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191-123200 / 130,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총, 단체협약 체결지침 배포

    ... 근로자와 관련, "근로자의 채용과 운용은 단체교섭의 대상이 될 수 없다"면서 ▲비정규직의 채용시 노사합의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비정규직과 정규직의 동등대우 보장 등에 대한 노조의 요구를 거부하도록 권고했다. 다만 노사정이 합의한 일자리만들기 사회협약의 취지를 고려해 대기업 및 정규직 근로자의 근로조건 조정과 고용유연성을 전제로 한 비정규직의 처우개선을 검토하도록 했다. 근로시간 단축과 관련, 이를 적용하는 사업장에서는 단체협약 개정시 법개정 취지에 맞게 월차휴가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중기청, 2천400억원규모 사모주식투자펀드 결성

    ... 인수합병(M&A)을 통한 구조조정을 위해 `M&A펀드'가 300억원 규모로 결성되며, 벤처투자 회수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프리코스닥유동화 펀드'가 300억∼500억원 규모로 결성된다. 이밖에 투자를 통한 고용 창출을 목적으로 한 `일자리 창출 펀드'(300억∼500억원), 대.중소기업의 협력을 위한 `대.중소기업협력펀드'(300억∼500억원) 등이 결성될 예정이다. 정부는 펀드 결성을 위해 총 700억원의 정부기금을 출자할 예정으로 올해에는 400억원의 기금이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경총 "비정규직 동등대우 안돼"

    한국경영자총협회가 주5일 근무제에 대비,연.월차 휴가일수를 줄이는 한편 비정규직과 정규직간 동동대우를 보장하라는 노조 요구데 대해 '수용불가'로 입장을 정리했다. 이같은 경총의 지침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인위적인 구조조정을 자제하라고 권고한 내용 등을 빼곤 대부분 기존 지침을 고수하고 있어 단위사업장에서 노사갈등이 예상된다. 경총은 8일 '2004년도 단체협약 체결지침'을 발간,전국 4천개 사업장에 배포했다고 발표했다. 경총은 지침을 통해 근로시간 ...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키르쿠크 치안상황 최근 악화

    ... 질문에 대해 "원거리 공격에는 작전이 제한받을 수 있다. 그러나 주둔지 인근지역의 방어능력은 이미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자이툰부대 주둔 즉시 한국에 대한 키르쿠크 주민들의 우호적인 분위기조성을 위해 실업자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의 다양한 민사작전을 실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미군이 한국군과 공동 주둔할 경우 공격의 빌미를 제공할 수 있다는 지적과 관련해 우리의 독자적인 작전에 제한을 받는다면 미군의 어떠한 제의도 수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4.03.08 00:00

  • [사설] (9일자) 일본 공장 본토 U턴의 시사점

    ... 평가되는 개성공단에 입주하겠다는 의향서를 낸 기업이 벌써 1천6백개에 이른다는 점은 개성공단의 필요성이 얼마나 시급한지를 역설적으로 말해준다. 물론 개성공단이 잘 진행된다 해도 이는 차선책일 뿐이다. 가장 중요한 것은 우리나라를 기업하기 좋은 나라로 만들어 기업들이 떠나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공장 신·증축에 관련된 각종 규제들을 완화하고,우리 사회에 팽배한 반(反)기업정서를 없애야 하는 이유이다. 그래야만 일자리가 늘어나고 성장도 이뤄질수 있다.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JP모건,"美 Fed..첫 번째 금리인상은 11월경"

    JP모건이 美 금리 첫 번째 긴축 시점을 11월로 추정했다. 8일 JP는 전주말 美 고용지표가 실망스러웠으나 ISM지표나 실업수당청구건수등 다른 데이타를 볼 때 몇 개월내 일자리 창출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美 Fed의 첫 번째 금리인상 시점을 11월로 추정.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parkb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parkbw

  • 국채 3년 11bp 하락..미국발 호재덕

    미국발 악재로 금리가 4개월래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다. 8일 오전 채권시장은 美 고용지표 부진으로 美 금리가 급락한 데 따른 영향으로 갭다운으로 출발했다. 전주말 美 2월 비농업부문 신규 일자리수가 2만1천건으로 시장 예상치였던 12만5천건을 크게 밑돌았다.금리 인상 지연 기대감에 힘입어 美 금리는 4%선을 하락 돌파해 전일대비 0.18%포인트 하락한 3.85%를 기록했다. 그러나 갭다운 출발 이후 시장은 뚜렷한 방향성을 찾지 못하고 있다.오후에 ...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hskim

  • [사설] (9일자) 대선자금 수사 빨리 매듭지어야

    ... 이미지가 악화되는 것도 보통 문제가 아니다. 그렇지 않아도 지금 우리경제 형편은 말이 아니다.외환위기 이후 최악의 불황이 장기간 이어지고 있고 지난해 GDP(국내총생산) 성장률은 3%에도 미치지 못했다. 기업들이 투자를 기피하면서 일자리를 찾지 못한 청년실업자들이 넘쳐나고 있는 판이다. 겨우 수출 하나에 기대어 간신히 지탱해가는 것이 우리경제의 현실이다. 거듭 말하지만 기업과 기업인에 대한 수사를 가능한 한 빨리 마무리짓고 경영 의욕을 부추기지 않으면 안된다. 기업인 ...

    한국경제 | 2004.03.08 00:00

  • [안현실의 '퀴즈경제'] '일자리 해외 아웃소싱' 논란

    [1] 최근 미국 내 일자리를 흡수하고 있다고 지목되는 대표적인 두 나라는? (가)한국 일본 (나)영국 독일 (다)중국 인도 (라)러시아 브라질 [2] 일자리의 해외 아웃소싱은 장기적으로 미국 경제에 플러스라고 발언, 미국 대통령 선거 최대 쟁점의 발단이 된 사람은? (가)그레고리 맨큐 (나)앨런 그린스펀 (다)폴 크루그먼 (라)빌 게이츠 [3] 경제학자들이 자유무역은 서로에게 이득이 된다고 보는 근거는? (가)절대우위 (나)비교우위 (다)최소우위 ...

    한국경제 | 2004.03.07 00:00

  • [전문기자코너] 위험한 일자리 게임

    요즘 온 나라에 '유한킴벌리 바람'이 불고 있다. 노무현 대통령을 비롯한 정부 지도층은 틈만 나면 유한킴벌리의 일자리나누기 성공사례를 침이 마르게 칭찬한다. 이 회사를 벤치마킹하겠다며 현장을 다녀간 기업관계자만도 2백명이 넘을 정도라 한다. 얼마전 유한킴벌리와 같은 모델을 개발,'전도'해 줄 정부의 뉴패러다임센터가 문을 여는 등 이제 나라 전체가 '일자리만들기 게임'속에 빠져든 듯한 분위기이다. 유한킴벌리는 근무형태를 공장에 따라 4조2교대 ...

    한국경제 | 2004.03.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