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5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1' '25' '28' 달력에 체크… 2월 기억할 세무일정

    ... 같은 해 11월부터다. 세무 전문가들은 상속세와 증여세의 경우 매년 신고·납부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자칫하면 깜빡할 수 있어 기한 내 신고해야 가산세 등 불이익을 받지 않을 수 있다고 조언한다. 6월말 결산법인이라면 법인세 중간예납이 기다리고 있다. 중간예납은 기업의 자금 부담을 분산하고 균형적인 세수 확보를 위해 납부할 법인세의 일부를 중간에 납부하는 제도다. 해당 법인은 지난해 하반기(7~12월)실적을 기준으로 계산된 법인세를 중간예납하면 된다. 조세일보 ...

    조세일보 | 2019.01.31 08:58

  • thumbnail
    작년 1∼11월 세금 전년동기보다 28조원↑…연간목표 초과달성

    ... 목표를 11월에 이미 초과 달성한 것이다. 작년 11월 한 달간 국세 수입은 16조5천억원으로 2017년 11월보다 1조5천억원 증가했다. 세목별로 보면 소득세 수입은 9조9천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4천억원 늘었다.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증가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기재부는 분석했다. 같은 달 법인세 수입은 원천분 증가 등 영향으로 전년 동기보다 1천억원 늘어난 1조4천억원을 기록했다. 부가가치세 수입은 7천억원으로 2017년 11월보다 9천억원 늘었다. ...

    한국경제 | 2019.01.10 09:05 | YONHAP

  • thumbnail
    국민기업에서 세계기업으로 도약하다

    ... 최근 3년 동안 총 매출액은 4조9653억원. 법인세 납부액은 2015년 209억원에서 2016년 201억원, 지난해는 182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상반기에도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 대비 47% 수준인 86억원의 법인세를 중간 예납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반기 기준으로 법인세 유효세율은 39%로 회계장부 상 수치로 봤을 때, 법인세차감전순이익(221억원)의 절반가량을 세금으로 납부한 셈이다. 서민들 희노애락 상징…대표 브랜드 '참이슬' 하이트진로의 ...

    조세일보 | 2018.12.18 09:41

  • thumbnail
    '디지털'로 승부수...미래 향해 뛴다

    ... 순익 증가에 발맞춰 법인세 납부액도 증가했다. 지난 2015년 932억원, 2016년 976억원을 납부한 데 이어 지난해 953억원 등 3년 동안 총 2861억원의 법인세를 자진 납부했다. 올해 상반기에도 421억원의 법인세를 중간 예납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반기 법인세 유효세율은 18% 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회계장부 상 수치로만 봤을 때 법인세차감전순이익 2285억원의 1/5 수준을 세금으로 납부한 셈이다. KB국민카드의 세 가지 화두…창의조직, ...

    조세일보 | 2018.12.17 11:04

  • thumbnail
    성실납세로 국가경제 기여하는 '모범기업'

    ... 3년 동안 총 매출액은 45조7453억원. 법인세 납부액은 2015년 1720억원에서 2016년 1635억원, 지난해는 2129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상반기에도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 대비 32% 수준인 686억원의 법인세를 중간 예납했다. 상반기 기준으로 법인세 유효세율은 15.88%였다. 회계장부상에 수치로 봤을 때, 법인세차감전순이익(4319억원)의 5분의 1가량의 세금을 납부한 셈이다. 그간 현대제철은 철강경기 부진에 따른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성실한 납세로 ...

    조세일보 | 2018.12.14 10:00

  • thumbnail
    없어서는 안될 대한민국 대표 '車브랜드'

    ... 납부액은 매년 쪼그라들었다. 2015년 1조2445억원에서 2016년 8413억원을 기록하며 1조원대의 벽이 무너졌고, 지난해엔 5257억원까지 떨어졌다. 올해 상반기에도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 대비 45% 수준인 2373억원의 법인세를 중간 예납했다. 상반기 기준으로 법인세 유효세율은 17.58%였다. 회계장부상에 수치로 봤을 때, 법인세차감전순이익(1조 3498억원)의 5분의 1 가량을 세금을 납부한 셈이다. 그간 현대자동차는 꾸준하게 많은 세금을 납부한 기업으로 ...

    조세일보 | 2018.12.14 10:00

  • thumbnail
    '국가대표 바이오사'로 도약하다

    ... 바이오회사로 성장가도를 달리고 있다. 법인세 납부액도 2015년 211억원에서 2016년 480억원을 기록, 지난해엔 1000억원(1064억원)을 넘어섰다. 올해 상반기에도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 대비 40% 수준인 415억원의 법인세를 중간 예납했다. 상반기 기준으로 법인세 유효세율은 20.63%였다. 회계장부상에 수치로 봤을 때, 법인세차감전순이익(2015억원)의 5분의 1 가량을 세금을 납부한 셈이다. 삼바 후폭풍 없다, 셀트리온의 또 다른 도전 삼성바이로직스에 대한 금융당국의 ...

    조세일보 | 2018.12.13 09:46

  • thumbnail
    고객중심 경영 결실…'리딩뱅크' 타이틀 얻다

    ... 2015년 2046억원, 2016년 4247억원을 납부한 데 이어 지난해 2697억원 등 3년 동안 총 8992억원의 법인세를 자진 납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상반기에는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의 절반 수준인 1348억원의 법인세를 중간예납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은행은 지난해부터 업계 최고의 '리딩뱅크' 자리를 차지했다. 2위 은행과의 격차도 점차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국민은행이 업계 선두를 달릴 수 있는데는 허인 행장의 숨겨진 공로가 큰 기여를 했다는 평가다. ...

    조세일보 | 2018.12.12 10:06

  • thumbnail
    '함영주 리더십'이 만들어낸 빛나는 3년

    ... 152억원, 2016년 3234억원을 납부한 데 이어 지난해 5771억원 등 3년 동안 총 9157억원의 법인세를 자진 납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상반기에도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 대비 71% 수준인 4123억원의 법인세를 중간예납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상반기 법인세 유효세율은 28% 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회계장부 상 수치로만 봤을 때 법인세차감전순이익 1조4927억원의 1/4 이상을 세금으로 납부한 셈이다. 외환은행과 하나은행의 합병 이후 통합은행으로 ...

    조세일보 | 2018.12.12 10:06

  • 올해도 역시 '대박'…2달 남겨두고 세수진도율 '98%'

    ... 연간 목표세수 대비 징수실적을 뜻하는 세수진도율은 98.2%로 같은 기간 3.9%포인트 올랐다. 세목별로 보면 법인세는 10월 한 달 동안 2조8000억원이 걷혔다. 1년 전보다 1000억원이 늘어난 규모다. 올해 귀속분 중간예납 증가(중소기업 분납분) 등의 영향이 컸다. 같은 기간 소득세수는 6조원으로, 작년 같은 달에 비해 6000억원이 늘었다. 명목임금 상승으로 인한 근로소득세가 증가한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반면 부가가치세수는 15조6000억원으로, ...

    조세일보 | 2018.12.11 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