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231-22240 / 24,1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가해자와 합의해도 산재보상금이 맣으면 차익받아야"...대법원

    업무수행중 숨진 사람의 유족이 가해자와 합의하고 배상을 받았더라도 산재보상금이 이보다 많다면 차액만큼 보상금을 받을 수 있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특별2부(이용우 대법관)는 27일 도로 환경미화 작업중 교통사고로 숨진 A씨 유족이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유족급여 등 부지급처분 취소소송 상고심에서 원고승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산재보상법은 제3자의 불법행위로 가해자로부터 배상금을 받았을 경우 중복해 보상받지 ...

    한국경제 | 2000.08.28 00:00

  • 언론중재위원 47명 새로 위촉 .. 문화관광부

    문화관광부는 오는 31일로 임기(3년)만료되는 언론중재위원 47명의 후임자를 9월1일자로 새로 위촉했다. 이로써 모두 75명의 중재위원은 법관 유자격자 31명,전직 언론인 21명,사회 저명인사 23명으로 구성됐다. 신임위원 47명의 명단은 다음과 같다. △서울1∼5중재부=길기봉 황성재 윤재윤 이상훈 송선무 신동식 주동황 박용배 이종욱 최상현 김용학 박동섭 양삼승 이건웅 △부산중재부=류수열 이의자 이성해 오장희 △대구중재부=김수학 김복규 정한영 ...

    한국경제 | 2000.08.28 00:00

  • 헌법재판소장에 윤영철씨 내정

    김대중 대통령은 다음달 14일로 임기가 만료되는 김용준 헌법재판소장 후임에 윤영철(尹永哲.63) 전 대법관을 23일 내정했다. 김 대통령은 25일께 국회에 윤 전 대법관에 대한 헌법재판관 임명 동의를 요청할 예정이다. 김문권 기자 mk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08.24 00:00

  • [프로필] 윤영철 <신임 헌법재판소장> .. 청렴/강직

    조용하면서도 추진력이 강한 선비형. 법관 시절 청렴 강직한 자세로 법조계 안팎에서 높은 신망을 얻고 있다. 지난 79년 법관으로서는 처음으로 행정직인 법원행정처 법정국장으로 발령받아 등기업무를 혁신해 주목을 끌었다. 초대 대법원장을 지낸 가인(街人) 김병로 선생의 손녀사위로 94년 대법관을 퇴임한 뒤 김.장.리법률사무소의 대표변호사로 일해 왔다. △전북 순창 △서울민사지법 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수원지법원장 △대법관 △한국신문윤리위원회 ...

    한국경제 | 2000.08.24 00:00

  • 광고심의기준위원회 위원 9명 위촉 .. 한국광고자율심의기구

    ... 광고심의기준위원회 위원 9명을 위촉하고 오성환 위원을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위원회는 광고자율심의규정을 제정하고 방송·인쇄매체 광고심의에 대한 재심의 안건 등을 처리한다. 다음은 위원장 및 위원 명단. ◇위원장 오성환(전 대법관)◇위원=△鄭光謨(한국소비자연맹회장)△吳澤燮(고려대신문방송학과교수)△曺秉喆(전 스포츠조선전무)△李基興(선연대표이사사장)△金炯德(시인)△李大龍(중앙대광고홍보학과교수)△李魯鍾(SK그룹홍보실전무이사)△金喆純(전 진주MBC사장)

    한국경제 | 2000.08.21 00:00

  • [인물] 광고심의기준위원회 위원 9명위촉

    ... 광고심의기준위원회 위원 9명을 위촉하고 오성환 위원을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위원회는 광고자율심의규정을 제정하고 방송·인쇄매체 광고심의에 대한 재심의 안건 등을 처리한다. 다음은 위원장 및 위원 명단. ◇위원장=오성환(전 대법관)◇위원=△鄭光謨(한국소비자연맹회장) △吳澤燮(고려대신문방송학과교수) △曺秉喆(전 스포츠조선전무) △李基興(선연대표이사사장) △金炯德(시인) △李大龍(중앙대광고홍보학과교수) △李魯鍾(SK그룹홍보실전무이사) △金喆純(전 진주MBC사장)

    한국경제 | 2000.08.19 00:00

  • [한경에세이] 판사에 대한 기대 .. 최공웅 <법무법인 우방 고문변호사>

    ... 실현하는 것이며 이것이 바로 재판''이라고 함으로써 판사에 대한 불신을 표시했다. 판사는 사실을 확정하고 법을 적용하는 이른바 판결3단논법에 따라 재판을 할 뿐이며 재량이 없다는 것이다. 판사에 대한 불신은 될 수 있으면 법관의 재량을 배제하기 위해서 균일화된 판사제도를 두려고 한다. 실제로 판단을 받는 당사자 입장에서는 판사가 맘대로 하고 있다는 생각도 든다. 그러나 판사의 입장에서는 도무지 재량이 없다. 법과 양심에 따라 재판을 한다는 것은 ...

    한국경제 | 2000.08.18 00:00

  • "회사돈 임의사용후 갚아도 횡령죄"...대법,이사회승인 필요

    대법원 3부(주심 송진훈 대법관)는 10일 회사자금을 임의로 사용해 횡령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박모(42) 피고인에 대한 상고심에서 피고측 상고를 기각,징역 2년6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이사회 승인 등 적법절차를 거치지 않고 회사자금을 사용했다면 이미 업무상 횡령죄가 성립된다"며 "따라서 임의로 사용한 회사 돈을 나중에 채워넣었더라도 횡령죄는 면할 수 없다"고 밝혔다. 박씨는 자신이 대표로 있던 J사 명의로 6억원 ...

    한국경제 | 2000.08.11 00:00

  • [불감시대] (136) 제2부 : IMF시대 <1> 복수 (1)

    ... 환장할 일이 또 있어?" "총재가 왜 그랬을까요?" "몰라.그 쫌팽이가 사업가에게 손내밀기가 싫어서 그랬을 거야.그리고 약점 잡히기도 싫었을 거고….아,정치판이 다 그렇고 그런데 자기 혼자만 고고하게 놀려고 하면 누가 좋다고 해? 내가 애초에 사람을 잘못 보았어.그 사람은 잘해야 대법관 정도야.그 이상은 우리 정치판에서 한몫 할 위인이 못 돼" 진성호가 저녁식사 도중에 오갔던 대화내용을 회상하고 있을 때,차 안 라디오에서 경제뉴스가 흘러나왔다.

    한국경제 | 2000.08.10 00:00

  • "노조전임자도 출.퇴근 마음대로 할 수 없다"...대법원

    노조업무만을 하는 노조 전임자도 단체협약에 특별한 규정이 없으면 출.퇴근을 마음대로 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윤재식 대법관)는 8일 무단 결근.조퇴 등을 일삼았다는 이유로 해고된 J택시 전 노조위원장 박모씨가 회사를 상대로 낸 징계해고 무효 확인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원고패소 판결을 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단체협약에 예외규정을 두거나 특별한 관행이 존재하지 않는 한 노조전임자도 취업규칙이나 ...

    한국경제 | 2000.08.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