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1-90 / 4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2월 세수 12.2조원 늘었지만…통합재정수지 적자 2.4조원↑

      ... 영향이다. 이로써 소득세 진도율은 28.8%까지 올라갔다. 소비 회복이 이어지며 부가가치세(19조8천억원)도 3조6천억원 늘었다. 법인세(4조1천억원)는 지난해 세정 지원의 영향으로 1조2천억원 늘었다. 지난해 중소기업 중간예납 납기를 3개월 미뤄주면서 납부 세액 중 분납분 일부가 올해로 이연된 것이다. 이외 작년 세정지원에 따른 이연 세수분은 총 8조2천억원으로 집계됐다. 2월 기준 세수 증가분(12조2천억원) 가운데 이연세수 8조2천억원과 세수 감소분을 ...

      한국경제 | 2022.04.14 10:00 | YONHAP

    • 1월 세금 10.8조 더 걷혔다

      ... 13조2000억원을 기록했다. 고용 회복 흐름에 따라 취업자 수가 증가한 영향이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법인세는 9000억원 증가한 2조9000억원이었다. 지난해 집합금지·영업제한 등 조치를 받은 중소기업의 법인세 중간예납 납기를 미뤄준 영향으로 세금 분납분 일부가 올해 1월에 들어왔다. 교통세는 유류세 인하 조치의 영향으로 작년 동월보다 2000억원 감소했고, 증권거래세 역시 4000억원 감소했다. 기재부는 1월 세수 증가분(10조8000억원) 가운데 ...

      한국경제 | 2022.03.17 17:25 | 강진규

    • thumbnail
      1월 세수 10조8천억원 더 걷혀…"작년 코로나 세정 지원 영향"(종합)

      ... 세목별로 보면 고용 회복 흐름이 이어지며 취업자 수가 증가한 영향으로 소득세(13조2천억원)가 1조5천억원 증가했다. 법인세(2조9천억원)는 9천억원 증가했다. 지난해 집합 금지·영업 제한 등 조치를 받은 중소기업의 법인세 중간예납 납기를 미뤄준 영향으로 세금 분납분 일부가 올해 1월에 들어온 영향이다. 부가가치세(24조4천억원)는 6조9천억원 증가해 가장 큰 폭으로 늘었는데, 이 중 상당 부분은 역시 지난해 세정지원에 따른 영향이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2.03.17 10:23 | YONHAP

    • thumbnail
      1월 세수 10조8000억원 더 걷혀…"작년 코로나 세정 지원 영향"

      ... 세목별로 보면 고용 회복 흐름이 이어지며 취업자 수가 증가한 영향으로 소득세(13조2천억원)가 1조5천억원 증가했다. 법인세(2조9천억원)는 9천억원 증가했다. 지난해 집합 금지·영업 제한 등 조치를 받은 중소기업의 법인세 중간예납 납기를 미뤄준 영향으로 세금 분납분 일부가 올해 1월에 들어온 영향이다. 부가가치세(24조4천억원)는 6조9천억원 증가해 가장 큰 폭으로 늘었는데, 이 중 상당 부분은 역시 지난해 세정지원에 따른 영향이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2.03.17 10:00 | YONHAP

    • thumbnail
      올해 연말까지 소기업·소상공인 세무조사 유예…세금 납기 연장(종합)

      ... 규모 이하의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종과 손실보상 비대상 업종, 매출 급감 사업자는 부가가치세와 종합소득세(종소세) 납부기한을 연장한다. 부가세 확정신고는 1월에서 3월로 미루고, 손실보상 비대상 업종 소규모 사업자의 종소세 중간예납은 2월에서 5월로 유예한다. ◇ 근로·자녀장려금 하반기분 지급·정산절차 통합해 환수 막는다 근로·자녀장려금은 6월에 하반기분을 지급하고 9월에 연간소득을 정산하던 절차를 개선해 6월 하반기분 지급과 연간소득 정산까지 한 번에 ...

      한국경제 | 2022.01.26 14:05 | YONHAP

    • thumbnail
      올해 연말까지 소기업·소상공인 세무조사 유예…세금 납기 연장

      ... 규모 이하의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종과 손실보상 비대상 업종, 매출 급감 사업자는 부가가치세와 종합소득세(종소세) 납부기한을 연장한다. 부가세 확정신고는 1월에서 3월로 미루고, 손실보상 비대상 업종 소규모 사업자의 종소세 중간예납은 2월에서 5월로 유예한다. ◇ 근로·자녀장려금 하반기분 지급·정산절차 통합해 환수 막는다 근로·자녀장려금은 6월에 하반기분을 지급하고 9월에 연간소득을 정산하던 절차를 개선해 6월 하반기분 지급과 연간소득 정산까지 한 번에 ...

      한국경제 | 2022.01.26 12:01 | YONHAP

    • thumbnail
      [2022경제] 소상공인에 저금리로 35조8천억원 공급…손실보상 대상 확대

      ... 상향 조정됐다. 또 손실보상 제외 업종 중 업종별 연 매출이 5억∼15억원 미만인 소규모 사업자는 종합소득세 중간예납분이 내년 5월까지 납부 유예된다.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깎아준 '착한 임대인'에 대한 세제 지원 등 인센티브 제공 ... 법사위에서 제동이 걸렸다. 민간 벤처투자에 대한 규제도 완화돼 벤처펀드에 산업재산권 등 현물 출자를 허용하고 중간 회수를 위한 펀드도 신규 조성된다. 창업 지원을 위해서는 지식서비스 분야 창업기업의 관련 부담금 총 13개를 면제해 ...

      한국경제 | 2021.12.20 16:31 | YONHAP

    • thumbnail
      세수 54조 늘었지만…재정적자 68조 달해

      ... 국세수입은 32조9000억원으로 작년 같은 달(39조1000억원) 대비 6조2000억원 줄었다. 월별 국세수입이 줄어든 것은 처음이다. 집합금지업종 등 개인사업자가 10월에 신고하는 부가가치세 납부기한과 중소기업의 10월 법인세 중간예납 분납분 납부를 내년 1월로 미뤄준 영향이 컸다. 10월까지 정부가 계획했던 국세가 대부분 걷히면서 올해 초과세수가 당초 예상했던 규모보다 더 커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하지만 정부는 2차 추경 때 전망보다 초과세수가 약 19조원 ...

      한국경제 | 2021.12.09 17:20 | 김소현

    • thumbnail
      세금 납부유예에 10월 세수 올해 첫 감소…국가채무 939.6조원(종합)

      ... 진도율(103.6%) 역시 100%를 넘어섰다. 다만 10월 한 달 기준 국세수입은 32조9천억원으로 1년 전보다 6조2천억원 줄었다.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해 당초 10월에 들어와야 할 개인사업자 부가가치세와 중소기업 법인세 중간예납 분납분 납부를 내년 1월로 미뤄준 탓이다. 이로써 국세수입은 올해 들어 처음으로 전년 동월 대비 감소를 기록했다. 최영전 기재부 조세분석과장은 "10월 세수가 둔화한 가운데 현 추세가 그대로 이어진다면 올해 2차 추경 대비 초과세수는 ...

      한국경제 | 2021.12.09 14:27 | YONHAP

    • thumbnail
      소상공인 등 납부유예에 10월 세수 6.2조↓…국가채무 939.6조원

      ... 진도율(103.6%) 역시 100%를 넘어섰다. 다만 10월 한 달 기준 국세수입은 32조9천억원으로 1년 전보다 6조2천억원 줄었다.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해 당초 10월에 들어와야 할 개인사업자 부가가치세와 중소기업 법인세 중간예납 분납분 납부를 내년 1월로 미뤄준 탓이다. 이로써 국세수입은 올해 들어 처음으로 전년 동월 대비 감소를 기록했다. 국세수입 이외 1∼10월 세외수입(23조9천억원)은 2조2천억원 늘었다. 1∼10월 기금수입(158조6천억원)은 ...

      한국경제 | 2021.12.09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