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41-10550 / 12,5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시즌 22호 홈런 작렬

    ... 4회 각각 삼진과 투수 땅볼로 물러난 이승엽은 6회 세 번째 타석에서 깨끗한 중전 안타를 터뜨렸다. 9회 홈런을 합쳐 이날 4타수 2안타로 분전한 이승엽은 5경기 연속안타 및 3경기 연속 멀티히트(2안타 이상) 행진을 벌였다. 타율도 0.326으로 약간 올랐다. 전날 8연패를 끊은 요미우리는 그러나 중간 계투진의 부진과 타선 침체가 맞물리면서 라쿠텐에 3-7로 무릎을 꿇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6.16 00:00

  • 이승엽 3경기연속 '쾅' … 가쿠텐전서 22호 홈런

    ... 14일 오릭스전부터 3경기 연속 홈런이다. 전날 홈런 2개를 쏘아올리며 센트럴리그 홈런 1위로 올라선 이승엽은 2위 무라타 쇼이치(요코하마)와 격차를 2개로 벌렸다. 아울러 인터리그에서만 15개의 아치를 그려 2위 애덤 릭스(13개·야쿠르트)를 역시 2개차로 따돌렸다. 시즌 49타점으로 이승엽은 타점 부문에서도 리그 2위권으로 올라섰다. 타율도 0.326으로 약간 올랐다. 전날 8연패를 끊은 요미우리는 라쿠텐에 3-7로 무릎을 꿇었다.

    한국경제 | 2006.06.16 00:00 | 김경수

  • 이승엽, 20.21호 연속 홈런...리그 홈런1위

    ... 1회 1사 1,3루 선제 타점 찬스에서 2루 병살타로 물러났지만 4회 두 번째 타석에서 한 방에 만회하며 해결사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5회에는 잘 맞은 타구가 2루 직선타로 잡혔다. 4타수 2안타로 4경기 연속 안타행진과 함께 타율이 0.324까지 올랐다. 요미우리는 2-0으로 앞선 4회 오제키 다쓰야의 1타점 좌전 적시타로 1점을 더달아났고 5회 니오카 도모히로의 우월 투런포로 승기를 잡아 결국 8-1로 승리하고 지긋지긋한 8연패 수렁에서 탈출했다. 경기 ...

    연합뉴스 | 2006.06.15 00:00

  • 이승엽, 19호 홈런 ‥ 인터리그 홈런왕 보인다

    ... 홈런왕이 사정권 안에 들어왔다. 이승엽은 1회에는 포물선을 크게 그려 좌측 펜스를 직접 맞는 2루타를 때렸고 6회와 8회에는 각각 1루 땅볼과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4타수 2안타로 3경기 연속 안타를 이어간 이승엽은 시즌 타율을 0.317에서 0.321(234타수75안타)로 올렸다. 요미우리는 어렵게 득점하고 곧바로 쉽게 실점하는 연패팀의 고질적인 병폐를 드러내며 2-4로 패해 8연패 늪에 빠졌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

    연합뉴스 | 2006.06.14 00:00

  • 이승엽 19호 홈런

    ...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시즌 44타점째. 지난 11일 지바 롯데전에서 완벽한 홈런을 쏘아올리고도 심판의 명백한 오심 탓에 홈런 1개를 도둑맞았던 이승엽은 사흘 만에 홈런을 추가하며 이 부문 센트럴리그 단독 2위로 뛰어올랐다. 1위 무라타 쇼이치(요코하마·20개)와는 한개 차. 4타수 2안타로 3경기 연속 안타를 이어간 이승엽은 시즌 타율을 0.317에서 0.321로 올렸다. 요미우리는 2-4로 패해 8연패 늪에 빠졌다.

    한국경제 | 2006.06.14 00:00 | 김경수

  • 박찬호 통산 110승 … 서재응은 3실점

    ... 승리투수가 된다. 통산 성적은 110승83패(평균자책점은 4.32), 시즌 성적은 4승3패다. 그는 이날 98개를 던졌고 그 중 스트라이크는 60개였다. 평균자책점은 4.36에서 4.15로 좋아졌다. 또 2타수 1안타로 고타율(0.375)을 유지했다. 3회까지 다저스 타선을 퍼펙트로 막은 박찬호는 4회 라파엘 퍼칼에게 첫 안타를 맞았지만 후속 타자들을 병살과 삼진으로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이어 5-0으로 앞선 5회 1사 후 제프 켄트에게 우선상에 ...

    연합뉴스 | 2006.06.14 00:00

  • 이승엽, 4타수 1안타...요미우리 7연패

    ... 후쿠시마구장에서 벌어진 일본프로야구 오릭스 버펄로스와 인터리그 홈경기에서 8회 2사 1루의 4번째 타석에서 좌전 안타를 때렸다. 이전 타석에서 2루수 땅볼, 유격수 땅볼, 3루수 땅볼로 물러난 이승엽은 4타수 1안타로 시즌 타율이 0.319에서 0.317로 약간 떨어졌다. 요미우리는 2회 고사카 마코토의 우익수 희생플라이로 1점을 얻었을 뿐 산발 6안타의 빈약한 공격력으로 1-5로 패해 시즌 최다인 7연패 수렁에 빠졌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연합뉴스 | 2006.06.13 00:00

  • 박찬호.김병현, 14~15일 연속 등판

    ... 지난해까지 14경기(선발 3번)에 나서 2승3패 2세이브 평균자책점 4.28을 기록 중이다. RFK 스타디움에서는 딱 한 경기 선발로 나와 6이닝 동안 7피안타 2실점으로 잘 던졌다. 10타수 이상을 상대해 본 타자가 거의 없어 특별한 경계 대상은 없지만 시즌 타율 0.313을 마크 중인 호세 비드로, 닉 존슨(0.303), 팀내 홈런 1위 알폰소 소리아노(23개) 등은 주의해야 한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6.12 00:00

  • '홈런 무효' 이승엽, 시즌 첫 4안타

    이승엽(30.요미우리 자이언츠)이 홈런을 치고도 선행 주자가 누를 공과 하는 바람에 홈런이 무효가 되는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시즌 처음으로 4안타 경기를 펼쳤다. 시즌 타율은 0.306에서 0.319(226타수 72안타)로 뛰어 올랐다. 이승엽은 11일 지바 마린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친정팀 지바 롯데 마린스와 인터리그 6차전에서 1-1로 맞선 3회 2사 1루에서 상대 선발 와타나베 슌스케의 5구째 가운데 슬라이더(95Km)를 잡아 ...

    연합뉴스 | 2006.06.11 00:00

  • "이승엽이 기가막혀" ‥ 선행주자가 3루 안밟아 19호 홈런 '안타처리'

    이승엽(30·요미우리 자이언츠)이 홈런을 치고도 선행 주자가 누를 공과하는 바람에 홈런이 무효가 되는 어처구니없는 상황에서 시즌 처음으로 4안타 경기를 펼쳤다. 시즌 타율은 0.306에서 0.319(226타수 72안타)로 뛰어 올랐다. 이승엽은 11일 지바 마린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친정팀 지바 롯데 마린스와의 인터리그 6차전에서 1-1로 맞선 3회 2사 1루에서 상대 선발 와타나베 준스케의 5구째 가운데 슬라이더를 잡아당겨 우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

    한국경제 | 2006.06.11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