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311-123320 / 131,6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케리, 흑인사회에 지지 호소

    ... 이끄는 레인보/푸시 연합연차총회에 참석해 오는 11월 대선에서 자신과 조지 부시 대통령이 경쟁하는 것은 살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과 부유한 엘리트 간의 대결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가난한 사람들을 위해 수백만 개의 일자리를 새로 만들어내고 최저 임금을인상하며 충분한 의료보장을 제공하고 휘발유 가격을 내릴 것이라고 약속했다. 그는 "우리는 모든 미국인, 즉 흑인과 백인, 부자와 가난한 사람, 유색인종과다양한 배경을 가진 모든 사람들이 아메리칸 드림을 이룰 ...

    연합뉴스 | 2004.06.30 00:00

  • USB,"한국 GDP 5.1%로 하향..내년 4.1%로 ↓"(상보)

    ... GDP 전망치를 하향 조정했다. 29일 UBS 던칸 울드릿지 한국 담당 경제분석가는 '5월 산업활동동향' 코멘트 자료에서 수출 주도 성장과 소비 악화라는 구도를 재현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수출이 조만간 고점을 치며 소득과 일자리 창출이 더디게 나타날 것으로 예상.한국 수출의 선행지수인 대만 기업경기실사지수가 하락을 예고. 울드릿지 연구원은 이에 따라 올해 소비 증감율 전망치를 종전 +1.4%에서 -1.0%로 수정하고 내년 소비 전망치도 4.0%에서 1.6%로 ...

    한국경제 | 2004.06.30 00:00 | parkbw

  • [週 5일 근무시대' 열렸다] (경제엔 어떤 영향?) 65만여명 고용창출

    우선 근로시간이 단축되므로 일자리가 그만큼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한국노동연구원은 주5일근무제가 본격 시행되면 68만개의 일자리가 새로 창출돼 총고용이 5.2% 증가할 것으로 보고 있다. 삼성경제연구소도 65만명의 신규 고용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부정적 시각도 있다. 임금삭감 없는 근로시간 단축은 비용상승과 물가상승을 유발, 중장기적으로 고용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지적이다. 1984년 주 40시간에서 38.5시간으로 ...

    한국경제 | 2004.06.30 00:00

  • <주5일 근무제 어떻게 달라지나>

    ... 단조롭던 여가생활이 가족단위의 등산이나 스포츠, 문화.레저활동, 동호회나 봉사활동 등으로 다양화돼 가족의 친밀감 증대와 건전한 소비풍토 조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장기적으로는 문화, 관광 등 3차산업을 중심으로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돼 청년이나 여성 등의 실업문제 해결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한국노동연구원은 법정근로시간이 주당 48시간에서 44시간으로 단축됐던 89∼91년 고용이 4.7% 증가한 점 등을 들어 주40시간으로 줄어들 경우 68만개의 일자리가창출돼 ...

    연합뉴스 | 2004.06.30 00:00

  • 이노비즈 등에 1조3천억 지원

    ... 계획서를 제출하면 정부가 이를 검토,구체적인 지원 방안을 결정하게 된다. 정부는 또 오는 2008년까지 5년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에 맞는 기술혁신형 중소기업 1만개를 발굴하기로 했다. 이 기업들을 육성해 경쟁력을 강화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는 것이다. 정부는 이미 지난해까지 2천3백75개 중소기업을 이노비즈로 선정했고 올해말까지 이를 3천5백개로 늘릴 방침이다. 이노비즈로 선정된 중소기업은 정책자금을 우선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게 되며 각종 기술개발과 우수기술 ...

    한국경제 | 2004.06.30 00:00

  • [프랜차이즈 대상] 산자부장관 표창 : 호경FC..우동.돈가스 체인점

    ... 닦았다. 올들어 돈가스 우동 초밥 등 계절 메뉴들을 업그레이드하고 있다. 이용재 대표는 현재 한국프랜차이즈협회 부회장으로 업계 일에 적극적인 편이다. 그는 가맹점당 종업원이 4명임을 감안,전국 가맹점 1백여곳에서 4백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는 자부심을 가진 사람이다. 최근에는 기업 정보화의 중요성을 인식,가맹본부와 가맹점에 ARS전화 주문입력시스템을 도입해 점주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코바코 가맹점은 사무실과 아파트 상권이 적절하게 혼합된 곳이 가장 효율적이다. ...

    한국경제 | 2004.06.30 00:00

  • [사설] (1일자) 건설경기 대책 서둘러야 한다

    ... 건설경기를 진작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도 함께 강구되지 않으면 안된다. 4백조원에 이르는 시중 부동자금을 민자사업으로 유도하기 위한 대책마련, 기업도시 건설을 촉진하기 위한 규제완화 등도 급선무다. 건설산업이 갖는 내수진작 효과나 일자리 창출에의 기여도는 다른 어느 산업보다 크다. 더구나 대한상의 조사에서 기업인이 전망한 올해 경제성장률은 3.4%에 그칠 정도로 체감경기가 최악의 국면이다. 무엇보다 건설경기 활성화를 위한 특단의 대책이 시급한 시점이 아닐 수...

    한국경제 | 2004.06.30 00:00

  • "올 한국 성장률 5.1%로 하향..소비는 1% 감소" .. UBS

    ... 울드리지 UBS 이코노미스트는 29일자 보고서에서 "한국의 5월 산업활동 보고서는 수출이 성장을 주도하는 가운데 소비는 여전히 부진하다는 것을 보여줬다"면서 "그러나 수출은 곧 정점에 이를 것이며 이는 곧 가계 수입 감소와 일자리 성장둔화를 의미한다"고 우려했다. 그는 한국의 수출에 선행하는 대만의 기업환경지수(The Taiwan Business Climate Index)가 5월까지 3개월째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서울=연합뉴스) 신호경기자 ...

    연합뉴스 | 2004.06.30 00:00

  • [이해찬 총리체제 출범] (문답) "국방부 장관은 바꿀 필요 없다"

    이해찬 국무총리는 29일 임명동의안이 국회에서 통과된 직후 기자들과 만나 "총리 재직 중 기업투자 환경 조성과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 "이라크 파병은 예정대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일문일답. -소감은. "열린우리당 이외 다른 당에서도 50명 이상이나 동의안에 찬성해 주었기 때문에 큰 책임을 느끼면서 열심히 일하겠다." -향후 국정운영 방향은. "국민들을 안심시키고 차분하게 국정을 이끌어가야 할 시기다. ...

    한국경제 | 2004.06.29 00:00

  • [시론] 징벌적 배상제의 함정 .. 李相敦 <중앙대 법학 교수>

    ... 집단소송과 마찬가지로 징벌적 배상 제도도 원래 취지는 좋았으나 결국에는 소송남용이란 함정에 빠져 변호사들의 돈벌이 장치로 전락하고 말았다. 따라서 증권집단소송에 이어 징벌적 배상제도를 도입하면 가뜩이나 저조한 기업 활동과 투자를 위축시켜 부족한 일자리를 더욱 부족하게 할 것임은 불을 보듯 뻔하다. 무엇보다 소송남용을 부추기는 반(反)기업적 제도를 새삼스럽게 도입하려고 애쓰는 나라는 지구상에 우리나라밖에 없다는 사실에도 주목해야 할 것이다.

    한국경제 | 2004.06.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