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1-30 / 4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가 낼 국세는 얼마?…전화 한 통으로 확인하세요"

      ... 국세청은 전화 한 통으로 국세 고지 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 '국세고지 자동응답시스템(ARS) 간편조회'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납세자는 ARS(☎1544-9944)에서 간단한 본인 인증 절차를 거친 뒤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부가가치세 예정 고지, 종합부동산세 등 총 26종의 국세 고지서를 조회할 수 있다. 국세 체납액도 조회할 수 있다. 국세 체납액은 문자 메시지로 가상 계좌를 받아 인터넷 뱅킹 등으로 납부할 수 있다. 다만 국세청이 결정해 ...

      한국경제 | 2023.09.18 10:00 | YONHAP

    • thumbnail
      [월요전망대] 올 '세수 펑크' 60조원 넘나…재추계 결과 주목

      ... 2월 ‘세수 오차 개선방안’을 발표하면서 세수를 주기적으로 재추계하겠다고 밝혔다. 7월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수립을 통해 변경한 경제성장률 전망치(1.6%→1.4%), 8월 말까지 기업들이 내야 하는 법인세 중간예납 실적 등을 반영한 결과를 새로 내놓는다. 올해 국세 수입이 약 340조원에 그칠 것이라는 내용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올 상반기만 해도 약 40조원 규모로 예상됐던 ‘세수 펑크’가 약 60조원에 달할 것이라는 재추계 ...

      한국경제 | 2023.09.17 17:43 | 임도원

    • thumbnail
      [다음주 경제] 세수 펑크 60조원 달할까…세수 재추계 주목

      ... '세수 펑크'가 예상되는 가운데 세수 재추계 결과가 주목된다. 16일 관련 부처 등에 따르면 역대급 '세수 펑크' 사태 속에서 다음 주에는 기획재정부에서 '세수 재추계'를 발표한다. 이는 8월 말까지 기업들이 내야 하는 법인세 중간예납 실적까지 반영된 수치다. 올해 1∼7월 국세 수입은 217조6천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43조4천억원 줄었다. 이런 흐름을 고려하면 세수 부족분이 50조원을 훌쩍 웃도는 상황을 피하기 어렵다는 기류다. 정부 안팎에서는 60조원가량에 ...

      한국경제 | 2023.09.16 06:45 | YONHAP

    • 올해 '세수 펑크' 60조 전망

      ... 알려졌다. 경기 악화에 따른 기업 실적 부진에 주식, 부동산 등 자산시장 둔화로 관련 세수가 줄어든 영향이다. 기획재정부는 조만간 ‘세수 재추계’ 결과를 발표한다. 8월 말까지 기업들이 내야 하는 법인세 중간예납 실적까지 반영한 결과다. 기재부가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하지 않는데도 세수 재추계를 공개하는 건 올해 세수 결손이 심각하기 때문이다. 올해 60조원 안팎의 세수 결손이 생기면 국세 수입은 당초 예산안에 잡힌 400조5000억원에서 340조원대로 ...

      한국경제 | 2023.09.10 18:21 | 황정환

    • [사설] 세수 3년째 10%대 오차, 올해 60조 펑크…못 미더운 나라살림

      ... 부족의 주된 원인은 3대 세목의 하나인 법인세 납부가 부진하기 때문이다. 대표 업종인 반도체를 중심으로 기업 실적이 좋지 않으니 자동차 등 일부 산업의 선전에도 불구하고 국고가 채워지지 않는다. 기재부는 지난달 기업이 낸 법인세 중간예납 실적을 집계하고서야 세수 부족이 정말로 위험수위에 달했다는 사실에 다시 놀라고 있다. 올 들어 7월까지 국세 수입이 217조6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3조원 이상 줄어든 최대 요인은 ‘반도체 쇼크’다. ...

      한국경제 | 2023.09.10 17:49

    • thumbnail
      올해 세수펑크 60조 안팎…기재부 "내년엔 30조 더 걷힌다"

      ... 납부가 급감한 데다, 자산 관련 세수도 큰 폭으로 줄면서 역대 최대 규모의 세수결손이 불가피하다는 분위기다. 10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세제실은 조만간 '세수 재추계' 결과를 공개한다. 8월 말까지 기업들이 내야 하는 법인세 중간예납 실적까지 반영된 수치다. 추경예산을 거치지 않고 공식적인 세수 재추계를 발표하는 것이어서 주목된다. 정부 내부적으로는 수시로 세수 흐름을 점검하고 업데이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대외적으로 공식화하지는 않는 게 일반적이다. 세수펑크가 ...

      한국경제 | 2023.09.10 05:31 | YONHAP

    • 세수펑크에 다급한 정부, 환율 안정 기금서 20조 끌어다 메운다

      ... 수입은 217조60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3조4000억원 줄었다. 올해 남은 기간 작년만큼 세금이 걷힌다고 가정해도 세입 예산(400조5000억원) 대비 48조원 부족하다. 지난달 말까지 신고·납부된 법인세 중간예납도 작년 대비 크게 부진해 올해 전체로는 최대 60조원가량의 ‘세수펑크’가 발생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이 중 정부가 메워야 하는 부족분은 60%인 36조원가량으로 추정된다. 정부는 관련법에 따라 내국세의 ...

      한국경제 | 2023.09.03 18:36 | 강경민

    • 7월까지 국세 43조원 덜 걷혀…나라곳간 초비상

      ... 기업들은 전년도 사업소득에 대한 법인세를 이듬해 3월 말까지 국세청에 신고·납부한다. 그사이 상반기 소득에 대해 중간예납이라는 중간 정산 절차를 거친다. 올해분 법인세를 내년에 한꺼번에 다 내는 게 아니라 올해 8월에 일부 내는 것이다. 기재부 관계자는 “올 상반기 실적이 작년 대비 악화되면서 중간예납도 상황이 좋지 않다”고 밝혔다. 실제로 SK하이닉스는 지난해 상반기 1조원이 넘는 법인세를 냈지만, 올해는 상반기에 ...

      한국경제 | 2023.08.31 18:17 | 강경민

    • thumbnail
      역대급 '세수펑크' 현실화…덜 걷힌 국세수입 7월까지 43조원

      ... 연말까지 지난해와 같은 수준의 세금을 걷는다고 해도 올해 세수는 세입 예산(400조5천억원) 보다 48조원이나 부족하다. 세목별로 세입 현황을 보면 1∼7월 법인세는 48조5천억원 걷혔다. 지난해 기업 영업이익 감소, 중간예납 기납부 세액 증가 등이 영향을 미치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조1천억원(26.1%) 줄었다. 소득세는 68조원으로 1년 전보다 12조7천억원(15.8%) 줄었다. 7월 세수가 양도소득세 감소 등으로 1조1천억원 줄면서 감소 폭은 ...

      한국경제TV | 2023.08.31 13:12

    • thumbnail
      '세수펑크' 확대일로…1∼7월 국세수입, 작년대비 43조원 줄었다

      ... 올해 세수는 세입 예산(400조5천억원) 대비 48조원 부족하다. 세목별로 세입 현황을 보면 1∼7월 법인세는 48조5천억원 걷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조1천억원(26.1%) 줄어든 것이다. 지난해 기업 영업이익 감소, 중간예납 기납부 세액 증가 등이 영향을 미쳤다. 7월 한 달간 법인세수는 세금 환급 등이 늘면서 1년 전보다 3천억원 줄었다. 7월까지 소득세수는 68조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조7천억원(15.8%) 감소했다. 7월 세수가 양도소득세 ...

      한국경제 | 2023.08.31 1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