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491-10500 / 15,6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창' 이대호 vs '방패' 오승환… 한국인 최초 일본시리즈 맞대결

      ... 부담마저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포스트시즌에서 보여준 이대호의 타격감은 그의 진가를 확인하기에 충분했다. 이번 시리즈에서는 3할5푼3리(4타점)로 맹타를 휘두르며 소트프뱅크가 재팬시리즈 진출에 교두보를 마련했다. 그 동안 득점권 타율이 낮다는 점과 홈런과 타점이 적다는 지적이 있었지만, 재팬시리즈서 우승을 한다면 소프트뱅크는 이번시즌 이대호의 영입은 최고의 영입이라 자평할 수 있다. 일본무대 첫 해인 오승환은 현지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심어주기에 충분했다. 정규시즌 ...

      한국경제TV | 2014.10.22 18:55

    • 이성우,캔자스시티 방문에 환영 인파 가득...KC 레전드 스위니와 포옹까지

      ... 행보를 월드시리즈 우승으로 마무리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2010년 시즌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한 스위니는 1995년부터 2007년까지 13년간 캔자스시티 유니폼을 입고 빅리그를 대표하는 강타자로 활약했다. 빅리그 16년 통산 타율 0.297, 215홈런, 909타점을 기록한 스위니는 아메리칸리그 올스타에 5차례 선정되고 메이저리그 선수단이 뽑은 올해의 선수(2005)로 선정되는 등 캔자스시티를 대표하는 스타플레이어였다. 캔자스시티 이성우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

      한국경제TV | 2014.10.22 14:46

    • thumbnail
      '우리는 형제입니다', 조진웅 김성균 '형제 케미'는 굿! 그러나… (리뷰)

      ... 김영애는 영정사진을 보더니 갑자기 '여보'라면서 눈물을 흘리고, 치매 사실을 모르는 유가족들은 이에 황당해하는 식이다. 김영애와 이한위가 처한 상황도 마찬가지다. 이한위의 코믹 애드리브는 놀랍다. 이 외에도 깜짝 출연하는 배우들의 웃음 타율은 꽤 높은 편이다. '우리는 형제입니다'는 하나의 브랜드로 인식되는 장진 영화다. 하지만 이전 장진 작품과 차별점도 분명하다. 장진 감독이 직접 시나리오를 쓰지 않고, 연출만 맡은 첫 번째 작품이다. 또 조진웅, 김성균 등도 장진 ...

      텐아시아 | 2014.10.22 06:50 | 황성운

    • thumbnail
      SK 새 감독 김용희, 두산 사령탑 김태형

      ... 등 사령탑 경력도 두루 쌓았다. 두산 베어스는 이날 송일수 감독을 경질하고 김태형 감독과 2년에 계약금 3억원, 연봉 2억원 등 총 7억원에 사인했다. 김 감독은 서울 출신으로 신일고와 단국대를 졸업했다. 1990년 두산의 전신인 OB 베어스에 입단해 2011년까지 22년간 두산의 주전 포수와 배터리 코치로 활약했다. 2001년 은퇴할 때까지 통산 827경기를 뛰면서 타율 0.235를 기록했다. 최만수 기자 bepop@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10.21 22:06

    • 이대호와 오승환, 25일 일본시리즈서 숙명의 한판 격돌 중계방송은?

      ...) 파이널스테이지 6차전에서 4-1로 승리, 시리즈 전적 4승 3패로 일본시리즈행을 결정지었다. 이대호는 이날 4번타자·1루수로 선발출전해 3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이번 시리즈에서 매 경기 출루하고, 5경기에서 안타를 치며 타율 0.400(20타수 8안타)으로 맹활약했다. 소프트뱅크는 4-1로 승리했다. 오승환은 센트럴리그 CS 6경기에 모두 등판하면서 CS 최우수선수 타이틀을 안았고, 한신은 일본시리즈에 선착했다. 한국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에서 ...

      한국경제TV | 2014.10.21 09:31

    • 소프트뱅크, 일본시리즈 진출…이대호-오승환 맞대결

      ...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4승 3패로 일본시리즈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이대호는 이날 4번타자·1루수로 선발출전해 3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그는 이번 시리즈에서 매 경기 출루하고, 5경기에서 안타를 치며 타율 0.400(20타수 8안타)으로 맹활약했다. 6차전에서 이대호는 2회말 선두타자로 등장해 니혼햄 오른손 선발 우와사와 나오유키의 시속 127㎞짜리 슬라이더를 받아쳐 중전안타를 쳐냈다. 이날 소프트뱅크의 첫 안타였다. 1-0으로 앞선 ...

      연합뉴스 | 2014.10.20 21:39

    • [WOWTV 프로야구] `강력한 투수진` NC vs `상승세` LG, 준PO서 외나무 다리 혈투

      ...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최종전에서 9명의 투수들을 출전시켜 컨디션을 조절했다. 결과는 만족스러웠다. 이민호와 박명환을 제외한 7명의 투수가 무실점으로 틀어막은 점은 희망적인 요소다. NC와 맞서는 LG는 타선이 고민이다. LG는 팀 타율 0.279와 90홈런으로 모두 최하위에 머무른 것. LG의 타선이 NC의 투수진을 상대로 얼마나 때려내느냐가 플레이오프 티켓의 향방을 가늠할 전망이다. 김상인기자 sampark1@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DNA ...

      한국경제TV | 2014.10.19 10:12

    • '0.417' 이대호, 안타 없이도 쐐기 타점으로 기여

      ... 출전, 안타는 없었지만 1타점 1볼넷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포스트시즌 3경기 연속 안타 행진은 이날 끊겼지만 볼넷을 골라 4경기 연속 출루에 이어 희생플라이로 쐐기 타점까지 올렸다. 이번 시리즈 이대호는 12타수 5안타(타율 0.417) 3타점을 기록 중이다. 소프트뱅크는 이날 5-2 승리로 시리즈 전적 3승2패를 기록, 남은 2경기에서 1승만 올리면 일본시리즈에 오른다. 오승환이 뒷문을 지키고 있는 한신이 3승1패로 앞선 상황이라 소프트뱅크가 일본시리즈에 ...

      한국경제TV | 2014.10.18 18:15

    • thumbnail
      서건창, 200안타…새 역사 썼다

      ... 열린 SK 와이번스와의 정규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1번 타자 2루수로 출전,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투수 채병용의 공을 2루타로 만들어 200안타를 기록했다. 이날 안타 2개를 친 서건창은 201안타로 시즌을 마치며 135득점, 타율 3할7푼으로 타격 3관왕에 올랐다. 135득점도 프로야구 신기록이다. 일종의 연습생인 신고선수로 2008년 LG 트윈스에 입단한 서건창은 1군에서 한 타석밖에 서보지 못하고 이듬해 방출됐다. 2012년 넥센 신고선수로 다시 유니폼을 ...

      한국경제 | 2014.10.18 02:34 | 박상익

    • `5할 타율` 이대호 3안타 폭발.. 소프트뱅크는 패

      ... 졌다. 선발투수가 2이닝 7실점으로 무너지며 2연패를 막지 못했다. 시리즈 전적 2승2패. 올 시즌 소프트뱅크가 퍼시픽리그 1위를 차지하면서 일본의 포스트시즌 무대를 처음 밟은 이대호는 4번타자답게 3경기 연속 안타와 5할의 타율을 기록 중이다. 이날도 1회부터 감이 좋았다. 2사 2루 찬스에서 타석에 들어선 이대호는 니혼햄 선발 요시카와 미쓰오의 2구째를 공략해 우전 적시타를 만들며 포스트시즌 첫 타점을 기록했다. 3회 두 번째 타석에서는 우익수 뜬공, ...

      한국경제TV | 2014.10.17 2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