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84,3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종섭 前장관, '박정훈대령 항명' 재판에 증인으로…"출석할것"(종합)

      ...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이 해병대 채모 상병 순직 관련 항명사건 재판에 증인으로 채택됐다. 17일 서울 용산구 중앙지역군사법원 대법정에서 열린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대령)의 항명 및 상관 명예훼손 혐의 4차 공판에서 재판부는 이 전 장관을 증인으로 채택해달라는 변호인 측 신청을 받아들였다. 재판부는 "이종섭 증인은 상관 명예훼손 고소 사실의 피해자이고 해병대사령관의 이첩 보류 명령을 하게 된 이유 및 정황과 관련됐다"며 "당해 명령이 정당했는지에 ...

      한국경제 | 2024.05.17 15:50 | YONHAP

    • thumbnail
      방시혁, 첫 입장 "한 사람 악의가 시스템 훼손"

      ... 사태의 교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즐거움을 전달해 드려야 하는 엔터테인먼트 회사에서 금번 일로 우리 사회의 여러 구성원과 대중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송구하게 생각하며, 부디 이런 진정성이 전해져 재판부께서 금번 가처분 신청의 기각이라는 현명한 판단을 내려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날 양측은 하이브의 주주총회 의결권 행사를 둘러싼 법리 다툼을 벌였다. 이 가운데 민 대표의 '무속 경영' 의혹, 아일릿의 뉴진스 카피 의혹 등이 ...

      한국경제TV | 2024.05.17 15:36

    • thumbnail
      방시혁, 첫 입장 "한 사람의 악의·악행, 시스템 훼손해선 안돼"

      ... 사태의 교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즐거움을 전달해 드려야 하는 엔터테인먼트 회사에서 금번 일로 우리 사회의 여러 구성원과 대중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송구하게 생각하며, 부디 이런 진정성이 전해져 재판부께서 금번 가처분 신청의 기각이라는 현명한 판단을 내려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날 양측은 하이브의 주주총회 의결권 행사를 둘러싼 법리 다툼을 벌이는 한편 민 대표의 '무속 경영' 의혹, 아일릿의 뉴진스 카피 의혹 등을 놓고 ...

      한국경제 | 2024.05.17 15:21 | YONHAP

    • thumbnail
      "하이브, 뉴진스 차별대우" vs "민희진, 가스라이팅을 미화"(종합)

      대표 해임 임시주총 의결권 가처분 심문서 양측 날 선 공방 재판부 "24일까지 추가 자료 제출하면 31일 임시 주총 전 결정" 어도어 대표직을 두고 분쟁 중인 민희진 대표와 하이브 측이 법정에서 법리 다툼뿐 아니라 감정싸움까지 이어갔다. 양측은 17일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0부(김상훈 수석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의결권 행사 금지 가처분 신청 심문기일에서 날 선 공방을 벌였다. 민 대표의 대리인은 "민 대표 해임은 본인뿐 아니라 뉴진스, 어도어, ...

      한국경제 | 2024.05.17 15:16 | YONHAP

    • thumbnail
      고가 오토바이 뇌물 받은 경기도청 간부 2심서 형 가중돼

      ... 고법판사)는 경기도청 4급 서기관 A씨의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 항소심에서 일부 무죄 판단한 원심판결을 파기하고 징역 4년 및 벌금 1억원을 선고했다. 1심은 A씨에게 징역 3년 및 벌금 1억원을 선고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경기도청 소속 공무원으로서 책임과 의무를 간과한 채 고가의 오토바이를 수수하고 아파트를 임대분양 받아 시세차익 기회를 얻는 등 엄한 처벌이 필요하다"고 판시했다. 다만 "형사처벌 전력이 없는 초범이고 오토바이는 압수돼 ...

      한국경제 | 2024.05.17 15:01 | YONHAP

    • thumbnail
      '라임 몸통' 김영홍에 리조트 매각 전 도박장 운영한 일당 실형

      ... 12월 리조트 안에서 도박 현장을 국내에 중계하는 원격 도박장인 '아바타 카지노'를 운영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 내내 혐의를 인정했던 A씨와 B씨는 변론 종결 후 뒤늦게 가담 정도와 위법성의 인식 여부를 두고 항변했으나 재판부는 그간 법정에서의 일관된 자백 진술에 신빙성이 있다고 판단했다. "범행을 공모한 바 없다"고 주장한 C씨에 대해서도 모두 유죄로 판단했다. 재판부는 "도박 공간 운영 기간이 길고, 가담 정도가 가볍지 않으며, 범행 규모 또한 매우 ...

      한국경제 | 2024.05.17 14:59 | YONHAP

    • thumbnail
      방시혁 의장 입 열었다 "민희진 악의에 K팝 시스템 훼손 안 돼, 비장하고 절박하다"

      ... 있다"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방 의장은 "즐거움을 전달 드려야 하는 엔터테인먼트 회사에서 금번 일로 우리 사회의 여러 구성원과 대중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매우 송구하게 생각하며, 부디 이런 진정성이 전해져 재판부께서 금번 가처분 신청의 기각이라는 현명한 판단을 내려주시길 바란다"라고 호소했다. 한편, 이번 가처분 신청의 쟁점은 하이브가 주주로서 가지는 권리와 민 대표의 해임이 경우 입게 되는 손해와 하이브가 주주로서 가지는 권리 ...

      텐아시아 | 2024.05.17 14:42 | 최지예

    • thumbnail
      함께 살던 지적 장애인 폭행해 사망…20대 여성 징역 4년

      ... 개통한 뒤 팔아 돈을 벌려다가 거부당하자 범행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와 같은 혐의로 기소된 C씨와 D군은 지난해 항소심에서 각각 징역 8년 8개월과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을 선고받았다. 불구속 기소된 B씨는 2022년 4월 첫 재판부터 계속 법정에 나오지 않았고, 뒤늦게 구속돼 따로 재판받았다. 재판부는 "A씨는 공범들과 함께 피해자에게 치명적인 상해를 입혔고, 피해자는 극심한 고통에 시달리다가 결국 생명을 잃었다"며 "피해자 유족으로부터 용서받지도 못했다"고 ...

      한국경제 | 2024.05.17 14:19 | YONHAP

    • thumbnail
      "대법관 승진 회유 있었을 것"…의협회장, 판사에 막말

      ... 파문이 크지 않았겠나"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내가 정부 측이고 용산이면 (회유를) 공작했을 것 같다"라며 "이건 합리적인 의심이다. 나만 그렇게 생각하는 게 아니라 의대 교수 다수에게서 나온 의견이다"라고 덧붙였다. 임 회장은 "재판부가 정부에 근거 자료를 제출하라고 했는데, 복지부가 재판부가 흡족해할 근거를 내놓았느냐 하면 전혀 아니었다"며 "(그런데도 기각 결정을 한 것은) 자기 말을 뒤집고 오히려 공공복지를 망치는 일을 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연합뉴스) ...

      한국경제TV | 2024.05.17 13:51

    • thumbnail
      의협회장 "'의대증원 기각' 판사, 대법관 자리로 회유됐을 것"

      ... 크지 않았겠나"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정부 측이고 용산이면 (회유를) 공작했을 것 같다"라며 "이건 합리적인 의심이다. 나만 그렇게 생각하는 게 아니라 의대 교수 다수에게서 나온 의견이다"라고 덧붙였다. 임 회장은 "재판부가 정부에 근거 자료를 제출하라고 했는데, 복지부가 재판부가 흡족해할 근거를 내놓았느냐 하면 전혀 아니었다"며 "(그런데도 기각 결정을 한 것은) 자기 말을 뒤집고 오히려 공공복지를 망치는 일을 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전공의들은 ...

      한국경제 | 2024.05.17 13: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