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361-10370 / 15,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 이틀 연속 선두타자 홈런에 멀티히트, '시즌 타율 0.224'

      ... 몰아치기에 시동을 걸었다. 추신수는 4회 1사 3루에서 2루수 땅볼로 타점 1개를 더 보태 시즌 16타점을 기록했다. 7회 유격수 땅볼에 그친 추신수는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이날 타격을 마무리했다. 전날 딱 한 달 만에 타율 2할을 회복한 그는 시즌 타율을 0.214에서 0.224(107타수 24안타)로 올렸다. 5월에 올린 타율은 0.345(55타수 19안타), 홈런은 4개, 타점은 11개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맹타와 프린스 필더의 2점 홈런을 ...

      한국경제 | 2015.05.14 11:37 | 김아름

    • 3안타 맹타 추신수 "팀이 지면 의미 없다"

      ... 데 이어 6-6이던 연장 10회 구원 등판한 스톨미 피멘텔이 허무하게 결승 솔로포를 헌납한 바람에 추신수를 비롯한 타자들의 노고는 수포가 됐다. 추신수는 3경기 연속 멀티 히트(한 경기 안타 2개 이상)를 쳐 한 달 만에 시즌 타율 2할을 회복하고 올해 아메리칸리그에서 가장 긴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이어갔지만, 자신의 맹타가 팀 승리에 도움이 되지 못한 탓에 고개를 숙였다. 그는 "초구 볼을 고른 다음 직구를 기다렸다"면서 "일부러 ...

      연합뉴스 | 2015.05.13 13:28

    • thumbnail
      이대호 10호 홈런, 5월 들어 홈런 6개...타율 0.295 '상승세'

      ... 4경기 연속 홈런을 쳤다. 10일 야후돔에서 열린 일본 프로야구 라쿠텐 골든 이글스전에서 이대호는 시즌 10호 홈런을 기록했다. 이 날 이대호는 10호 홈런을 기록하며 니혼햄의 나카다 쇼와 공동 1위로 올라섰다. 이대호의 타율은 0.295로 상승했고, 소프트뱅크는 5회말 노부히로의 투런 홈런 등으로 4점을 더해 10-1로 대 승리를 거뒀다. 이대호는 지난 4월 타율 0.221에서 5월에 들어 9경기에서 매 경기 안타를 뽑아내며 홈런 6개를 쏟아내 급 상승세를 ...

      텐아시아 | 2015.05.13 11:11 | 조슬기

    • thumbnail
      실검보고서, 피츠버그 강정호, 시즌 2호 결승타 날리며 맹활약

      ... 터뜨렸다. 레그킥을 유감없이 뽐냈다. 2루 주자 스티브 롬바르도치를 홈으로 불러들이며 피츠버그는 4-3 역전에 성공, 지구 1위 세인트루이스에 승리를 거뒀다. 첫 타석 솔로 홈런에 이어 결승 타점까지 기록한 강정호는 4타수 2안타(1홈런) 1타점을 기록하며 타율 0.333을 기록했다. TEN COMMENTS , 월요일의 피곤함을 날리는 시원한 홈런! 강정호 선수 화이팅이에요! 한혜리 인턴기자 hyeri@ 사진제공.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홈페이지

      텐아시아 | 2015.05.13 11:09 | 한혜리

    • thumbnail
      실검보고서, 추신수, 8경기만에 멀티히트 기록..10경기 연속 안타 행진

      ... 11일(이하 한국 시간) 추신수는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파크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벌어진 2015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 원정 경기에서 1번 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추신수는 2루타 2개 포함 4타수 2안타를 기록했으며 타율을 0.183까지 끌어 올렸다. 추신수는 1회 첫 타석에서 탬파베이 우완 선발 제이크 오도리지의 4구에서 방망이을 휘두르며 스윙삼진기록해 타석에서 물러났다. 하지만 3회 1사 주자없는 두 번째 타석에서 오도리지의 2구 몸쪽으로 ...

      텐아시아 | 2015.05.13 11:07 | 현정은

    • 추신수, 4호 홈런 포함 시즌 첫 3안타 경기

      ... 빛을 바랬다. 추신수는 3회와 5회에는 각각 2루 땅볼, 삼진으로 물러났다. 5타수 3안타를 쳐 시즌 처음으로 3안타 경기를 펼친 추신수는 3경기 연속이자 시즌 5번째 멀티 히트(한 경기 안타 2개 이상)를 작성했다. 시즌 타율은 0.194에서 0.214(103타수 22안타)로 올라 딱 한 달 만에 타율 2할을 회복했다. 4월 말 0.096까지 추락했으나 보름도 안 되는 사이 타율을 1할 이상 끌어올린 셈이다. 추신수는 이달에만 타율 0.333(51타수 17안타)을 ...

      연합뉴스 | 2015.05.13 09:22

    • 강정호 `감 잡았어` 선제홈런 이어 결승타

      ... PNC파크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와 홈경기에 2번 타자(3루수)로 나와 4타수 2안타 2타점 맹타를 휘둘렀다. 선제 홈런과 결승타로 피츠버그의 4-3 승리를 견인했다. 2경기 연속이자 6번째 멀티히트 경기다. 시즌 타율도 0.333(48타수16안타)로 치솟았다. 선발 출전시 타율은 0.385. 첫 타석부터 방망이를 매섭게 돌렸다. 1회 1사에서 첫 타석에 나선 강정호는 왼쪽 담장 넘어가는 선제 솔로홈런(비거리 106m)을 기록했다. 2S의 ...

      한국경제TV | 2015.05.11 09:44

    • 강정호, KBO의 클래스 보여줬다··홈런+결승타 `이래도 주전 안쓸래?`

      강정호, KBO의 클래스 보여줬다··홈런+결승타 `이래도 주전 안쓸래?` (사진=연합 / 강정호) 강정호 타율 0.333 9타점에 안정적 수비..美 언론 "강정호 돋보였다" `강정호` 미국프로야구(MLB)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한국인 타자 강정호(28)가 기선을 제압하는 시즌 2호 홈런과 결승타를 차례로 날리고 팀 승리의 주역이 됐다. 강정호는 10일(현지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에서 ...

      한국경제TV | 2015.05.11 09:35

    • 미국 언론 "강정호가 어머니날 승리의 주역" 찬사

      ... 반짝반짝 빛났다"는 제호로 11일 세인트루이스전 결과를 전했다. 피츠버그 포스트 가제트는 "강정호가 경기 초반 홈런을 치고, 7회에는 정말 중요한 타점을 올렸다"고 강정호 중심으로 경기를 요약하고 "강정호가 3루 수비에서도 놀라운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타율 0.333을 기록할 만큼 타석에서 더 돋보인다"고 강정호의 공격력을 높게 평가했다.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jiks79@yna.co.kr

      연합뉴스 | 2015.05.11 07:22

    • 추신수, 연타석 2루타 10경기 연속 안타 행진

      ... 2루타를 터뜨리고 10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벌였다. 추신수는 10일 미국 플로리다 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방문경기에서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4타수 2안타를 치고 시즌 타율을 0.169에서 0.183(93타수 17안타)으로 끌어올렸다. 텍사스는 1-1이던 8회 무사 1,2루에서 터진 애드리안 벨트레의 적시타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5.11 06:42 | 최인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