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4,0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희용의 글로벌시대] 청산리대첩 영광과 경신참변 아픔

    ... 1차대전 때 독일·오스트리아 동맹군의 일원으로 참전했다가 러시아에 투항해 동맹군과 싸웠다. 오스트리아의 패전은 조국의 독립을 뜻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러시아혁명 후 러시아 내전에 휘말린 체코군단은 배로 귀환하려고 시베리아를 횡단해 블라디보스토크에 도착한 뒤 여비 마련을 위해 무기를 독립군에 판 것이다. 독립군의 높은 사기와 동포 주민들의 헌신적인 도움도 빼놓을 수 없다. '우등불'에는 이런 대목이 등장한다. "교전은 아침부터 저녁까지 계속됐다. 굶주림을 의식할 ...

    한국경제 | 2020.10.12 07:00 | YONHAP

  • thumbnail
    러 극동에 울려퍼진 K-POP…블라디서 첫 '한국의 날' 행사

    코로나19 여파 속 무관중 진행…현지 방송은 3시간 생중계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 한복판에서 대규모 K-POP 댄스 경연이 펼쳐졌다. 한국과 러시아 수교 30주년 기념하기 위해 10일 블라디보스토크 중심지인 중앙혁명광장에서 열린 '한국의 날' 행사에서다. 예선에 지원한 극동 78개팀(419명) 가운데 최종 선발된 15개팀이 무대에서 그동안 갈고 닦은 춤 실력을 뽐냈다. BTS와 마마무, 세븐틴, 트와이스 등 한국 인기가수의 노래에 맞춰 ...

    한국경제 | 2020.10.10 13:38 | YONHAP

  • thumbnail
    한-러 수교 30주년 맞아 러 극동서 첫 '한국의 날' 행사

    블라디보스토크 혁명광장서 한국 관련 다양한 프로그램 진행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 속에서 러시아 극동의 심장부인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첫 '한국의 날' 행사가 열린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주재 한국총영사관은 제1회 한국의 날 행사가 10일 연해주(州) 블라디보스토크 도심 중앙혁명광장에서 열린다고 9일 밝혔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행사는 도심 중심 광장에서 무관중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총영사관은 강조했다. 한국과 ...

    한국경제 | 2020.10.09 14:03 | YONHAP

  • thumbnail
    [인사이드 베트남] 중국의 '경제 우산'에 종속되는 베트남

    ... 차량으로도 갈 수 있고, 걸어서도 갈 수 있다. 국경선엔 흔한 철책선도 없다. 주변이 험악한 산악 지형이라 동당의 관문을 통하지 않고선 달리 갈 길이 없어 자연이 천연 철책인 셈이다. 2년 전쯤 중국 훈춘성에서 육로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를 간 적이 있다. 그 곳의 국경 관문은 삼엄하기 짝이 없었다. 버스를 탔는데 거쳐야 할 관문만 서,너개였다. 검문 때마다 승객들은 모든 짐을 가지고 내려야 다시 검사를 받아야했다. 국경선을 넘었어도 블라디보스토크 시내로 가기 위한 ...

    한국경제 | 2020.10.09 10:46 | 박동휘

  • thumbnail
    [에따블라디] 높아진 한국어 위상…러 교실에 등장한 '세종대왕'

    블라디보스토크 28번 학교 등 연해주 20개 초·중등 교육기관서 수업 현지 한국교육원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행사 온라인 행사로 진행해" [※ 편집자 주 : '에따블라디'(Это Влади/Это Владивосток)는 러시아어로 '이것이 블라디(블라디보스토크)'라는 뜻으로, 블라디보스토크 특파원이 러시아 극동의 자연과 역사,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생생한 소식을 전하는 연재코너 이름입니다. ] "이 사람은 누구입니까?" "세종대왕입니다. ...

    한국경제 | 2020.10.09 07:07 | YONHAP

  • thumbnail
    [에따블라디] 1900년 출간된 러시아인의 한국어 학습교재

    ... 파견된 러 군인이 자국민 가르치기 위해 펴낸 문법책 한국어 기본 구성 원리 설명…실용 문장 연습문제로 구성하기도 [※ 편집자 주 : '에따블라디'(Это Влади/Это Владивосток)는 러시아어로 '이것이 블라디(블라디보스토크)'라는 뜻으로, 블라디보스토크 특파원이 러시아 극동의 자연과 역사,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생생한 소식을 전하는 연재코너 이름입니다. ] '오늘 대감을 좀 뵈옵자 하고 왔소', '관원이 잘 다스리면 백성이 행복하고, 관원이 ...

    한국경제 | 2020.10.08 07:07 | YONHAP

  • thumbnail
    러 최대 통신사, 中 화웨이 장비로 극동 첫 5G 시험망 구축

    러시아 최대 이동통신사 '모바일텔레시스템즈'(MTS)가 중국 거대 통신장비 업체인 화웨이(華爲)의 장비를 기반으로 자국 극동에 첫 5G 시험망을 구축했다. 5일 러시아 관영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MTS는 지난 2일 블라디보스토크에 있는 극동연방대(FEFU) 캠퍼스 내에 러시아 극동 최초의 5G 시험망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캠퍼스 내 특정 건물에 구축된 5G 시험망은 4.9㎓ 주파수 대역의 화웨이의 장비를 사용한다. MTS와 FEFU는 5G ...

    한국경제 | 2020.10.05 13:34 | YONHAP

  • thumbnail
    코로나로 바뀐 해외여행 新트렌드 "관광비행을 아시나요"

    ... 여행·항공업계가 후속 상품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덩달아 그동안 해외여행에 목이 말랐던 여행 애호가들의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관광비행 후보지로는 편도 기준 비행시간이 2~3시간 이내인 대만과 중국, 일본,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등이 꼽힙니다. 하지만 제주 관광비행에 나선 대만처럼 해외 관광비행이 가능하려면 넘어야 할 산이 많습니다. 비행기 착륙 없이 상공에만 머물다 돌아가는 방식이지만 엄연히 다른 나라의 영공을 비행하기 때문입니다. 이 경우 항공법과 관세법, ...

    한국경제 | 2020.10.03 23:42 | 이선우

  • thumbnail
    파란 눈의 선수들 샅바 잡기 신경전…러시아서 씨름대회

    연해주 씨름협회, 한-러 수교 30주년 및 개천절 기념행사 마련 "한국과 러시아 만세! 만세! 만세!" 개천절인 3일 오후 오성환 주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총영사와 연해주(州) 씨름협회 회원 50여 명이 한국과 러시아 양국의 우호를 다짐하며 외친 만세 삼창이 현지 쿤가스니 공원에 마련된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 씨름대회장에 울려 퍼졌다. 연해주 씨름협회가 마련한 이날 행사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한국의 전통 씨름을 ...

    한국경제 | 2020.10.03 15:19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러 극동 대학서 한국어 인기 '상승'…중국·일본어도 제쳤다

    극동연방대 올해 한국어학과 신입생 90명 돌파…70∼80명인 타 학과보다 많아 오성환 블라디보스토크 총영사 "자랑스럽고 매우 기쁜 일" 강조 "올해 90명 이상의 신입생이 한국어학과에 입학했습니다. 이는 다른 동양 언어학과 가운데 최고 기록입니다. 자랑스럽고 매우 기쁩니다. " 오성환 주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총영사는 지난달 30일 한국과 러시아 양국의 수교 30주년을 기념해 연해주(州) 공영방송인 'OTV'와 가진 인터뷰에서 러시아 극동연방대의 ...

    한국경제 | 2020.10.03 07: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