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4,0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허위 성분증명서로 약속과 다른 재료 공급한 업자 징역 1년

    ... PCI탄 넘겨 대구지법 형사4단독 홍은아 판사는 27일 허위 성분증명서를 이용해 거래사에 약속과 다른 재료를 공급한 혐의(사기)로 기소된 무역업체 운영자 A(47)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 A씨는 2017년 7월 22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항에서 중국 소재 무역업체로부터 시가 6억5천만 원 상당인 북한산 선철 2천10t을 넘겨받으며, 약속한 러시아산 코킹콜(원료탄) 대신 PCI(미분탄취입)탄을 넘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계약 체결 당시부터 이후 협의 과정에서 ...

    한국경제 | 2020.11.27 16:37 | YONHAP

  • thumbnail
    짐 로저스 '위기의 시대, 돈의 미래'서 혁신국가로 중국 지목

    ... 이동을 제한한 조치가 여러 대응책 중 경제에 최악의 요소로 작용했다고 평가했다. 모든 것을 막으면 부작용이 생긴다는 게 그의 생각이다. 이런 상황에서 로저스는 새로운 기회가 있는 곳으로 눈을 돌리라고 조언하며 북한과 러시아의 블라디보스토크를 가능성이 아주 많은 곳으로 꼽았다. 책은 위기에서 어떻게 살아남을 것인지, 성공적인 투자를 위해 어떻게 해야 할지 등 경험을 토대로 정리한 로저스의 전략도 소개한다. 전경아 옮김. 264쪽. 1만7천500원. /연합뉴

    한국경제 | 2020.11.25 10:39 | YONHAP

  • thumbnail
    푸틴 "한반도 핵문제 외교적 방법으로 해결돼야"

    ... 입장은 잘 알려져 있다"면서 "이 문제는 협상을 통해 전적으로 외교적인 방법으로 해결돼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러시아 정부가 주장해온 평화적 북핵 문제 해결 원칙을 거듭 강조한 것이다. 푸틴은 "러시아는 지난해 4월 블라디보스토크 최고위급 회담(정상회담)에서 합의된 대로 포괄적인 양자 관계 발전 작업을 계속해 나갈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해 4월 러시아 극동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방러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회담한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0.11.25 01:00 | YONHAP

  • thumbnail
    러 국방부 "미 구축함, 러 극동 영해 침범" vs 미국 "영해 아냐"(종합)

    러시아 해군이 극동 연해주 인근의 자국 영해를 침범한 미국 구축함을 몰아냈다고 러시아 국방부가 24일(현지시간) 밝혔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이날 "태평양함대 소속 대잠함 '아드미랄 비노그라도프'가 (블라디보스토크 인근) 표트르 대제 만에서 미 해군 구축함 '존 매케인'의 러시아 영해 침범을 중단시켰다"고 발표했다. 존 매케인함은 표트르 대제만의 러시아 영해를 2km 정도 침범했으며 이에 러시아 군함 아드미랄 비노그라도프가 국제통신채널을 통해 ...

    한국경제 | 2020.11.25 00:25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국방부 "미 구축함, 러 극동 영해 침범…경고 후 물러나"

    러시아 해군이 극동 연해주 인근의 자국 영해를 침범한 미국 구축함을 몰아냈다고 러시아 국방부가 24일(현지시간) 밝혔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이날 "태평양함대 소속 대잠함 '아드미랄 비노그라도프'가 (블라디보스토크 인근) 표트르 대제 만에서 미 해군 구축함 '존 매케인'의 러시아 영해 침범을 중단시켰다"고 발표했다. 존 매케인함은 표트르 대제만의 러시아 영해를 2km 정도 침범했으며 이에 러시아 군함 아드미랄 비노그라도프가 국제통신채널을 통해 ...

    한국경제 | 2020.11.24 17:14 | YONHAP

  • thumbnail
    블라디보스토크서 부산항 들어온 러 선박 2척서 6명 확진

    ... 러시아 원양어선 2척에서 확진자 6명이 나왔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20일에 입항한 샨스104호(673t·승선원 24명)에서 4명, 브토브스크(4천347t·승선원 86명)에서 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두 배 모두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출항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배들은 하역 작업과 수리를 위해 감천항에 입항했다. 확진 판정을 받은 이들은 병원으로 옮겨지고, 나머지는 선내 격리에 들어간다. 이들과 관련해 접촉한 내국인은 없다고 검역소는 밝혔다. 검역소 ...

    한국경제 | 2020.11.23 11:24 | YONHAP

  • thumbnail
    [에따블라디] 코로나 대응도 힘든데…잇단 자연재해로 시름

    ... 폭풍으로 정전·단수 사태…여름철은 태풍 피해 '삶의 질' 개선 목표 정부 대규모 투자에도 열악한 생활 기반은 여전 [※ 편집자 주 : '에따블라디'(Это Влади/Это Владивосток)는 러시아어로 '이것이 블라디(블라디보스토크)'라는 뜻으로, 블라디보스토크 특파원이 러시아 극동의 자연과 역사,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생생한 소식을 전하는 연재코너 이름입니다. ] "전기도 끊기고 물도 나오지 않아서 아침 일찍 사무실로 나오기는 했는데 저녁에는 어떻게 ...

    한국경제 | 2020.11.22 08:08 | YONHAP

  • thumbnail
    러 도심 하늘서 떨어진 건축자재에 날벼락…주차 차량 '와장창'

    ... 주차된 승용차 위로 건축자재가 떨어져 차가 형태를 알아보지 못할 정도로 부서지는 아찔한 장면을 보여주는 동영상이 현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공개됐다. 20일 리아노보스티 통신 등에 따르면 사고는 전날 연해주(州) 블라디보스토크 도심 아파트 인근 주차장에서 벌어졌다. 유튜브 등에 공개된 동영상에서 당시 차량 주인은 눈이 쌓인 차를 털어내고 있다가 순간적으로 하늘에서 무언가가 떨어지는 것을 발견하고 재빨리 자리를 피해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 커다란 철판 ...

    한국경제 | 2020.11.20 14:11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2026년까지 북극에 초고속 인터넷 인프라 구축

    ... 따르면 러시아 해상·하천 교통청은 지난 18일 자체 홈페이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해상·하천 교통청은 자국 국영 항만시설 기업인 로스모르포트와 협력, 2026년까지 북서부 무르만스크주(州) 주도인 무르만스크에서 연해주(州) 블라디보스토크를 잇는 해저 광케이블을 설치할 계획이다. 1만2천500㎞ 이상의 해저 광케이블은 초당 52∼104TB(테라비트) 인터넷 속도를 제공할 것이라고 RBC 통신은 전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북극 발전전략에 따라 시행되는 이번 ...

    한국경제 | 2020.11.20 11:12 | YONHAP

  • thumbnail
    LH, 블라디보스토크 근처 루스키섬 개발사업 교두보 마련

    ...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한국과 러시아에서 주택·도시개발 관련 정책 사업을 수행하는 두 기관이 러시아 내 미래 공동사업을 함께 발굴·시행할 수 있도록 장기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 근처에 있는 루스키섬 내 도시개발사업 발굴과 공동 시행을 검토하기로 합의했다. LH는 블라디보스토크 근처에 한국 기업들의 진출을 위한 '연해주 한·러 경제협력 산업단지' 조성을 추진 중으로, 최근 주재원을 현지에 파견하는 등 러시아 ...

    한국경제 | 2020.11.18 11: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