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병우 사단' 논란 변호사, 공수처 부장검사 지원 철회

    이른바 '우병우 사단'으로 알려져 논란이 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신임 부장검사 후보자가 스스로 지원을 철회했다. 공수처는 22일 부장검사 후보자로 청와대에 추천한 임윤수 변호사와 관련해 "지원 철회 의사를 알려왔으며, 본인의 의사를 존중해 금일 인사혁신처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검찰 검사 출신인 임 변호사는 이달 1일 공수처 인사위원회가 대통령에게 추천한 공수처 검사 후보자 10여 명 중 한 명이다. 여당에서는 그가 박근혜 정부 당시 ...

    한국경제 | 2021.10.22 19:04 | YONHAP

  • thumbnail
    김진욱, '고발사주 의혹' 김웅 겨냥 "떳떳하게 출석해 밝혀야"(종합)

    ... 의혹들이 점점 커지고 있고 의혹이 풀려야 하는 상황"이라며 "임의수사가 원칙이지만 그 부분에 대해선 법과 원칙이 정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답했다. 김영배 의원은 공수처 인사위원회가 추천해 청와대가 임명을 앞둔 공수처 신임 검사 후보자 가운데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의 측근이 포함돼 있어 부적절하다고 지적했고, 김 처장은 "인사 절차 중인 사안에 대해 해당 인물이 추천이 됐는지 안 됐는지에 대해 확인해 줄 수 없다"고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21 19:07 | YONHAP

  • thumbnail
    우병우, 징역 1년 확정…'국정농단 방조'는 무죄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사진)에게 징역 1년이 확정됐다. 우 전 수석은 박근혜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을 통해 불법사찰을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16일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우 전 수석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박근혜 정부의 국정농단을 방조한 혐의, 공정위에 CJ E&M 검찰 고발을 요구한 행위 등 나머지 혐의에 대해서는 전부 무죄가 확정됐다. ...

    한국경제 | 2021.09.16 18:00 | 오현아

  • thumbnail
    우병우 끝내 실형…엘리트 검사의 불행한 마침표

    20세 사시 합격해 승승장구…국정농단 사태로 나락 박근혜 정부 당시 사정 라인의 정점에 있던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16일 불법 사찰 등 혐의로 유죄 확정판결을 받았다. 대표적인 특수통 검사로 승승장구하던 우 전 수석은 이날 대법원에서 유죄가 확정되면서 지울 수 없는 불명예를 안게 됐다. 서울대 법대 84학번인 우 전 수석은 재학 중인 1987년 만 20세로 사법시험에 합격했다. 서울중앙지검에서 검사 생활을 시작한 그는 수사업무에서 두각을 ...

    한국경제 | 2021.09.16 13:04 | YONHAP

  • thumbnail
    우병우, '불법 사찰' 징역 1년 확정…국정농단 묵인 무죄(종합)

    국정원 통해 이석수·김진선 불법사찰 혐의 유죄 확정 박근혜 정부 당시 국가정보원을 통해 불법사찰을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게 징역 1년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16일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우 전 수석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박근혜 정부의 국정농단을 제대로 막지 않았고, 이석수 전 대통령 직속 특별감찰관의 업무를 방해했다는 우 ...

    한국경제 | 2021.09.16 12:16 | YONHAP

  • thumbnail
    [2보] 우병우, '불법 사찰' 징역 1년 확정

    박근혜 정부 당시 국정농단을 묵인하고 국가정보원을 통해 불법사찰을 한 혐의로 기소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게 징역 1년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16일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우 전 수석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대법원은 "피고인이 추명호 전 국가정보원 국익정보국장과 공모해 추 전 국장의 직권을 남용, 국정원 직원들에게 청와대 특별감찰관과 전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의 ...

    한국경제 | 2021.09.16 11:30 | YONHAP

  • thumbnail
    [속보] 우병우, '불법사찰 혐의' 징역 1년 확정

    대법원이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게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16일 확정했다. 우 전 수석은 미르·K스포츠 재단 관련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 등의 비리행위를 사전에 알고도 감찰하지 않고 진상 은폐에 적극 가담하는 등 국정농단 사태를 방조했다는 혐의로 기소됐다. 또한, 추명호 전 국정원 국익정보국장에게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을 뒷조사해 보고하도록 지시했다는 혐의도 받았다. 1심에서 법원은 두 ...

    한국경제 | 2021.09.16 11:26 | 김대영

  • thumbnail
    우병우, '불법 사찰' 징역 1년 확정

    박근혜 정부 당시 국정농단을 묵인하고 국가정보원을 통해 불법사찰을 한 혐의로 기소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게 징역 1년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16일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우 전 수석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대법원은 "피고인이 추명호 전 국가정보원 국익정보국장과 공모해 추 전 국장의 직권을 남용, 국정원 직원들에게 청와대 특별감찰관과 전 평창동계올림픽 ...

    한국경제 | 2021.09.16 11:24 | YONHAP

  • thumbnail
    '국정농단 묵인·불법사찰' 우병우 오늘 대법 선고

    박근혜 정부 당시 국정농단을 묵인하고 국가정보원을 통해 불법사찰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상고심이 16일 열린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이날 오전 우 전 수석의 상고심 선고공판을 연다. 우 전 수석은 지난 정권에서 국정농단을 제대로 막지 못하고,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 등으로 2017년 4월 재판에 넘겨졌다. 1심 재판부는 "피고인의 은폐 가담으로 국가 혼란이 더욱 악화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9.16 05:30 | YONHAP

  • thumbnail
    임종헌 '사법농단' 재판에 최재경·우병우 증인 채택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으로 기소된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의 1심 재판에서 최재경(59)·우병우(54)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 등이 증인으로 채택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6부(윤종섭 부장판사)는 13일 열린 임 전 차장의 속행 공판에서 임 전 차장과 검찰 측의 증인 신청을 대거 받아들였다. 이날 채택된 증인들은 임 전 차장이 상고법원 추진·대법원 위상 강화 등을 위해 재판 동향을 수집하거나 개입했다는 의혹, 국제인권법연구회 등 대내외 비판세력을 ...

    한국경제 | 2021.09.13 18: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