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321-123330 / 128,3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새정부 국정 세부과제에 IT 산업 포함

    ... 신성장'으로변경하는 한편 `세계 일류 IT 산업 육성'을 그 세부 과제중 하나로 포함시켰다. 이 과정에서 과학기술 중심사회 구축을 위해 선정됐던 ▲과학기술자 사기진작및 과학기술인력 양성 ▲연구개발비 투자 확대 ▲기술혁신. 신산업 육성 ▲일자리창출 등 4개 세부 과제도 `세계 일류 IT 산업 육성'을 포함한 6개로 늘어났다. 변경된 세부과제는 세계 일류 IT 산업 육성 외에 과학기술 혁신과 이공계 사기진작, 효율적인 연구관리 체계구축, 경쟁력 있는 과학기술 인력 양성, ...

    연합뉴스 | 2003.01.20 00:00

  • "올해 美경제 전환점 맞을 전망" .. 전문가 진단

    ... 절반을 차지하고 있는 소규모 기업 지원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 경제는 소기업들이 융성할 때만이 융성해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수주일내에 백악관과 미 상원은 경기부양책을 통해 경제성장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 등을 가속화하는 방안을 검토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내 계획은 특히 미국의 소기업들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며 이 기업들은 연간 수백만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이나라 경제생산의 절반 가량을 차지하고 있다"고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3.01.19 00:00

  • 주상복합 아파트도 분양권 전매제한 추진

    ... 높여나가기로 했다. 정부는 미-이라크 전쟁과 세계경제회복 둔화, 내수침체, 가계대출 증가, 부동산 가격상승 등 대내외 불확실성과 불안요인이 상존해 있어 경제의 안정기조가 흔들릴수 있다고 보고 서비스산업 투자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신산업 육성, 물류개선, 수출증대 등의 방안을 적극 추진, 중장기적인 성장잠재력을 확충하는데 주력할방침이다. 한편 정부는 21일 새정부 10대 국정과제의 하나인 `공정하고 자유로운 시장질서확립'을 위한 방안을 제시한다. ...

    연합뉴스 | 2003.01.19 00:00

  • 차등보육료제 도입 촉구

    ... 정당명부식 비례대표제 도입 ▲모든 선출직에서 지역구 30%, 비례대표 50% 여성 할당 ▲장.차관, 청와대 수석30% 여성 할당 ▲청와대 여성정책비서관 강화 등을 주장했다. 이밖에 호주제 폐지와 재가복지서비스도우미 확대, 장애인.노인.여성.아동을 위한 지역 복지시설 확충, 여성일자리 50만개 창출, 성매매방지법 제정 및 경찰청 산하 성매매 전담수사반 구성 등 성매매방지 대책 마련도 촉구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na.co.kr

    연합뉴스 | 2003.01.17 00:00

  • 美 12월 산업생산율 0.2% 증가 전망

    ... 경제분석가 16명을 대상으로 산업 생산전망을 조사한 결과, 중간값이 이처럼 나타났으며 설비가동률도 전달보다 0.1% 포인트 늘어난 75.7%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HSBC 증권의 이언 모리스 수석 경제분석가는 "제조업의 일자리 수가 급격하게 줄었지만 이 분야의 총 노동 시간은 0.4% 늘어났다"며 12월 설비가동률을 75.8%로 예상했다.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는 17일 오전(현지시간) 12월의 산업생산율을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김세진기자 ...

    연합뉴스 | 2003.01.17 00:00

  • 차등보육료제 확대 추진 .. 인수위

    ... 정당명부식 비례대표제 도입 ▲모든 선출직에서 지역구 30%, 비례대표 50% 여성 할당 ▲장.차관, 청와대 수석30% 여성 할당 ▲청와대 여성정책비서관 강화 등을 주장했다. 이밖에 호주제 폐지와 재가복지서비스도우미 확대, 장애인.노인.여성.아동을 위한 지역 복지시설 확충, 여성일자리 50만개 창출, 성매매방지법 제정 및 경찰청 산하 성매매 전담수사반 구성 등 성매매방지 대책 마련도 촉구했다. (서울=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na.co.kr

    연합뉴스 | 2003.01.17 00:00

  • 외국기업 67.9% "노사관계제도 개선 시급"

    ... 67.9%가 새 정부의 노동정책 과제로 '국제기준에 접근한 노사관계제도의개선'을 지적했다. 이어 투명한 사업경영과 근로자 경영참여 지원이 11%, 노동관계법 집행 및 노동행정의 중립성 강화가 10.1%, 고용안정을 위한 직업훈련 및 일자리 창출이 9.2% 순이었다. 이들은 특히 현 정부 노동정책중 가장 잘된 점으로 노동시장의 유연성 증대(36.7%)를 들어 최근 쟁점으로 떠오르고 있는 비정규직 차별철폐 등의 노동정책과 상반된 시각을 보였다. 올해의 국내 경제상황에 ...

    연합뉴스 | 2003.01.17 00:00

  • 조직서도 '1인 기업가' 돼라 .. '1인 기업가로 홀로서기'

    ... 경고한다. 물론 조직만이 개인을 선택하는 시대도 끝났다. 최근의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직장인들의 70% 이상이 기회만 된다면 직장을 옮기고 싶어한다. 기회는 얼마든지 있다. 기업들의 아웃소싱이 활성화되면 과거 기업 내부에 있던 일자리들이 직업시장에 쏟아져 나올 것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누구에게나 기회가 오는 것은 아니다. 저자는 현재와 같이 노동시장과 직업시장이 유연한 시대에는 누구나 '1인기업가'가 돼야 한다고 강조한다. 그렇다고 당장 다니던 직장을 ...

    한국경제 | 2003.01.17 00:00

  • [盧당선자.외국기업인 간담회] 일문일답.. "기업경영 투명성 확보"

    ... 급격하게 편입되고 있다. 경제거래에서 여러 규칙을 세계적 표준에 맞추고,공무원 사고방식도 세계적 기준에 적용할 수 있도록 빠르게 변화를 추진하겠다." -대통령 직속 민관합동 관광국제사회,위원회를 만드는 방안 등 관광산업 육성방안은. "실제로 많은 일자리는 관광산업 등 3차산업에서 창출된다고 전문가들에게 의견을 제시했다. 오늘 말씀해주시니까 틀림없이 중요정책으로 채택되리라고 믿는다." 허원순·김병일 기자 huhw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1.17 00:00

  • [국민의 정부 5년평가 내용]

    ... 부채비율이 97년 396.3%에서 2002년 6월 135.6%로 낮아졌다. 사회간접자본 확충, 정보통신산업 육성 등 정책으로 전(全)산업에서 IT(정보기술) 산업 비중이 7.7%(97년)에서 15.6%(2001년)로 신장됐다. 일자리 창출, 물가안정 등 중산.서민층의 생활안정을 위한 정책으로 98년 6.8%였던 실업률이 2002년 3%로 낮아졌다. ▲향후과제 = 2001년 316조3천억원이던 가계신용 잔액이 2002년 9월 34.1%가 늘어난 424조3천억원으로 ...

    연합뉴스 | 2003.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