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1,0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성근 무죄'에 수사팀 "재판개입 인정하고도 처벌 안된다니"

    '직권 없이는 직권남용도 없다' 논리 반발 취지…"남은 사건 공소 유지 최선" 임성근 전 부장판사의 '재판 개입 의혹'을 기소한 검찰 수사팀이 대법원의 무죄 판결에 대해 "사법행정권자가 재판에 개입해 법관의 재판독립을 침해하더라도 법리상 이를 직권남용죄로 처벌할 수 없다고 판단한 최초의 사례"라고 지적했다. 수사팀은 28일 대법원 선고 후 입장문을 내고 "대법원은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죄 사건에서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수석부장판사가 법관의 재판에 위법·부당하게 ...

    한국경제 | 2022.04.28 18:35 | YONHAP

  • thumbnail
    '월가 신화' 빌황, 최대 20년형 위기

    ... ‘큰손’으로 이름을 날렸던 한국계 미국인 투자자 빌 황(한국명 황성국·사진)이 27일(현지시간) 금융회사에 100억달러(12조6000억달러)의 손실을 안긴 혐의로 미국 검찰에 체포돼 기소됐다. 황씨는 무죄를 주장하며 1억달러의 보석금을 내고 바로 풀려났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은 이날 미국 뉴욕남부지검이 아케고스 캐피털매니지먼트(아케고스) 설립자인 황씨와 패트릭 핼리건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체포해 사기 등의 혐의로 기소했다고 ...

    한국경제 | 2022.04.28 17:50 | 정인설

  • thumbnail
    이영돈, 법적대응 시작 "故 김영애 죽음 나 때문? 참지 않겠다"

    ... 성분이 아니고, 분쇄기 안에 있는 쇠구슬이 마모돼 발생했기에 미용 팩으로 안전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김영애 측은 이영돈 PD를 비롯해 KBS와 제작진을 고소하고,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으나 이 PD는 대법원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황토팩 제조 과정에서 발생한 이물질이 쇳가루라는 취지로 보도한 것은 객관적 사실과 합치되지 않는 허위 사실이지만 공익 목적의 보도로 고의성이 없다는 이유에서다. 하지만 방송 이후 김영애의 사업은 휘청했고, 매출 폭락에 ...

    한국경제 | 2022.04.28 17:14 | 김예랑

  • thumbnail
    임성근 전 부장판사 무죄 확정…대법 "직권 없이 직권남용도 없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일선 판사들의 재판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된 임성근 전 부장판사가 1·2심에 이어 대법원에서도 무죄 판결받았다. 수석부장판사에게 일선 재판부 판단에 개입할 권한이 없기에 직권남용도 없다는 원심의 법리를 대법원도 그대로 인용한 것이다. 대법원 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28일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 전 부장판사의 상고심에서 원심의 무죄 판결을 확정했다. 임 전 부장판사는 2015년 서울중앙지법 ...

    한국경제 | 2022.04.28 15:36 | 최진석

  • thumbnail
    '안전요원 철수' 해수욕장 대학생 2명 사망…책임자 '실형' 확정

    ... 관리청인 삼척시, 시로부터 관리·운영 일부를 위탁받은 덕산해수욕장운영협의회, 관리·운영 일부를 재위탁받은 모 대학 해양관광레저스포츠센터의 허술한 공동 관리·운영이 빚은 참사라는 결론에 이르자 남씨 등을 고소했다. 법정에 선 남씨는 무죄를 주장했으나 1심과 2심 모두 유죄로 판단했다. 같은 혐의로 기소됐으나 1심에서 모든 혐의를 인정한 안전관리자 박모 씨와 안전요원 이모 씨는 각각 금고 1년·집행유예 2년에 사회봉사 240시간과 금고 10개월·집행유예 2년에 ...

    한국경제 | 2022.04.28 14:23 | YONHAP

  • thumbnail
    [LA 폭동 30년] ③ "'낫 길티' 다급한 목소리, 폭동은 그렇게 시작됐다"

    ... 보도에 대응해 한인들이 처한 실상을 미국 언론에 전달하는 역할을 도맡아 했다. 그는 27일(현지시간)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30년 전 LA 폭동이 어제 일처럼 또렷이 기억난다고 했다. 흑인 로드니 킹을 구타한 백인 경관들에 대해 '무죄 평결'이 내려지자 분노한 흑인들이 LA 도심과 한인타운을 점령한 날이었다. 다음은 장 교수와 일문일답. --직접 겪은 LA 폭동 상황을 설명해달라. ▲당시 제가 있던 대학에서 총장 취임식이 있었다. 취임식을 마치고 연구실로 ...

    한국경제 | 2022.04.28 13:19 | YONHAP

  • thumbnail
    [LA 폭동 30년] ④ "'엄마를 지켜라' 말 남기고 아버지는 총을 들었다"

    ... 버렸다고 생각했다. 현재 LA 한인회장인 제임스 안의 얘기다. 다음은 27일(현지시간) 진행한 안 회장과의 인터뷰 일문일답. --한인 2세로서 겪었던 LA 폭동은. ▲당시 로드니 킹 사건 재판 과정도 TV 뉴스를 통해서 지켜봤고, 무죄 평결이 났을 때 흑인 폭동이 벌어질 것이란 걱정을 많이 했다. 아니나 다를까 곧 헬기가 LA 시내를 날아다녔고 화가 난 흑인들은 한인타운으로 밀려 들어왔다. 아버지는 가게를 지키기 위해 황급히 총을 들고 뛰쳐 나가셨다. 저에게 ...

    한국경제 | 2022.04.28 13:00 | YONHAP

  • thumbnail
    [LA 폭동 30년] ① "한인 정체성의 전환점"…대립했던 한·흑 '화합' 합창

    ... 사회의 일원으로서 한인 사회의 도전 과제와 각오를 짚어보는 다섯 꼭지의 기사를 송고합니다. ] 1992년 4월 29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도심 곳곳에서 불길이 치솟았다. 흑인 청년 로드니 킹을 집단 구타한 백인 경찰관 4명이 무죄 평결을 받자 분노한 흑인들이 거리로 뛰쳐나와 폭력과 방화, 약탈, 살인을 자행했다. 이 폭동으로 무려 55명이 사망했고 2천300여 명이 다쳤다. 피해액은 총 7억2천만 달러(9천100억 원)에 달했다. 당시 흑백차별에 항의하는 ...

    한국경제 | 2022.04.28 13:00 | YONHAP

  • thumbnail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 민주당 탈당

    ... 앞서 민주당은 지난해 7월 남양주도시공사 감사실장 채용에 관여한 혐의로 기소된 조 시장의 당직을 정지하면서 전국 대의원과 중앙위원, 경기도당 상무위원 등을 수행할 수 없도록 했다. 조 시장은 이 혐의에 따른 1심 재판에서는 무죄를 선고받았으나 2020년 총선을 앞두고 당내 경선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된다른 재판에서는 1심에서 징역 1년6월과 자격정지 1년을 선고받아 구속됐다가 지난 12일 보석을 허가받아 석방된 상태다. 조 시장은 2020년부터 당시 이재명 ...

    한국경제 | 2022.04.28 11:08 | YONHAP

  • thumbnail
    대법, '재판 개입' 임성근 前부장판사 무죄 확정(종합2보)

    박근혜 명예훼손 재판 등 개입 혐의…대법 "직권 없이 직권남용도 없다" '사법농단' 전·현 법관 중 6번째 무죄…임성근 "사법 신뢰 제고에 이바지할 것"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일선 판사들의 재판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된 임성근 전 부장판사가 1·2심에 이어 대법원에서도 무죄 판결을 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28일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 전 부장판사의 상고심에서 원심의 무죄 판결을 확정했다. 임 전 ...

    한국경제 | 2022.04.28 11: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