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541-10550 / 11,3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임창용 2번째 완봉승..현대 6연승

    ... 기세가 오른 현대는 7-7로 다시 균형을 맞춘 뒤 6회와 9회 박종호와 김동수가각각 2타점 적시타를 날려 극적인 역전승을 낚았다. 이날 5타수 4안타 2타점의 불방망이를 휘두르며 14경기 연속 안타행진을 이어간현대 정성훈은 시즌 타율을 0.347로 끌어올려 이진영(SK.타율 0.344)과 김동주(두산.타율 0.343)을 근소한 차로 제치고 리딩히터가 됐다. 대전구장에서는 선발 이상목의 6이닝 2실점(1자책) 호투와 이도형의 홈런 2방에힘입은 한화가 롯데를 8-3으로 ...

    연합뉴스 | 2003.07.19 00:00

  • [프로야구] 후반기 레이스 19일 시작

    ... 삼성(46승25패2무)에 뒤져 있어 어느 팀이 정상에 올라설지 점치기 힘들 정도로 치열한 선두 싸움이 예상된다. 전반기 마지막날인 13일 SK와의 더블헤더 1,2차전에서 1승1무를 거두면서 단숨에 1위로 뛰어오른 현대는 팀 타율(0.278)과 방어율(3.89) 모두 2위에 올라있을 정도로 투타의 균형이 강점. 또 '지장' 김재박 감독의 짜임새있는 경기 운용에다 후반들어 더욱 불이 붙는심정수의 홈런포, 타격 랭킹 3위에 올라있는 정성훈, 곧 2군에서 복귀하는 마무리조용준 ...

    연합뉴스 | 2003.07.18 00:00

  • 한국 메이저리거들, 후반기 진군 시작

    ... 과시하게 된다. 아직까지 마무리로서의 김병현을 제대로 보지 못했던 홈팬들은 토론토 강타자카를로스 델가도와의 대결을 비롯해 지구 라이벌 뉴욕 양키스와의 정면 승부의 짜릿함을 만끽하게 된다. 한국인 최초의 메이저리그 타자 최희섭(타율 0.239)도 19일 플로리다 말린스와의 원정경기 3연전을 대비해 방망이를 곧추 세웠다. 최희섭은 변화구에 대한 약점과 장거리포 부활을 위해 윌 클라크 인스트럭터로부터 교습을 받을 예정이며 왼손투수에 대한 적응력을 키우는 것도 ...

    연합뉴스 | 2003.07.18 00:00

  • 프로야구 `별들의 잔치' 17일 대전서 개막

    ... 서군은 정교한 타격과 관록있는 투수들이 포진했다. 삼성 라인업을 옮겨놓은 듯한 동군 타선의 `국민타자' 이승엽과 `타격달인' 양준혁, 홈런 3위 마해영 모두 결정적인 한방에 강하다. 또 감독 추천으로 올스타가 된 김동주(두산.타율 0.345)와 이진영(SK.타율 0.341)은 각각 타격 1, 2위의 고감도 타격감을 갖추고 있다. 마운드에는 다승 공동 1위 임창용(삼성.10승)이 선발등판이 예상되는 가운데 SK의 `영건 듀오' 제춘모(8승), 채병용(7승), ...

    연합뉴스 | 2003.07.15 00:00

  • 최희섭, 안타 없이 득점만 추가

    ...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시카고의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전했지만 네차례의 타석에서 안타는 치지 못한 채 볼넷 2개만을 고르고 1득점하는데 그쳤다. 최희섭은 올 시즌 타율 0.239(7홈런)에 23타점, 30득점으로 전반기를 마감했다. 애틀랜타의 투수 봉중근은 이날 등판하지 않아 지난 11일부터 이어진 4연전에서 한국 선수끼리의 투,타 대결은 다음 기회로 미뤄지게 됐다. 2회 첫번째 타석에서 볼넷을 ...

    연합뉴스 | 2003.07.14 00:00

  • 최희섭, 전반기 피날레 .. 애틀랜타전 1득점

    ... 최희섭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시카고의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 1루수 겸 5번타자로 선발 출전했지만 네 차례의 타석에서 안타는 치지 못한 채 볼넷 2개만 고르고 1득점하는데 그쳤다. 최희섭은 올시즌 타율 0.239(7홈런)에 23타점,30득점으로 전반기를 마감했다. 애틀랜타의 투수 봉중근은 이날 등판하지 않아 지난 11일부터 이어진 4연전에서 한국선수끼리의 투타대결은 다음 기회로 미뤄지게 됐다. 2회 첫번째 타석에서 볼넷을 골랐던 ...

    한국경제 | 2003.07.14 00:00

  • [프로야구] 전반기 양극화 심화..선두싸움 치열

    ... 있지만 신철인, 이상열, 송신영의 막강 허리를 구축하고 있고 권준헌도 조용준의 마무리 공백을 잘 메우고 있다. 타선에서는 득점(64득점).출루율(0.483) 각 1위에 오른 심정수가 홈런 2위(32홈런)의 빼어난 장타력에 타율 0.333의 고감도 타격감으로 공격을 이끌고 있고 정성훈(타율 0.338)과 이숭용(14홈런.타율 0.294)도 상승세를 이끈 주역이다. SK는 막판 선두 자리를 내줬지만 전반기 내내 돌풍의 주역이었다. 올 해초 시범경기 1위에도 ...

    연합뉴스 | 2003.07.14 00:00

  • 최희섭, 방망이 이틀째 침묵

    ... 못했다. 최희섭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시카고의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지만 몸에 맞는 공으로 한차례 진루했을 뿐 4타석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로써 최희섭의 타율은 종전 0.247에서 0.242로 다시 떨어졌고 부상에서 복귀한 뒤 4경기 연속 안타를 터뜨렸던 상승세도 한풀 꺾였다. 최희섭은 이날 메이저리그 정상급 투수인 상대 선발 그레그 매덕스와의 3차례대결에서 완패했다. 최희섭은 2회 1사 ...

    연합뉴스 | 2003.07.11 00:00

  • 최희섭 또 헛스윙 .. 애틀랜타전 3타수 무안타

    ... 못했다. 최희섭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시카고의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지만 몸에 맞는 공으로 한 차례 진루했을 뿐 4타석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로써 최희섭의 타율은 종전 0.247에서 0.242로 다시 떨어졌고 부상에서 복귀한 뒤 4경기 연속 안타를 터뜨렸던 상승세도 한풀 꺾였다. 최희섭은 메이저리그 정상급 투수인 상대 선발 그레그 매덕스와의 3차례 대결에서 완패했다. 최희섭은 2회 1사 후 ...

    한국경제 | 2003.07.11 00:00

  • 서재응, 전반기 마지막 등판서 6승 재도전

    ... 수 있다. 상대팀 필라델피아는 동부지구에서 선두 애틀랜타(59승31패)에 9게임 뒤진 2위지만 강타자 짐 토미가 버티고 있다. 특히 지난 8일 애틀랜타전에서 3점홈런 2방을 맞으며 6이닝을 6실점했던 서재응으로선 23홈런에 타율 0.266의 기록중인 토미의 결정적인 한방을 조심해야 한다. 또 시즌 타율 0.327의 고감도 방망이를 휘두르고 있는 마이크 리버살과 14홈런에 타율 0.275의 보비 아브레우도 긴장의 끈을 늦출 수 없다. 다행히 선발 맞대결 ...

    연합뉴스 | 2003.07.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