 긴급돌봄 대상 학생들을 관리하는 사례도 많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서울지부는 성명서를 통해 “초등학교들은 대체 강사로 주로 명예퇴직자 또는 임용대기자를 활용하는데, 이들은 원격수업 경험이 없어 현장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학원들도 거리두기 4단계 대응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학습 효과가 떨어진다”는 이유로 많은 ...

    한국경제 | 2021.07.14 17:37 | 김남영/서형교

  • thumbnail
    학부모들 "원격수업 아니라 엄마수업"…교육현장 대혼란

    ... 교사들은 바로 원격수업에 투입되고 있다. 긴급돌봄 수요가 급증해 원격수업을 하는 교사가 긴급돌봄 대상 학생들을 관리하는 경우도 많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서울지부는 지난 13일 성명서를 통해 “초등학교들은 대체강사로 주로 명예퇴직자 또는 임용대기자를 활용하는데, 이들은 원격수업 경험이 없어 현장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지적했다. 학원도 거리두기 대응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학습 효과가 떨어진다는 이유로 대부분의 학부모들이 원격수업을 원하지 ...

    한국경제 | 2021.07.14 15:04 | 김남영/서형교

  • thumbnail
    [포토] 공공기관장회의에 참석한 산업부 장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오른쪽 두 번째)이 7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산업부 소관 40개 공공기관 기관장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문 장관은 “비위행위자에 대한 성과급 및 명예퇴직수당 지급 관행을 개선해 달라”고 말했다. 산업부 제공

    한국경제 | 2021.07.07 17:25

  • thumbnail
    문승욱, 공공기관에 "비위행위자 성과급 지급 관행 개선해 달라"

    ... 지시했다. 아울러 코로나 상황 악화에 대비한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및 근무 기강 확립을 당부했다. 문 장관은 "최근 일부 공공기관의 비위로 인해 국민의 정책 신뢰성이 크게 훼손된 사례가 있는 만큼, 비위행위자에 대한 성과급 및 명예퇴직 수당 지급 관행을 개선해 예산 낭비 방지에 힘써달라"고 주문했다. 전력 유관기관에 대해선 올여름 전력예비율이 낮아질 것에 대비해 안정적 전력 공급과 함께 여름철 폭우로 인한 에너지시설 안전관리에도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회의에 ...

    한국경제 | 2021.07.07 10:00 | YONHAP

  • thumbnail
    국세청 차장 임광현…서울국세청장 임성빈

    ... 납세자보호담당관 등으로 일했다. 부산지방국세청에서는 체납 처분 회피 혐의자에 대한 추적 조사를 강화해 체납 징수 실적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 강 청장과 이 청장을 비롯해 14명의 국장급 공무원 인사도 이뤄졌다. 이번 인사는 7월 초 명예퇴직에 따른 고위직 공석을 충원하기 위한 것으로, 승진 및 보직 이동에 따른 업무 개시는 오는 5일부터다. 국세청은 “이번 고위직 인사를 통해 부가가치세 확정신고와 법인세 중간예납 등 하반기 주요 현안을 차질 없이 추진할 ...

    한국경제 | 2021.07.01 17:23 | 노경목

  • thumbnail
    국세청 차장에 임광현…서울청장에 임성빈

    ... 공직을 시작한 김재철 신임 중부청장은 서울지방국세청 조사3국장, 국세청 대변인 등 본청과 지방청 주요 직위를 고루 역임했다. 경북 봉화 출생인 김창기 신임 부산청장은 행시 37회로 공직에 들어서 중부지방국세청장, 국세청 개인납세국장, 국세청 감사관 등으로 일했다. 국세청은 "부가가치세 확정신고와 법인세 중간예납 등 하반기 주요 현안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자 이달 초 명예퇴직에 따라 발생하는 고위직 공석을 신속하게 충원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01 17: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