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361-123370 / 125,2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서비스산업 세제금융혜택...종합실업대책 확정

    ... 고용효과가 높은 신서비스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이들 산업에 세제 및 금융상 혜택을 주고 각종 규제를 과감히 철폐할 방침이다. 정부의 이같은 방침은 한국경제신문사가 펼치고 있는 OMJ(One Million Jobs 1백만 일자리 만들기) 캠페인의 자문교수단이 제시한 실업해결 방안과 일치 하는 것이다. 정부는 19일 김대중대통령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99년도 종합실업대책"을 확정, 시행키로 했다. 정부는 올해 연평균 실업률이 7.5%, 실업자수가 ...

    한국경제 | 1999.01.19 00:00

  • [주식으로 돈벌기] 스폿펀드 : '색깔있는 펀드 3총사'

    ... 얽매이지 말고 다양한 관심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강조한다. 현재까지 선보인 "색깔있는 펀드 3총사"를 소개한다. OMJ주식형펀드 =OMJ는 One Million Jobs의 영문머리자다. 한국경제신문사가 캠페인을 벌이고 있는 "1백만 일자리 만들기"를 지원하는 투자상품이다. 투자자에게는 고수익을 안겨주면서 성장가능성이 큰 우량중소기업에 집중 투자함으로써 고용을 창출한다는 것이 펀드의 운용목적이다. 기본적인 성격은 다른 주식형펀드와 같다. 펀드자산의 20~90%를 ...

    한국경제 | 1999.01.19 00:00

  • 32만명에 직업 훈련 .. 정부 실업대책

    정부가 19일 확정한 99년 실업대책은 일자리창출및 유지 취업능력 제고 사회안전망 확충 실업대책 전달체계 확립 등 4개 분야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일자리창출 및 유지 =관광 문화 영상 보건의료 유통 등 신서비스산업에 대한 각종 규제를 철폐한다. 고용효과가 높고 국가경쟁력을 높일수 있는 초고속정보통신망 전력 환경분야 에 대한 SOC투자를 확대한다. 중소기업 육성을 위해 공공기관의 중소기업제품 구매를 조기에 집행하고 중소기업 ...

    한국경제 | 1999.01.19 00:00

  • [OMJ 캠페인] 제3부 : (4) '소프트웨어산업'..'필요한 지원'

    소프트웨어(SW)산업의 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해선 이 분야에 종사할 인력을 양성하는 일이 절대 과제다. 첨단산업에 걸맞은 인재를 길러내는 일이 일자리 창출 못지않게 중요하기 때문이다. 지금 상태로 가면 일자리가 있어도 그에 적합한 기술이나 지식을 갖고 있는 인력이 없어 성장이 한계에 부딪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특히 고급 기술인력이 모자랄 경우 SW산업은 취약해질 수밖에 없다. 이 경우 단순인력의 일자리가 늘어나는 데도 제동이 걸릴 수밖에 ...

    한국경제 | 1999.01.18 00:00

  • [여론광장] (한경을 읽고) 패러다임시프트/OMJ등 기획돋보여

    ... 좋다. 지금 이 시대의 문제는 "깊이 생각하는 철학의 부재"라 생각한다. 21세기에는 세계관과 인생관을 바꿔야한다. 그런 점에서 신문은 독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생각들을 지면에 등장시켜야 한다. 또 지난해부터 실업대책으로 제시한 1백만 일자리만들기운동 "OMJ"캠페인은 누구나 절실히 공감할 수 있는 것이었다. 한국경제신문이 올해도 한국경제를 짊어지고 힘차게 전진하길 기대한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월 18일자 ).

    한국경제 | 1999.01.18 00:00

  • 아웃소싱 '황금시장' .. 올해 행정업무 민간위탁 급증

    ... 나섬에 따라 아웃소싱이 IMF시대의 새로운 황금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다. 현대경제연구원에 따르면 국내 아웃소싱 시장은 연평균 30%의 매출신장세를 기록, 오는 2001년엔 1백조원의 시장을 형성하고 3백만개에 이르는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낼 전망이다. 정부부문 = 정부는 올해 24개부처의 67개 사업을 민간에 이양할 방침 이다. 행정자치부는 최근 방문증 교부와 민원인 안내 등 공무원들이 맡아온 정부 청사 안내업무를 공개경쟁입찰을 통해 민간에게 넘겼다. ...

    한국경제 | 1999.01.18 00:00

  • [사설] (19일자) 단기대책만으론 안된다

    ... 있다는 식으로 막연한 기대만 부풀리 는 것은 오히려 문제를 더 꼬이게 할 수 있다. 이제 우리도 실업문제를 효율성이 의문시되는 억지 공공근로사업이나 실업급여의 확대 등 근시안적 관점에서 대처할 것이 아니라 미국이 그랬던 것처럼 기업의 철저한 구조조정과 가치창조형 일자리의 창출에 정책의 초점을 두어야 한다. 다소 시간이 걸리더라도 그 길만이 가장 확실한 실업 대책이라고 할 수 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월 19일자 ).

    한국경제 | 1999.01.18 00:00

  • [여론광장] (네티즌 마당) 구인광고뒤 인턴사원 쓰는 '상혼'

    한달 전이었다. 대학졸업생이지만 아직 일자리를 구하지 못한 처지다. 그렇다고 부모에게 계속 돈 달라고 할 수도 없었다. 마침 도서관 게시판에 구인광고가 있었다. "독서실장 구함, 경북대후문~경북도청사이에 위치. 월30만원. xx고시원" 이라는 내용이다. 전화를 한 뒤 찾아갔다. 그런데 주인은 "정부에서 인턴사원을 보내 준다고 한다. 그러니 기다려 그 사람을 쓰겠다"고 말했다. 구인광고를 내놓고도 정부보조를 기다린다며 채용을 미루고 ...

    한국경제 | 1999.01.18 00:00

  • [OMJ 캠페인] 제3부 : (4) '소프트웨어산업' .. '골든박스'

    ... 구조조정 이후 기업들의 정보화 투자가 되살아나면 앞으로 5년동안 고용 증가율이 연평균 18%에 달할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특히 SW의 불법복제율을 지금의 70%수준에서 30%로 낮출 경우 산업 전체로는 40만개가 넘는 새 일자리가 생겨날 것이라는 분석이다. 이 과정에서 고용창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선 창업인프라 확충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신고도성장 산업 =국내 SW산업은 지난 92년부터 97년까지 연평균 39%씩 성장했다. 컴퓨터의 보급이 ...

    한국경제 | 1999.01.18 00:00

  • [새 1000년 준비] (1) 패러다임 시프트 <11> '경제학' <상>

    ... 국가들의 분별없는 케인지안적 투자는 파멸로 귀결됐다. 고용.실업 =인간의 노동력을 재화와 서비스 생산에 투입하는 행위가 고용이다. 소득을 목적으로 일정 시간이상(조사 주간 기준) 일하면 취업자로 분류 된다. 고정적인 일자리를 갖고 출퇴근하며 월급을 받는게 전형적인 피고용자의 형태다. 하지만 이미 직장의 개념은 달라지고 있다. 출퇴근하지 않고 집에서 일하는 재택근무자의 비중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중이다. 이른바 원격 근무다. 필요할 때만 일하는 ...

    한국경제 | 1999.01.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