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1-100 / 35,2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교차로 진입 직전에 노란불 신호위반?…대법의 판단은?

      ... 전 황색신호가 켜졌다면 차량이 교차로 중간에서 멈출 것으로 예상되더라도 정지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와 눈길을 끈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오석준 대법관)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유죄 취지로 인천지법에 환송했다. A씨는 2021년 7월 부천에서 차량을 몰다가 교차로에서 오토바이와 충돌해 상해를 가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바 있다. 그는 제한속도를 시속 20㎞를 초과해 주행하던 ...

      한국경제 | 2024.05.14 00:37 | 장지민

    • thumbnail
      교차로 진입 직전 켜진 황색 신호등…대법 "멈추지 않았다면 신호 위반"

      ... 위반이라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교통사고 전문으로 유명한 한문철 변호사가 피고를 대리해 2심까지 승소했으나 상고심에서 판결이 뒤집혔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유죄 취지로 인천지법에 돌려보냈다. A씨는 2021년 7월 경기 부천의 한 교차로에서 신호가 황색으로 바뀌었는데 정지하지 않고 그대로 좌회전해 좌측에서 직진하는 B군(17)의 오토바이와 충돌했다. 이 ...

      한국경제 | 2024.05.13 18:40 | 민경진

    • thumbnail
      한문철은 무죄라는데…황색등에 직진했다간 '맙소사'

      ... 나왔다. 빠른 속도로 달리는 차가 교차로 직전에서 급정거한 경우 정지선을 넘게 될 가능성이 큰 만큼 이번 판결을 놓고 논란이 예상된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유죄 취지로 인천지법에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원심 판단에는 도로교통법상 '황색의 등화'에 관한 법리를 오해해 판결에 영향을 미친 잘못이 있다"며 이같이 판단했다. A씨는 2021년 ...

      한국경제 | 2024.05.13 17:03 | 민경진

    • thumbnail
      검찰, 5·18 관련자 2년간 115명 명예회복…"죄가 안됨" 처분

      ... 감독, 조익문(63) 광주교통공사 사장 등이 명예를 회복했다. 대검은 이미 유죄 판결이 확정된 이들에 대해서도 2017년과 2021년, 2022년 3차례에 걸쳐 직권 재심 청구를 지시했다. 검찰은 현재까지 총 183명에게 재심을 청구했고 182명이 무죄를 선고받았다. 1명은 아직 재심이 진행 중이다. 대검은 "앞으로도 5·18민주화운동을 비롯한 과거사 사건에서 억울하게 처벌받은 국민들의 명예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3 12:55 | YONHAP

    • thumbnail
      황색 신호에 교차로 진입 정당? 대법서 판결 뒤집혀

      교차로에 들어가기 바로 전 노란불이 켜졌어도 그대로 주행해서는 안 된다는 판결이 나왔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오석준 대법관)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치상) 혐의로 기소된 A씨의 상고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 환송했다. 앞서 A씨는 지난 2021년 7월 오전 경기도 부천시에서 차를 몰던 중 교차로에 황색신호가 켜졌는데도 정지하지 않고 그대로 좌회전했다. 동시에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정지신호를 무시하고 직진하던 오토바이를 ...

      키즈맘 | 2024.05.13 10:24 | 김경림

    • thumbnail
      버스 몰다가 행인 치어 사망…무죄 주장한 운전기사 금고형

      마을버스를 몰다가 행인을 치어 숨지게 한 60대 운전기사가 법정에서 무죄를 주장했으나 금고형을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15단독 위은숙 판사는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기소된 마을버스 운전기사 A(62·남)씨에게 금고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2022년 11월 28일 오전 6시 50분께 인천시 부평구 도로에서 마을버스를 몰다가 길을 걷던 B(40·여)씨를 치어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사고가 난 ...

      한국경제 | 2024.05.13 10:23 | YONHAP

    • thumbnail
      "교차로 진입 직전 켜진 노란, 안 멈췄다면 신호위반"

      ... 황색신호가 켜졌다면 차량이 교차로 중간에서 멈출 것으로 예상되더라도 정지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와 주목받고 있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오석준 대법관)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유죄 취지로 인천지법에 환송했다. A씨는 2021년 7월 부천에서 차량을 몰다가 교차로에서 오토바이와 충돌해 상해를 가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제한속도를 시속 20㎞를 초과해 주행하던 ...

      한국경제TV | 2024.05.13 06:29

    • thumbnail
      교차로 진입 직전 켜진 노란불…대법 "안 멈췄다면 신호위반"

      ... 교차로 진입 전 황색신호가 켜졌다면 차량이 교차로 중간에서 멈출 것으로 예상되더라도 정지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13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오석준 대법관)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유죄 취지로 인천지법에 환송했다. A씨는 2021년 7월 부천에서 차량을 몰다가 교차로에서 오토바이와 충돌해 상해를 가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제한속도를 시속 20㎞를 초과해 주행하던 ...

      한국경제 | 2024.05.13 06:00 | YONHAP

    • thumbnail
      [이 아침의 소설가] 19세기 금기 불륜 그려 재판…'마담 보바리' 작가 플로베르

      ... 장편소설 <마담 보바리>가 프랑스 사회를 떠들썩하게 했다. 유부녀의 간통을 다룬 책이었기 때문이었다. 성애 묘사도 당시 기준으로 상당히 노골적이었다. 미풍양속을 해친다는 이유로 기소돼 재판까지 받았다. 유능한 변호사 덕에 무죄 판결을 받았다. 추악한 것을 그릴 때도 아름다움을 그릴 때와 마찬가지로 사실주의적 입장을 견지했다는 점에서 문학사적으로 의의가 큰 작품이다. 프랑스 사실주의 문학의 효시로 평가받는다. 플로베르는 1821년 노르망디 중심 도시 루앙에서 ...

      한국경제 | 2024.05.12 18:57 | 임근호

    • thumbnail
      불닭볶음면 품귀에…삼양식품, 30년 만에 '라면 대장'

      ...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삼양식품은 국내 최초 라면 회사로 한때 시장점유율이 70%에 육박했다. 그러나 1989년 발생한 ‘공업용 우지 사건’으로 추락하기 시작했다. 5년8개월간 법정 싸움 끝에 1995년 무죄 선고를 받았지만, 10%대까지 떨어진 시장점유율을 다시 끌어올리기는 쉽지 않았다. 삼양식품은 2010년대 들어 회생 기회를 잡았다. 2012년 4월 출시한 불닭볶음면이 2014~2015년 유튜브 등 SNS를 중심으로 입소문을 ...

      한국경제 | 2024.05.12 17:58 | 하헌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