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71,6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성년 제자 강간미수 혐의 이규현 징역 4년 선고

    ... 강간하려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출신 이규현(42)씨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 또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40시간 이수, 아동·청소년·장애인 관련 시설 10년간 취업제한, 신상정보 공개 등을 명령했다. 재판부는 "피해자는 당시 18세로 범행에 취약한 상태로 정신적인 충격이 상당히 크다"며 "현재도 일상생활이 어렵고 앞으로 선수 생활을 할 수 있을지도 의문이다"고 밝혔다. 이어 "피고인은 범행 경위 등에 비춰 죄 책임이 무겁다"며 "강간 ...

    한국경제 | 2023.01.26 14:30 | YONHAP

  • thumbnail
    '소속사 2대주주' 박효신, 신주발행 무효소송 1심 승소

    ... 주장했다. 이들은 "B씨는 회사 운영자금을 조달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하지만 실제 그런 필요성이 있다 하더라도 주주 배정방식의 증자로는 자금을 제때 조달하기 어렵다는 사정이 확인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재판부는 소속사 측이 아무런 대응을 하지 않아 재판을 무변론으로 종결하고 신주발행을 무효로 할 것을 명령했다. 민사소송법에 따르면 피고가 소장 부본을 송달받은 날부터 30일 이내에 답변서를 제출하지 않으면 청구의 원인이 된 사실을 자백한 ...

    한국경제 | 2023.01.26 14:00 | YONHAP

  • thumbnail
    길에서 어깨 부딪히자 흉기 휘두른 여성 항소심서 징역 4년

    ... 어깨가 부딪혔다며 시비 끝에 여성들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특수상해 등)로 기소된 A(19·여)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7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징역 4년을 선고했다. 살인미수 혐의에 대해서는 원심과 같이 무죄로 판결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피해자들 얼굴에 심한 상처를 내는 등 죄질이 나쁘고 피해자들로부터 용서받지 못했지만 초범인 점, 일부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종합하면 1심이 선고한 형이 무겁다고 판단된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3월 11일 오후 ...

    한국경제 | 2023.01.26 11:02 | YONHAP

  • thumbnail
    '금괴 4천900개 일본으로'...벌금만 1천억?

    ... 한국에서 출발하는 여행객들에 대한 일본 세관의 휴대품 검사가 완회됐다는 점을 노리고 다수 운반책을 고용해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재판 과정에서 자신의 밀반출 행위는 죄가 아닌 줄 알았다고 주장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금괴 운반책들을 모집하는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고 밀반출한 금괴는 시가 2천2천40억원이 넘는 거액이라 죄책이 무겁다"며 "대한민국 통관기능의 국제적 신뢰를 저해하고 불필요한 행정 낭비 등을 ...

    키즈맘 | 2023.01.26 10:55 | 김주미

  • thumbnail
    일본으로 금괴 4900개 밀반출한 40대…벌금이 1100억원

    ... 대한 일본 세관의 휴대품 검사가 완화된 점을 노리고 다수 운반책을 고용해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재판 과정에서 자신의 밀반출 행위가 죄가 되지 않는 줄 알았다고 주장했으나 법원은 그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금괴 운반책들을 모집하는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고 밀반출한 금괴는 시가 2천2천40억원이 넘는 거액이라 죄책이 무겁다"며 "대한민국 통관기능의 국제적 신뢰를 저해하고 불필요한 행정 낭비 등을 ...

    한국경제 | 2023.01.26 10:33 | YONHAP

  • thumbnail
    중증 장애아동 학대한 사회복지사 항소심도 징역 1년

    ... 때리고 정서적으로 학대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스스로 몸을 가누기 힘든 아이를 옮기는 과정에서 바닥에 내동댕이친 후 6시간이나 방치하거나 옷을 갈아입힐 때 말을 듣지 않거나 짜증을 낸다는 이유로 아이들을 때리고 넘어뜨렸다. 재판부는 "A씨는 더욱 세심한 보호가 필요한 중증 장애아동들을 폭행하고 정서적으로 학대해 죄질이 좋지 않다"며 "피해 아동 3명 중 2명으로부터 용서받지 못한 점 등을 볼 때 원심의 형이 부당하다고 보기 어렵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1.26 09:41 | YONHAP

  • thumbnail
    불법 싹쓸이 조업한 중국인 선장 벌금 3억원

    ... EEZ를 2.4해리 침범해 잡어 6천500kg을 불법으로 잡은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그물코가 촘촘해 작고 어린 물고기까지 무차별 포획해 일명 '싹쓸이 어구'로 불리는 범장망을 설치해 불법으로 조업하다가 해경에 붙잡혔다. 재판부는 "A씨가 범행을 인정하고 있으나 대한민국 EEZ에서 불법으로 조업해 수산자원을 훼손하고 어민들에게 큰 피해를 줘 죄책이 무겁다. 불법 조업량이 많고 도주를 시도한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1.26 09:34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현수막에 '사기꾼' 매직 낙서 벌금 50만원

    ... '사기꾼' 등 낙서를 했다. 진씨는 재판에서 "훼손이란 '헐어서 못 쓰게 하는 것'을 의미한다"며 "작은 글씨를 쓴 것을 현수막 훼손이라고 보기 어렵고, 문구를 기재한 행위는 유권자로서 의견 개진"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재판부는 "철거까지는 아니더라도 물리적이거나 다른 방법으로 선전시설 효용을 상실·감소시키는 행위는 모두 '훼손'에 해당한다"며 "'사기, '범죄' 등 비난 문구는 후보자의 정치적 공약이나 식견을 홍보하려는 현수막의 효용을 충분히 해친 것"이라고 ...

    한국경제TV | 2023.01.26 07:09

  • thumbnail
    월성원전 사용 후 핵연료 저장시설 건설, 2심도 "적법"

    ... 그러나 법원은 1심에 이어 2심도 단체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법원은 월성원전 반경 80㎞밖에 거주하는 이들은 소송을 낼 자격이 없다고 보고 청구를 각하하고, 반경 80㎞ 이내 거주하는 주민들의 청구는 모두 기각했다. 2심 재판부는 "사용 후 핵연료는 재활용 또는 재처리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이를 폐기하기로 해야만 '방사성 폐기물'이 된다고 봐야 한다"며 "폐기 결정이 이뤄지지 않은 핵연료는 방사성 폐기물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어 "기존 임시저장시설이나 ...

    한국경제 | 2023.01.26 07:00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현수막에 '사기꾼' 낙서한 40대 벌금 50만원

    ... '사기꾼' 등 낙서를 했다. 진씨는 재판에서 "훼손이란 '헐어서 못 쓰게 하는 것'을 의미한다"며 "작은 글씨를 쓴 것을 현수막 훼손이라고 보기 어렵고, 문구를 기재한 행위는 유권자로서 의견 개진"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재판부는 "철거까지는 아니더라도 물리적이거나 다른 방법으로 선전시설 효용을 상실·감소시키는 행위는 모두 '훼손'에 해당한다"며 "'사기, '범죄' 등 비난 문구는 후보자의 정치적 공약이나 식견을 홍보하려는 현수막의 효용을 충분히 해친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3.01.26 06: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