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6,5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조 손실' 서울지하철…인력감축·심야운행 폐지 논의

    ... 1만6천여명 중 근무제도 개선을 통해 300명, 심야운행(0시∼오전 1시) 폐지로 500명, 내년 예정된 7호선 부천∼인천 구간의 인천교통공사 이관으로 200명 등 총 1천명을 줄이는 인력감축안을 검토하고 있다. 공사는 또 장기 재직자 명예퇴직제를 시행하고, 신규 직원을 뽑아 인건비를 줄이겠다는 방안도 내놓았다. 공사는 앞으로 내부 논의와 서울시 등과의 협의를 거쳐 경영합리화 방안을 확정한 뒤 서울시와 노동조합 등에 제시할 예정이다. 백호 도시교통실장과 김태명 재정기획관 ...

    한국경제 | 2021.05.25 11:43 | YONHAP

  • thumbnail
    KT명퇴자들 "회사가 퇴직 강요"…항소심에서도 패소

    KT에서 2014년 명예퇴직한 직원들이 "퇴직은 회사의 강요 때문이었다"며 회사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으나 1심에 이어 2심에서도 패소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고법 민사38-2부(이호재 김갑석 김민기 부장판사)는 남모씨 등 명예퇴직한 전직 KT 직원 68명이 회사를 상대로 낸 해고 무효확인 청구 소송에서 1심과 같이 원고 패소로 판결했다. KT는 2014년 4월 노사 합의에 따라 실 근속기간 15년 이상·정년 잔여기간 1년 이상인 직원을 ...

    한국경제 | 2021.05.19 08:00 | YONHAP

  • thumbnail
    '폐업·해고' 비자발적 실직자, 코로나 이후 14개월만에 첫 감소

    ... 170만112명이었다. 이는 1년 전보다 21만9천676명 줄어든 것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벌어진 지난해 2월(-1만2천843명) 이후 처음으로 감소 전환했다. 비자발적 실직자란 '직장의 휴업·폐업', '명예퇴직·조기퇴직·정리해고', '임시적·계절적 일의 완료', '일거리가 없어서 또는 사업 부진' 등 노동 시장적 사유로 직장을 그만둔 사람을 뜻한다. 가사, 육아, 심신장애, 정년퇴직, 급여 불만족 등 자발적 이유로 일을 그만둔 사람은 포함되지 ...

    한국경제 | 2021.05.19 06:05 | YONHAP

  • thumbnail
    성추행 피소 후 명퇴한 부장검사 기소의견으로 송치

    성추행 혐의로 고소된 후 명예퇴직한 전직 부장검사가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대구경찰청은 성추행 혐의로 고소됐으나 증거 부족으로 불송치 결정을 한 전직 부장검사 A씨를 지난달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은 재수사를 통해 성추행 혐의 관련 보강 증거가 있는지 등을 조사해 이같이 조치했다. A 부장검사는 인터넷 채팅으로 알게 된 여성을 직접 만난 자리에서 성추행한 혐의로 지난해 12월 국민권익위원회를 통해 고소됐다. ...

    한국경제 | 2021.05.18 17:22 | YONHAP

  • thumbnail
    [신간] 한눈에 알아보는 우리 나무 1·2

    네이처 매트릭스·개와 함께한 10만 시간 ▲ 한눈에 알아보는 우리 나무 1·2 = 박승철 지음. 23년간 공무원으로 일한 뒤 명예퇴직한 저자가 이후 23년간 나무에 관해 공부하면서 찍은 150만 여장의 나무 사진 가운데 4만 여장을 골라 정리한 나무 도감이다. 저자는 1천500여 종의 나무를 나눠 8권으로 출간할 계획인데, 이번에 2권을 펴냈고 내년까지 완간할 계획이다. 저자는 기존 나무 도감은 사진 크기가 작고 양도 적어 나무의 특징을 전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5.10 16:56 | YONHAP

  • thumbnail
    [귀농귀촌] ① 스마트팜 딸기로 귀농 1년 만에 자립 앞둔 강정구씨

    갑작스러운 발령으로 명퇴 후 귀농…"노력만큼 보상받는 것이 농사" 내년 4천㎡ 연동형 스마트팜 조성…가공식품 개발·체험프로그램 접목 [※ 편집자 주 = 국가기간통신사인 연합뉴스는 농협중앙회와 공동으로 4월 30일∼5월 2일 ... 바뀌는 근무만으로도 체력이 고갈될 지경이라 몸이 더는 버티지 못했다. 이직을 심각하게 고민할 즈음 회사에서는 명예퇴직 신청을 받았고, 선배들이 줄줄이 회사를 떠났다. 평생직장의 꿈마저 깨지면서 귀농은 어쩌면 피할 수 없는 선택이었다. ...

    한국경제 | 2021.05.01 09:00 | YONHAP

  • thumbnail
    김근식 "황운하, 조국과 '일란성 쌍생아'인가…뻔뻔함 극치"

    ... 덧붙였다. 그는 "2019년 연말에 당시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은 울산선거 개입사건 피의자 신분으로 명예퇴직신청을 한다. 당연히 경찰은 규정에 따라 반려했고 황 청장은 정치탄압이라고 생쇼를 했다"며 "형사사건 ... 그는 또 "현직 청장이 곧바로 총선 출마하는 뻔뻔함과 형사사건 피의자가 총선 출마하는 뻔뻔함과 그 와중에 명퇴신청까지 해서 위로금까지 챙기려 했던 뻔뻔함. 정말 후안무치의 끝판왕이었다"며 "본인이 출마하고 ...

    한국경제 | 2021.04.30 15:26 | 조준혁

  • thumbnail
    광주 대광여고 졸업생들, 퇴직 교사 추억 책자 출간

    ... 광주 대광여고 졸업생들이 퇴직한 교사와 학창 시절을 추억하는 책자 '봉주르, 마담 양!'을 출간했다. 26일 대광여고에 따르면 '봉주르, 마담 양!'은 양수경 교사와 제자들의 에피소드와 사연을 담고 있다. 양 교사는 지난 2월 명예퇴직을 하며 37년 동안의 교직 생활을 마쳤다. 양 교사가 담당한 과목은 프랑스어다. 졸업한 제자들은 양 교사가 퇴직한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아쉬워했다. 사회 각계각층에서 활동 중인 74명의 제자는 학창 시절 양 교사와 얽힌 에피소드와 ...

    한국경제 | 2021.04.26 11:46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후 실직자 첫 감소…'폐업·해고' 비자발 실직자 증가폭도↓

    ... 36만4천562명 줄어든 수치로, 코로나19 사태 들어 첫 감소로 전환했다. 이중 비자발적 실직자는 1년 전보다 2만4천53명 늘어난 184만3천913명이었다. 비자발적 실직자란 '직장의 휴업·폐업', '명예퇴직·조기퇴직·정리해고', '임시적·계절적 일의 완료', '일거리가 없어서 또는 사업 부진' 등 노동시장적 사유로 직장을 그만둔 사람을 뜻한다. 가사, 육아, 심신장애, 정년퇴직, ...

    한국경제 | 2021.04.22 06:03 | YONHAP

  • thumbnail
    [다산 칼럼] 공기업 개혁은 시대적 요청

    ... 부채 비율이 254%로 공기업 평균 167%를 훨씬 웃돈다. 한국광물자원공사는 해외 자원사업 실패로 2016년부터 자본잠식 상태에 빠졌지만 대규모 성과급을 지급했다. 시중금리 대비 과도하게 낮은 수준의 주택 융자금 제공, 임직원 명예퇴직 부정 수급 사례 등은 도덕적 해이가 심각한 수준임을 보여준다. 방만 경영이 도를 넘어섰다. 출자회사의 만성적 적자는 개선되지 않고 있다. 수천억원 적자를 내는 한국전력 자회사 다섯 곳에 한전공대 설립비용 240억원씩을 떠넘겼다. 한국마사회는 ...

    한국경제 | 2021.04.18 18: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