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4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법인세 빅2' 세수쇼크…1분기 5.5조 덜 걷혔다

      ... 올해 법인세에 숨통이 트일 것으로 예상했지만 예상은 완전히 빗나갔다. 정부는 기업들이 오는 8월에 납부하는 법인세 중간예납에 희망을 걸고 있다. 하지만 국내외 변수에 따른 경기 불확실성이 여전한 상황에서 남은 기간 세수 상황을 낙관하기 ... 1분기에 걷힌 부가세는 20조2000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3조7000억원 늘었다. 기재부는 오는 8월 법인세 중간예납 결과에 따라 올해 세수상황이 좌우될 것으로 보고 있다. 법인세 중간예납 제도는 기업이 매년 8월 말 법인세를 중간 ...

      한국경제 | 2024.04.30 18:38 | 박상용

    • thumbnail
      1~3월 국세수입 2조원 감소…법인세 22.8% 급감

      ... 나타났다. 정부가 올해 목표로 하는 국세 수입은 367조3000억원으로 전년(344조1000억원) 대비 23조2000원 많다. 이 때문에 올해 세수도 불안하다는 관측이 제기된다. 작년보다 26% 낮춰 잡은 법인세 수입(77조7000억원)이 올해도 위태롭기 때문이다. 올해 8월 법인세 중간예납 때 기업들이 경기 회복으로 법인세를 많이 내지 않는 한 올해 목표 달성이 힘들 것이라는 분석도 제기된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4.30 11:34 | 박상용

    • thumbnail
      1∼3월 국세 전년보다 2조원↓…법인세 5조원대 줄어 '쇼크'

      ... 4월에 법인세를 신고하는 금융지주들의 납부 실적도 중요한 변수다. 앞으로의 소비 회복세에 따라 부가세 수입도 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윤 과장은 법인세와 관련, "올해 1분기 (실적이) 예상보다 좋다"며 "(8월) 중간예납은 생각보다 좋은 효과가 나타날 것 같다"고 했다. 그러면서 "법인세와 근로소득세 성과급 등 전년도의 영향받는 세금은 줄어들고 올해 영향을 받는 세금은 커지는데 올해 얼마나 좋아지느냐에 따라 달라진다"고 부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30 11:30 | YONHAP

    • 하반기 기업 실적 회복…법인세 수조 더 걷힐듯

      ... 8월 추산한 수치다. 기재부는 작년 하반기부터 반도체 등 주요 산업 업황이 회복하면서 올해 법인세수가 당초 예상보다 증가할 것으로 보고 있다. 작년과 달리 올해는 법인세 중간예납 환급에 따른 부담이 사라지면서 법인세수가 수조원가량 늘어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법인세 중간예납 제도는 기업은 매년 8월 말 법인세를 중간 납부할 수 있게 하는 제도다. 한 해분 법인세를 정식 납부 시점인 4월에 한꺼번에 내는 게 아니라 직전연도 8월에 절반을 내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4.01.28 18:18 | 강경민

    • thumbnail
      1∼11월 국세수입 49조원 감소…두 달째 감소 폭 축소

      ... 규모가 줄었다. 월간 국세 수입이 두 달째 증가세를 보이며 올해 누적된 감소 폭도 줄어드는 양상이다. 지난달 소득세 수입은 작년 같은 달보다 9천억원 많았다. 월별 소득세가 증가한 것은 올해 들어 처음이다. 종합소득세 중간 예납, 근로소득세의 증가 등이 영향을 미쳤다. 지난달 법인세는 금리 상승으로 기업의 이자 수입에 대한 원천 징수가 늘어난 데 따라 작년보다 3천억원 더 걷혔다. 올해 들어 11월까지는 법인세가 작년 같은 기간보다 23조4천억원 ...

      한국경제 | 2023.12.29 11:30 | YONHAP

    • thumbnail
      10월 국세수입, 전년 보다 5천억 늘어...올해 첫 플러스

      지난 10월 국세수입이 1년 전보다 5천억원 더 걷혔다. '세수 펑크'의 주된 원인이었던 법인세 중간예납 영향이 사라지면서 월별 기준으로 올해 처음으로 증가로 돌아선 것이다. 하지만 올해 들어 10월까지 누계 국세 수입은 작년보다 50조원 넘게 부족한 상황이다. 기획재정부가 30일 발표한 '10월 국세수입 현황'에 따르면 올해 들어 10월까지 국세 수입은 305조2천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50조4천억원(14.2%) 줄었다. 지난달 ...

      한국경제TV | 2023.11.30 15:39

    • thumbnail
      1∼10월 국세수입 작년보다 50조원 감소…월별로는 증가 전환

      법인세 중간예납 효과 사라지며 개선 흐름…"재추계보다는 더 들어올 듯" 올해 1∼10월 국세 수입이 작년보다 50조원 넘게 줄었다. '세수 펑크'의 주된 원인이었던 법인세 중간예납 영향이 사라지면서 월별로는 올해 들어 처음으로 작년보다 세수가 늘었다. 기획재정부가 30일 발표한 '10월 국세수입 현황'에 따르면 올해 들어 10월까지 국세 수입은 305조2천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시기보다 50조4천억원(14.2%) 줄었다. 지난달 국세 수입이 ...

      한국경제 | 2023.11.30 11:30 | YONHAP

    • thumbnail
      개인사업자 152만명, 30일까지 종합소득세 중간납부해야

      국세청은 개인사업자 152만명에게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고지서를 발송했다고 6일 밝혔다. 고지서를 받은 납세자는 이달 30일까지 중간예납 세금을 납부해야 한다. 다만 중간예납 세액이 50만원 미만 경우, 배달라이더·보험모집인 등은 중간예납 대상이 아니다. 종합소득세 중간예납은 올해 상반기 소득에 대한 것으로 내년 종합소득세를 신고할 때 기납부 세액으로 공제받는다. 올해부터는 홈택스에서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고지세액, 분납 가능 세액 등을 조회할 ...

      한국경제 | 2023.11.06 12:00 | YONHAP

    • thumbnail
      올 9월까지 덜 걷힌 국세 50.9조원…법인세 24조원 감소

      ... 상황이다. 기재부 관계자는 "올해를 석 달 남겨둔 상황에서 여유분이 3조6000억원이면 목표 달성이 어려운 것 아니냐고 생각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며 "(세수 감소의 핵심 요인으로 꼽히는) 법인세 중간예납이 사실상 9월에 마무리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9월 국세 수입은 25조원으로 작년 동월 대비 3조3000억원 감소했다. 법인세가 3조6000억원 덜 걷힌 영향이 컸다. 하지만 법인세를 제외하면 3000억원...

      한국경제 | 2023.10.31 11:31 | 박상용

    • thumbnail
      1∼9월 국세수입 작년보다 51조원 감소…법인세만 24조원 줄어

      ... 1∼9월 법인세 수입이 71조9천억원으로 작년보다 23조8천억원(24.9%) 줄었다. 기업 실적 부진에 따른 중간예납 분납분의 감소가 영향을 미쳤다. 올해 상반기 상장법인(12월말 결산)의 영업이익은 14조6천억원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 당시 전망대로 국세가 걷히고 있다고 판단했다. 세수 펑크의 주된 부분인 법인세의 경우 지난달까지 일반 기업의 중간 예납이 완료됐다. 중소기업의 중간 예납분이 남아 있으나 규모가 크지 않아 향후 세수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는 ...

      한국경제 | 2023.10.31 11: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