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35,1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獨 극우 유력 정치인, 나치 구호 외쳤다가 벌금형

      ... 독일을 위해"라고 발언했다. 이 가운데 '모두 독일을 위해'는 나치 준군사조직 돌격대(SA)의 구호로 '히틀러 경례' 등과 함께 형사처벌 대상이다. 변호인단은 구호의 유래를 몰랐다거나 이미 잊힌 구호를 검찰이 되살렸다며 무죄를 주장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회케는 대학에서 역사를 전공하고 정계 입문 전 역사 교사로 10년 넘게 일했다. 이 때문에 문제의 구호를 몰랐다는 해명을 믿기 어렵다는 지적이 나왔다. 회케는 오는 9월 튀링겐주 선거 결과에 ...

      한국경제 | 2024.05.15 03:17 | YONHAP

    • 피부관리실서 눈썹 문신…참여재판 "유죄"

      ... 올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날 재판에서 검찰은 피고인의 눈썹 문신 시술 기간과 수익 등을 고려해 징역 2년과 벌금 200만원을 구형했다. 국민 7명으로 구성한 배심원단 가운데 4명은 A씨에게 유죄 의견을, 나머지 3명은 무죄 의견을 냈다. 비의료인의 문신 시술 행위와 관련된 재판이 국민참여재판으로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재판부는 “배심원 다수 의견에 따라 공소사실을 유죄로 판단한다”며 “다만 형사 처벌 전력이 ...

      한국경제 | 2024.05.15 01:17 | 오경묵

    • thumbnail
      로만 폴란스키 英여배우 명예훼손 1심 무죄

      폴란스키, '성 학대 피해' 주장 배우에 "거짓말쟁이" 법원 "사실 아닌 가치 판단"…고소 여배우 "여성들에게 슬픈 날" 영국 여배우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받은 영화감독 로만 폴란스키(90)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AFP, AP 통신에 따르면 파리지방법원은 14일(현지시간) 폴란스키 감독이 여배우 샬럿 루이스(56)의 명예를 훼손했다는 혐의를 무죄로 판결했다. 루이스는 폴란스키 감독의 1986년 작 '대해적'에 출연한 배우다. ...

      한국경제 | 2024.05.15 00:30 | YONHAP

    • thumbnail
      '비의료인 눈썹 문신 시술', 전국 첫 참여재판서 유죄 판결(종합)

      ... 수 있도록 국한할 필요가 없다는 성형외과 전문의 견해와 미국·독일·영국·프랑스 등 해외 다수 국가에서는 비의료인도 일정 자격증을 획득하면 문신 서비스를 할 수 있는 사례 등도 제시했다. 이밖에 1천명이 넘는 문신사들이 A씨의 무죄를 요청하는 탄원서를 제출하고, 피고인이 과거 형사처벌을 받은 전력이 없는 점 등도 참작해 달라고 배심원단에 요청했다. 변호인 측은 "피고인은 미용학원에서 전문적으로 눈썹 문신 기술을 배웠고, 자격증도 취득했다"며 "피고인이 일을 하는 ...

      한국경제 | 2024.05.14 21:00 | YONHAP

    • 비의료인 눈썹 문신 시술 유죄선고

      ...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날 재판에서 검찰은 피고인의 눈썹 문신 시술 기간과 수익 등을 고려해 징역 2년과 벌금 200만원을 구형했다. 또 일반 국민 7명으로 구성한 배심원단 가운데 4명은 A씨에 대해 유죄 의견을, 나머지 3명은 무죄 의견을 냈다. 재판부는 "배심원 다수 의견에 따라 공소사실을 유죄로 판단한다"고 "다만 형사처벌 전력이 없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국내에서는 1992년 문신 시술을 의료행위로 ...

      한국경제 | 2024.05.14 20:18 | 오경묵

    • thumbnail
      '비의료인 눈썹문신 시술', 전국 첫 참여재판서 유죄 판결

      ...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날 재판에서 검찰은 피고인의 눈썹 문신 시술 기간과 수익 등을 고려해 징역 2년과 벌금 200만원을 구형했다. 또 일반 국민 7명으로 구성한 배심원단 가운데 4명은 A씨에 대해 유죄 의견을, 나머지 3명은 무죄 의견을 냈다. 재판부는 "배심원 다수 의견에 따라 공소사실을 유죄로 판단한다"고 "다만 형사처벌 전력이 없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한편, 국내에서는 1992년 문신 시술을 의료행위로 본 대법원판결 이후 비의료인의 ...

      한국경제 | 2024.05.14 20:07 | YONHAP

    • 대법 "軍상관 명예훼손, 공익 목적이면 무죄"

      ... 상관명예훼손죄로 기소됐더라도 일반적인 명예훼손죄일 때와 마찬가지로 처벌하지 않아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서경환 대법관)는 상관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전문군무경력관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을 최근 확정했다. A씨는 2022년 3월 ‘안장 마친 영국군 유해, 감식단장이 다른 국적 가능성 묵살’이라는 제목의 기사에 상관을 비판하는 내용의 댓글을 달아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됐다. ...

      한국경제 | 2024.05.14 18:43 | 민경진

    • thumbnail
      대법 "軍 상관명예훼손, 공익 부합하는 행위면 무죄"

      공익에 관한 사실을 거론한 것이라면 군형법상 상관명예훼손죄로 처벌하지 않아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는 상관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전문군무경력관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을 최근 확정했다. A씨는 2022년 3월 '안장 마친 영국군 유해, 감식단장이 다른 국적 가능성 묵살'이라는 제목의 기사에 상관을 비판하는 내용의 댓글을 달아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군 검사에 의해 기소됐다. ...

      한국경제 | 2024.05.14 16:04 | 민경진

    • thumbnail
      경찰관이 뒤에서 밀자 맞대응한 남성 '폭행일까 정당행위일까'

      ... 형사6부(부장판사 김태업) 심리로 이 남성의 폭행 혐의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이 진행됐다. 재판에서 남성 측은 경찰관을 두 차례 민 행위는 인정하지만, 별 피해가 없는 반사적인 행동으로 폭행의 고의가 없었고 정당방위와 정당행위에 해당한다며 무죄를 주장했다. 반면 검찰은 당시 남성이 폭행에 대한 인식과 의사가 있었고 소극적인 방어가 아닌 공격 행위로까지 이어져 정당방위나 정당행위가 아니라고 맞섰다. 이어 신고 후 사건 처리에 불필요하게 개입해 2차 문제를 야기했다며 벌금 ...

      한국경제 | 2024.05.14 14:32 | YONHAP

    • thumbnail
      대법 "軍 상관명예훼손죄, 진실하고 공익성 있으면 처벌 말아야"

      ... 상관명예훼손죄로 기소됐더라도 일반적인 명예훼손죄일 때와 마찬가지로 처벌하지 않아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서경환 대법관)는 상관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전문군무경력관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판결을 지난달 16일 확정했다. A씨는 2022년 3월 '안장 마친 영국군 유해, 감식단장이 다른 국적 가능성 묵살'이라는 제목의 기사에 상관을 비판하는 내용의 댓글을 달아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

      한국경제 | 2024.05.14 12: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