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321-10330 / 15,7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5경기 연속 멀티 히트··14경기 연속 안타

      ... 안타 기록 중에서도 두 번째에 해당한다. 그의 최장 기간 연속 안타 기록은 2013년 7월 2일부터 같은 해 7월 22일 사이 달성한 16경기 연속 안타다. 추신수의 맹타에도 텍사스는 허약한 불펜 탓에 3-6으로 패했다. 시즌 타율을 0.243(111타수 27안타)으로 높인 추신수는 규정 타석(109타석)을 채운 타자 중 프린스 필더(0.348)에 이어 애드리안 벨트레와 더불어 팀 내 타격 공동 2위로 올라섰다. 추신수는 네 번이나 누상에 살아나갔지만, 후속타 ...

      한국경제TV | 2015.05.15 10:07

    • '로열스 난타' 추신수 "직구 공략하면서 상승세"

      로열스 상대 통산 타율 0.339…천적으로 자리매김 이기면 마치 우승이라도 한 듯 선수단 전체가 떠들고 웃다가도 하루만 져도 언제 그랬느냐는 듯 조용하게 짐 싸서 자리를 뜨는 게 미덕인 곳이 메이저리그 클럽하우스다. 14일(현지시간)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경기에서 안타 3개를 치고 볼넷 1개를 얻는 등 4차례나 1루를 밟았지만, 팀 패배로 의미를 잃은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의 표정은 이날 패배의 빌미를 제공한 구원 ...

      연합뉴스 | 2015.05.15 07:50

    • 추신수 5경기 연속 멀티 히트…14경기 연속 안타

      시즌 두 번째 3안타 경기…타율 0.243 팀 내 '2위' 5월 들어 맹렬한 기세로 방망이에 불을 붙인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두 번째로 한 경기에서 안타 3개를 터뜨렸다. 추신수는 14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홈경기에서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5번 타석에 들어서 4타수 3안타를 쳤다. 3안타 경기는 시즌 처음이던 ...

      연합뉴스 | 2015.05.15 06:22

    • 강정호, 2경기 연속 무안타…타율 2할대로 하락

      ... 14일(현지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필라델피아의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경기에서 6번 타자 3루수로 출전해 몸에 맞은 공으로 두 차례 1루를 밟았으나 2타수 무안타에 머물렀다.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0.309에서 0.298(57타수 17안타)로 떨어졌다. 강정호의 타율이 2할대를 기록한 것은 6일 신시내티 레즈와의 경기 이래 8일 만이다. 피츠버그는 2-4로 패했다. 12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경기에서 4타수 무안타에 ...

      연합뉴스 | 2015.05.15 05:04

    • 추신수 5호 홈런, 13경기 연속 안타 행진...타율은?

      추신수 5호 홈런 추신수 5호 홈런 추신수 5호 홈런, 13경기 연속 안타 행진...타율은? 추신수가 5호 홈런포를 쏘아올렸다. 추신수는 14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벌어진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홈 경기, 1회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요다노 벤추라로부터 우월 솔로 홈런을 쳤다. 추신수는 요다노의 구속 158㎞ 직구를 전광석화 처럼 끌어당겨 우측 담장을 훌쩍 넘겼다. 시즌 5호 홈런포로 팀내 최다 홈런수를 기록하고 ...

      한국경제TV | 2015.05.14 16:23

    • 추신수,이틀내리 선두타자 홈런··4경기 연속 멀티 히트

      ... 무사 1루 두 번째 타석에서 추신수는 벤투라의 시속 154㎞짜리 초구 빠른 볼을 끌어당겨 우익수 앞으로 굴러가는 진루타를 날렸다. 추신수는 이날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타격을 마무리했다. 전날 딱 한 달 만에 타율 2할을 회복한 그는 시즌 타율을 0.214에서 0.224(107타수 24안타)로 올렸다. 5월에 올린 타율은 0.345(55타수 19안타), 홈런은 4개, 타점은 11개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맹타와 프린스 필더의 2점 홈런을 ...

      한국경제TV | 2015.05.14 14:58

    • 데뷔동기 지석훈-박경수… 프로 13년 만에 나란히 잠재력 폭발

      ... 하고 있다. 4월에서 부진했던 손시헌, 그리고 부상을 당했던 박민우를 대신에 출전 기회가 많았다. 하지만 그의 신분은 백업 좋게 말하면 유틸리티 플레이어였다. 그럼에도 19경기에서 42타수 13안타 2홈런 6타점 0.310의 타율을 기록했다. 그런데 5월에 들어서 지석훈의 방망이는 더욱 폭발 중이다. 9경기를 소화한 현재, 36타수 16안타 1홈런 5타점으로 0.444의 고타율을 기록 중이다. 한때 약한 공격력 때문에 주전이 될 수 없었던 지석훈이지만 ...

      한국경제TV | 2015.05.14 14:22

    • 추신수, 이틀 연속 리드오프 홈런 `시즌 5호`

      ... 캔자스시티와의 홈경기에 1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 홈런 포함 4타수 2안타(1홈런) 2타점을 기록했다. 2경기 연속 선두 타자 홈런을 때린 추신수는 13경기 연속 안타 행진도 이어갔다. 4경기 연속 멀티히트를 치면서 타율도 0.224까지 올랐다. 추신수는 1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상대 선발 요다노 벤추라의 시속 158km짜리 직구를 공략해 우측 담장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시즌 5호 홈런이자 개인 통산 16호 리드오프 홈런이다. 2회 ...

      한국경제TV | 2015.05.14 12:56

    • 추신수 이틀 연속 선두타자 홈런에 멀티히트, '시즌 타율 0.224'

      ... 몰아치기에 시동을 걸었다. 추신수는 4회 1사 3루에서 2루수 땅볼로 타점 1개를 더 보태 시즌 16타점을 기록했다. 7회 유격수 땅볼에 그친 추신수는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이날 타격을 마무리했다. 전날 딱 한 달 만에 타율 2할을 회복한 그는 시즌 타율을 0.214에서 0.224(107타수 24안타)로 올렸다. 5월에 올린 타율은 0.345(55타수 19안타), 홈런은 4개, 타점은 11개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맹타와 프린스 필더의 2점 홈런을 ...

      한국경제 | 2015.05.14 11:37 | 김아름

    • 3안타 맹타 추신수 "팀이 지면 의미 없다"

      ... 데 이어 6-6이던 연장 10회 구원 등판한 스톨미 피멘텔이 허무하게 결승 솔로포를 헌납한 바람에 추신수를 비롯한 타자들의 노고는 수포가 됐다. 추신수는 3경기 연속 멀티 히트(한 경기 안타 2개 이상)를 쳐 한 달 만에 시즌 타율 2할을 회복하고 올해 아메리칸리그에서 가장 긴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이어갔지만, 자신의 맹타가 팀 승리에 도움이 되지 못한 탓에 고개를 숙였다. 그는 "초구 볼을 고른 다음 직구를 기다렸다"면서 "일부러 ...

      연합뉴스 | 2015.05.13 1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