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391-10400 / 15,6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朴대통령"아프다고 수술않나, 해야할 개혁 반드시 해"

      ... 유일한 해인만큼 노동과 금융, 연금, 교육, 주택, 공공기관 개혁 등 개혁과제들을 반드시 해결해야 하겠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우리나라는 90년대 후반 적기에 자율적 구조개혁을 하지못해 외환위기를 겪고 결국은 타율적 개혁을 해야했다"며 "이런 뼈아픈 경험을 되풀이하지 않기위해 우리 스스로 한발짝 앞서 과감한 개혁을 해야한다"고 밝혔다. 또 "오랜 관행과 제도, 인식을 개혁하는 것은 하루아침에 이뤄지기 ...

      연합뉴스 | 2014.12.29 12:09

    • MLB.com 선정, LA다저스 '2014 하이라이트'

      ... 선발등판해 노히트노런 경기 포함 6승 6패, 평균자책점 2.88을 기록했던 베켓, 2013시즌 평균자책점 5.30에서 2014시즌 2승 3패, 평균자책점 2.57로 반전시즌을 펼친 베테랑 불펜 브랜든 리그 활약이 돋보였다. 타선에서는 타율 0.340, 7홈런, 43타점을 올린 만능백업 `터너타임` 저스틴 터너와 타율 0.289, 64도루를 기록한 톱타자 디 고든, 데뷔시즌 이후 13년만에 3할타율(0.311)을 기록한 후안 유리베도 다저스의 지구 우승에 힘을 보탰다. ...

      한국경제TV | 2014.12.27 11:06

    • thumbnail
      박병호, 연봉 '장외 홈런'…내년 7억원에 재계약

      ... 40% 오른 금액이다. 박병호는 올 시즌 52홈런을 기록하며 한국 프로야구 역대 네 번째로 50홈런 타자에 등극하는 동시에 3년 연속 홈런왕, 1루수 골든글러브까지 휩쓸었다. 또 128경기에 모두 출장해 459타수 139안타로 타율 0.303, 124타점, 126득점, 출루율 0.433, 장타율 0.686을 기록하며 타점 1위와 득점 2위, 출루율 5위, 장타율 3위를 차지하는 등 전방위적인 활약을 펼쳤다. 빼어난 성적이 반영된 박병호의 내년 연봉 7억원은 해외에서 ...

      한국경제 | 2014.12.25 20:57 | 최만수

    • 한국 진출하는 추신수 옛 동료 '누군가 봤더니'

      ... 한나한은 메디컬 테스트도 통과하며 내년 시즌에는 LG 유니폼을 입게 됐다. 2006년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에서 빅리그에 데뷔한 한나한은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시애틀 매리너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신시내티 레즈를 거치며 614경기 타율 2할3푼1리 29홈런 175타점의 성적을 남겼다. 최근 2년간은 신시내티에서 활약하며 총 109경기에 나서 타율 2할9푼1리 16타점을 거뒀다. 한나한이 LG의 새 외국인 타자로 영입되면서 추신수와 인연이 있는 메이저리그 출신 ...

      한국경제TV | 2014.12.25 16:42

    • thumbnail
      강정호 '낙점'한 팀은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 “계약이 성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당초 강정호 영입이 예상됐던 팀은 유격수가 필요한 뉴욕 메츠,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등이었다. 피츠버그는 내야진이 탄탄하며 올해 149경기에서 타율 0.255·12홈런·55타점을 기록한 주전 유격수 조디 머서가 있어 현지 언론들은 강정호의 영입 시도를 의외라고 평가하고 있다. 관련 소식을 트위터로 처음 보도한 미국 CBS스포츠의 유명 칼럼니스트 존 헤이먼은 ...

      한국경제 | 2014.12.23 20:48 | 최만수

    • LG 트윈스 잭 한나한 영입, 거포는 아니지만 수비는 "장인"

      ... 달러에 계약하며 또 다시 추신수와 같은 유니폼을 입기도 했다. 한편, 잭 한나한은 미국 현지시각으로 12월23일 예정된 메디컬 테스트를 통과하면 내년 1월 스프링캠프에 합류할 예정이며 메이저리그 통산 기록은 614경기 출장에 타율 0.231, 29홈런, 175타점이다. 거포 스타일은 아니지만 수비수로서는 빅리그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사진 = 연합뉴스) 임종화기자 lim88@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미쓰라진♥권다현, `170-46` ...

      한국경제TV | 2014.12.23 16:32

    • `피츠버그의 해적들`이 강정호에게 55억 베팅했다

      ... 결렬되면 피츠버그 구단은 포스팅 금액을 돌려받고, 강정호는 일본프로야구 진출을 모색하거나 넥센에 잔류하게 된다. 한국프로야구 출신 내야수로는 최초로 메이저리그 진출에 도전하는 강정호는 올 시즌 넥센에서 117경기를 뛰면서 타율 0.356에 40홈런, 117타점을 기록했다. 강정호는 최근 목동구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시아 야수에 대한 편견을 깨고 싶다"면서 "처음 시작은 유격수로 하고 싶다. 팀 사정상 어쩔 수 없다면 2루보다는 더 편한 3루로 ...

      한국경제TV | 2014.12.23 10:37

    • 강정호에게 55억 베팅한 구단은 피츠버그

      ... 강정호의 파워를 고려하면 다용도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피츠버그가 강정호의 영입에 나선 배경을 설명했다. 한국프로야구 출신 야수로는 최초로 메이저리그 진출에 도전하는 강정호는 올 시즌 넥센에서 117경기를 뛰면서 타율 0.356에 40홈런, 117타점을 기록했다. 강정호는 최근 목동구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시아 야수에 대한 편견을 깨고 싶다"면서 "처음 시작은 유격수로 하고 싶다. 팀 사정상 어쩔 수 없다면 2루보다는 ...

      연합뉴스 | 2014.12.23 05:09

    • thumbnail
      강정호 "어느 팀에 갈지 나도 궁금해요"

      ... 만나게 되면 무조건 직구를 던지라고 해놨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2루수로 뛸 수도 있다는 전망에 대해서는 “처음에는 유격수로 뛰고 싶다”며 “팀 사정상 어쩔 수 없다면 2루수보다는 더 편한 3루수로 가고 싶다”고 말했다. 강정호는 겨울 시즌 체력 보강에 매진할 계획이다. 메이저리그 첫해 목표는 타율 0.260~0.270에 홈런 15개라고 밝혔다. 최만수 기자 bebop@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12.21 20:53 | 최만수

    • 강정호, 500만 달러 포스팅 수용.. 日 내야수 최고액과 차이는?

      ... 높은 평가를 받은 셈이다. 강정호 500만 달러 포스팅과 관련해 강정호는 "지금까지 메이저리그 진출을 위해 도와준 구단과 주위 사람들에게 고맙다"며 "포스팅 결과가 나온 만큼 지금부터가 시작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올해 타율 0.356(장타율 0.739), 117타점에 유격수로서 40홈런을 때려낸 강정호는 메이저리그에서도 보기 드문 장타력을 갖춘 유격수로 주목 받고 있으며, 메이저리그 사무국으로부터 포스팅 최고응찰액을 제시한 구단을 통보받은 뒤 공식 에이전트와 ...

      한국경제TV | 2014.12.21 0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