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381-123390 / 130,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내자본 역차별 해소 검토"..이헌재 부총리-전경련회장단 회동

    ... 만드는 과정에 재계가 리더십을 발휘해 달라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사모펀드를 통해 대기업들이 보유하고 있는 막대한 규모의 유동성이 시장에 나와 있는 기업과 부동산을 인수하는 데 투입될 경우 이 자금의 흐름이 투자활성화 내수회복 일자리창출 등으로 연결될 수 있을 것이란 계산도 깔려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 부총리는 또 재계가 제시한 '기업도시' 건설을 통한 일자리창출에 대해서도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간담회에 배석한 박병원 재경부 차관보는 ...

    한국경제 | 2004.03.12 00:00

  • [시론] 거꾸로 가는 일자리창출 .. 南盛日 <서강대 경제학 교수>

    올해 들어 정부는 일자리 창출을 국정과제의 최우선으로 두고 있다. 작년에 일자리 수가 3만개 줄어든 형편을 감안하면 쉽게 이해할 수 있다. 그런데 최근 노동부의 금년도 업무보고에 따르면 이른바 '비정규직'을 보호하고 남용을 규제하기 위한 법제를 만들겠다고 한다. 또 근로시간 단축을 통한 일자리 나누기를 적극 권장하겠다고 한다. 우리나라 실업문제의 본질을 생각할 때 이 같은 정부의 노동정책은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더 없앨 것 ...

    한국경제 | 2004.03.11 00:00

  • 젊은층 총선 票心 '일자리 창출'에 달려

    인크루트(www.incruit.com)가 최근 20∼30대 구직자(6백78명) 및 직장인(3백16명) 9백94명에게 각 정당의 일자리 창출 정책이 총선 투표에 영향을 끼칠지를 물어본 결과 응답자의 절반 이상(52.5%·5백22명)이 '그렇다'고 답했다. 특히 취업전선에 나선 젊은이들이 일자리 정책에 지대한 관심을 보였다. 구직자 가운데 55.5%가 '일자리 정책이 투표에 영향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직장인의 경우도 '일자리 정책과 투표를 연결시키겠다'고 ...

    한국경제 | 2004.03.11 00:00

  • 골드만,"소비..美 보다 아시아가 먼저 회복"

    ... 지출이 둔화될 가능성이 존재한다고 판단. 아시아는 소비 회복 조짐이 가장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고 분석했다.신흥공업국(NIEs)의 소비 가속화를 예상한 가운데 동남아시아 소비 강세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 고용 성장의 중요성을 감안할 때 미국의 일자리없는 회복은 세계 경제에 커다란 부담으로 남을 것으로 전망하고 미국보다 그외 지역에서 서프라이즈가 발생할 가능성이 더욱 높아 보인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김희수 기자 hs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3.11 00:00 | hskim

  • 올해 세계 관광수요 5.9% 증가 전망..WTTC

    ... 많은 우려와 충격을 몰고왔던 테러와 이라크전, 사스 등의 악천후가 이제 거의 끝났다고 조심스레 낙관한다"고 말했다. 호텔업계와 항공사들은 1930년대 대공황 이후 최악의 불황에서 서서히 회복되는추세다. 세계적으로 관광업계의 일자리는 모두 2억1천500만개로 전체 고용의 8.1%를차지하며 세계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0.4%에 이른다. WTTC는 올해 세계 관광 수출액은 9.6% 증가한 7천279억달러로 전체 수출액의 6.9%를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런던 ...

    연합뉴스 | 2004.03.11 00:00

  • 기업도시 민간추진委 이달 출범 ‥ 전경련 회장단 회의

    재계가 일자리 창출 방안의 하나로 구상 중인 기업도시(Company Town) 건설을 위해 민간 추진위원회를 이달 중 공식 출범시킨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1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회장단 회의를 열고 기업도시 건설 추진위원회를 구성,이달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지난달 25일 개최된 일자리창출특별위원회에서 20만명의 고용 창출이 가능한 1천만평 규모의 기업도시 건설방안을 발표했다. 이번에 구성되는 추진위원회에는 ...

    한국경제 | 2004.03.11 00:00

  • 해외진출업체 북한이전 1호 CEO 김정태씨

    ... 각각 1천500만달러씩을 투자키로 하고, 우선 평양에 본사를 두고 황해도 해주ㆍ사리원, 평북 의주 일대 등 모두 7개 지역의 대마 재배지에 섬유공장을 만들 계획이다. 사업 첫 해인 올해 300만평에서 대마를 재배해 3천명분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80억∼100억원의 매출액을 기대하고 있는 그는 3년 뒤엔 10배를 목표로 하고 있다. 그는 "북측도 금강산 관광사업보다 이 사업이 더 낫다고 할 정도"라고 귀띔했다. 철학을 전공했던 그가 삼베에 관심을 갖게 된 것은 ...

    연합뉴스 | 2004.03.11 00:00

  • thumbnail
    [세계경제 브레이크] 고용도 제자리…낙관론 '잠수'

    ... 1분기 예상 성장률이 하향 수정되고 있는게 성장탄력 약화의 단면이다. 미국의 경우 하향 수정폭이 0.1%포인트에 불과하지만 경기 둔화시 나타나는 현상이라는 점에서 우려의 시각이 그만큼 크다. 경기의 빠른 회복에도 불구하고 일자리가 거의 늘지 않자 일반 국민들이 소비를 꺼리고, 이같은 소비 부진이 기업 실적 둔화로 이어지면서 세계 증시도 약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 성장 가속과 둔화의 기로에 선 세계경제 배럴당 36달러를 넘는 국제 유가, 1년새 두배로 ...

    한국경제 | 2004.03.11 00:00

  • 두 이란 여성의 삶

    ... 농촌 마을에서 태어나, 본인의 의사와 상관없이 14살에 결혼하고 출산을 거듭했다. 그나마 어린 타라를 사랑해주던 첫 남편은 노환으로 죽고 타라는 아이들을 혼자 키우며 살아야 했다. 이란의 농촌 사회에서 남편이 없는 여성은 일자리도 제대로 구할 수 없었기 때문에, 타라는 '시게'(한시적 혼인관계)를 선택했다. 시게 관계에 들어간 타라는 본부인의 심한 질투와 괴롭힘을 견디지 못하고 자살을 기도한다. 하지만 타라가 깨어났을 때 그의 곁에는 본부인의 두 아이이 ...

    연합뉴스 | 2004.03.11 00:00

  • 전경련, 기업도시 추진위원회 구성키로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1일 전경련 회관에서 회장단회의를 열어 일자리 창출 방안의 하나로 구상중인 기업도시를 현실화할 수 있도록 전경련에 추진위원회를 구성키로 했다. 전경련에 따르면 이 추진위원회는 기업도시 설립을 위한 각종 규제완화 방안을모색하고 토지수용 등 구체적인 문제에 대한 재계차원의 대응책을 찾는 역할을 맡는다. 전경련은 아울러 일자리 창출을 위해 주요 기업들의 투자계획을 점검하고 기업들이 투자확대에 적극 나서도록 독려키로 했으며 일자리 ...

    연합뉴스 | 2004.03.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