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111-83120 / 85,0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막말 선수'끼리는 통한다? 페일린 전 알래스카 주지사, 대선후보 트럼프 공개 지지

    극우 성향의 막말로 유명한 세라 페일린 전 알래스카 주지사(왼쪽)가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경선주자인 도널드 트럼프(오른쪽)를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페일린 전 주지사는 19일(현지시간) 트럼프가 대선 경선 첫 관문인 아이오와에서 연 유세 장소에 등장해 “트럼프를 지지하게 돼 영광”이라고 말했다. 페일린 전 주지사는 연단에 올라 ‘열정적인 사람’ ‘자수성가한 인물’ ‘참신한 ...

    한국경제 | 2016.01.20 18:46 | 박해영

  • thumbnail
    [특파원칼럼] 이해하기 어려운 미국 사회

    얼핏 보면 이해가 잘 되지 않는 미국 사회의 단면이 세 가지 있다. 미국 공화당 대통령선거 주자 도널드 트럼프의 식지 않는 인기, 총기 사고가 세계 1위인데도 규제를 받지 않는 총기 거래, 중앙은행이 돈을 많이 풀어도 꿈쩍하지 않는 물가가 그런 것들이다. 트럼프는 지난달 22일 유세 도중 “힐러리가 2008년 대통령선거 경선 때 ‘×됐다’(got schlonged)”고 말한 적이 있다. 옥스퍼드 ...

    한국경제 | 2016.01.20 17:52 | 워싱턴=박수진

  • 미국 아이오와 첫 당원대회, 민주당 힐러리 · 공화당 테드 크루즈 승리 예상

    ... 82%로 제시했다. 당내 경쟁자인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이길 확률은 18%라고 이 매체는 산출했다. 공화당 대선주자들 중에서는 테드 크루즈 의원의 승리 확률을 51%로 제시한 이 매체는 현재 전국단위 지지율 선두인 도널드 트럼프가 아이오와 주에서 이길 확률이 29%에 그칠 것으로 전망했다. 이 매체의 운영을 주도하는 정치분석가 네이트 실버는 2008년과 2012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득표율을 거의 비슷하게 예측해 이름을 얻었다. 한경닷컴 뉴스룸 ...

    한국경제 | 2016.01.19 06:45

  • 트럼프, 이란 제재 해제 비난…"이란은 부자 테러국"

    미국 공화당 유력 대선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미국의 대(對) 이란 제재 해제를 강하게 비난했다. 트럼프 후보는 미국 버지니아 남부의 보수주의 기독교 대학인 리버티 대학교에서 유세를 통해 "미국의 잘못된 협상으로 이란은 이제 부자 테러 국가가 됐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미국은 내가 2003년 이라크 침공 당시 경고했던 것처럼 중동 지역을 불안정하게 만들었다"며 "이것은 재앙"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6.01.19 06:26

  • 킹목사 기념일 30돌…흑백갈등·무슬림차별속 '민권 후퇴' 우려

    ... 지난해 퍼거슨 사태에서 표면화됐듯이 흑인들이 백인 경관들에 의해 피살되는 일이 계속되면서도 해당 경관들이 불기소되거나 무죄 방면되는 경우가 이어지면서 흑백 간의 긴장이 악화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여기에 미국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파리 테러사건과 샌버너디노 총기테러 이후 '무슬림 입국 금지' 발언을 공개적으로 내놓으면서 미국의 사회적 갈등양상이 더욱 복잡해지고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미국 유력 일간지인 워싱턴포스트(WP)는 이날 사설에서 ...

    연합뉴스 | 2016.01.19 02:54

  • [국제사회 복귀하는 이란] 미 공화, 이란 제재 해제 강력 반발…"이란이 원유 수출로 번 돈 테러단체에 지원될 것"

    ... 대통령에게 보낸 서한에서 “이란의 어떤 행동을 불법적으로 간주할지, 만약 그런 행동이 있으면 어떤 제재나 징벌적 조치를 취할지에 대한 로드맵을 제시하라”고 요구했다. 공화당 대선후보 경선 선두주자인 도널드 트럼프는 “이란은 (제재 해제로) 1500억달러와 함께 미국에 수감 중이던 자국민 7명을 얻었지만 우리는 고작 4명을 얻었다”며 “별로 좋아보이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워싱턴=박수진 특파원...

    한국경제 | 2016.01.17 19:00 | 워싱턴=박수진

  • thumbnail
    '코드' 신재평, 카이스트 면모…백성현·정준하 포기한 문제 단번에 성공

    ... 뽐냈다. 15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코드-비밀의 방'(이하 코드)에서는 지난 방송에서 탈출했던 멤버들이 순서대로 자신과 함께 방에 들어갈 파트너를 선택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재평은 칠판 위에 적힌 트럼프카드 문제를 보고 “이거 영어 글자의 갯수다. 풀었다”라며 카이스트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이는 앞서 정준하와 백성현은 풀지 못하고 넘어갔던 문제. 방에 함께 있던 이용진은 “형이 자물쇠를 여세요”라며 ...

    텐아시아 | 2016.01.15 23:45 | 김지혜

  • 오바마 "아내 미셸은 대통령 선거 출마 안한다"

    ... "이는 정치적으로 옳지 않다"고 강조했다. 신년 국정연설에서 "(정치에 대한) 불만이 커지면 우리와 닮지 않은 사람, 우리처럼 기도하지 않는 사람, 우리처럼 투표하지 않는 사람, 우리와 같은 배경을 공유하지 않는 사람을 희생양으로 삼으려는 목소리가 나올 것"이라고 지적한 데 이어, 거듭 이민과 무슬림을 배척하는 트럼프의 태도를 공격한 것으로 풀이됐다. (워싱턴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shin@yna.co.kr

    연합뉴스 | 2016.01.15 06:37

  • thumbnail
    [재테크 명언] 도널드 트럼프 트럼프그룹 회장

    “부동산은 첫째도 위치(location), 둘째도 위치, 셋째도 위치다.” ‘미국 부동산 왕’ 트럼프그룹 회장. 그는 뉴욕 빌딩 등에 투자해 해 미국 부자 순위 121위(지난해 45억달러)에 올랐다.

    한국경제 | 2016.01.14 18:12

  • 오바마 '미래' 화두로 마지막 승부수…사실상 대선 의제 설정

    ... "우리가 관타나모 기지를 폐쇄하려는 것도, 인종과 종교를 이유로 사람들을 공격 목표로 삼는 정치를 배격해야 하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라고 역설했다. 이는 공화당의 관타나모 수용소 폐지 반대, 공화당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의 모든 무슬림 입국 금지 발언 등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보인다. 오바마 대통령이 군사비 지출 등 미국 국력의 우위를 강조하면서 "미국은 지구상에서 가장 강력한 국가다", 또 IS 등 갈수록 확산되는 테러리스트의 위협을 ...

    연합뉴스 | 2016.01.13 1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