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171-83180 / 85,0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의 가장 큰 문제는 '정부'…그다음이 '경제'"

    ... '경제'가 13%로 2위를 차지했고, 이어 '실업'과 '이민' 문제가 각각 8%로 나타났다. 이민 문제가 4대 문제에 포함된 것은 2007년 이후 처음으로, 이는 공화당 대선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유세 과정에서 불법이민자 문제를 집중적으로 거론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경제는 2008년부터 2013년까지 내리 6년간 1위를 기록했으나, 2014년부터 2년 연속 정부에 1위 자리를 내주고 2위에 머물렀다. '테러'가 ...

    연합뉴스 | 2016.01.05 07:40

  •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힐러리 대선 경선후보 지원 단독 유세 나서

    ... 미국 대통령이 4일 부인인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선 경선후보를 지원하기 위한 단독 유세에 나섰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그러나 1998년 르윈스키 스캔들을 다시 거론하며 자신을 겨냥해 공세를 펴는 공화당 대선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 후보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오는 4일 뉴햄프셔 주 내슈어의 지역대학(커뮤니티 칼리지)에서 열린 유세에서 "내 평생, 이렇게 중요한 시기에 힐러리 만한 지식과 경륜과 자질을 갖춘 대통령 후보는 없다고 ...

    한국경제 | 2016.01.05 06:31

  • 美 대선주자 트럼프, 첫 TV 광고…힐러리·IS 겨냥

    미국 공화당 대선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4일(현지시간) 첫 TV 광고를 내보냈다. 다음 달 1일 첫 경선 관문인 아이오와 주(州) 당원대회(코커스)를 앞두고 TV 광고로 기선 제압을 하겠다는 전략으로 보인다. CNN 방송 등을 통해 방영된 31초 분량의 첫 TV광고에서 트럼프는 민주당 유력 주자인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의 차별화를 시도하며 '이슬람국가'(IS)에 대한 응징 방침을 밝혔다. '다시 위대하게'라는 ...

    한국경제 | 2016.01.05 06:25

  • [생-글] 2016 하반기 글로벌 일정

    ... 이 미국 대선은 우리나라에도 큰 영향을 미치는 만큼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죠. 2월에 아이오와주의 코커스, 즉 당원대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일정에 돌입하구요. 지금까지는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과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가 가장 강력한 대선 후보로 주목받고 있습니다.11월 11일은 중국판 블랙프라이데이라고 불리는 광군제가 열리는 날입니다. 중국 최대의 전자상거래업체인 알리바바에서 이 광군제 행사를 기획하고 주도하고 있는데요. 매년 매출 신기록을 갈아치우면서 ...

    한국경제TV | 2016.01.05 06:14

  • thumbnail
    [정규재 칼럼] 민주주의 낙관하던 시대 끝났다

    ... 든다. 시리아도 그럴 것이다. 미래를 낙관할 근거는 없다. 남미 벨트는 선거라는 점에서는 형식상 민주국가지만 실은 페론이즘의 지배체제다. 미국에서조차 민주주의 타락이 완연하다. 품위와 자부심, 절제와 공존은 지나간 시절의 기억이다. 트럼프의 허풍과 샌더스의 몽상을 들으면서 미국을 다시 보게 된다. 이런 수준의 나라였다는 것인지. 민주주의가 쇼비즈니스화한다는 것은 또 다른 문제다. 아내 클린턴이 대통령이 되거나 둘째 아들 부시를 또 봐야 하는 것은 실로 낯선 일이다. 비유럽적 ...

    한국경제 | 2016.01.04 17:59

  • 강력한 '오바마 총기규제' 임박…트럼프 "대통령 되면 거부권"

    ...미팅 정면돌파 미국이 새해 벽두부터 '총기 규제'를 놓고 한바탕 격돌할 것 같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이번 주초 강력한 총기거래 규제를 담은 행정명령을 예고하자, 2016년 대선 경선 공화당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를 비롯한 공화당 주자들이 일제히 포문을 열고 나선 것이다. 대선 가도 1차 관문인 아이오와 주 코커스를 한달 가량 앞둔 3일 '총기 규제'는 대선의 핵심 쟁점으로 급부상한 양상이다. 트럼프는 3일(현지시간) CBS ...

    연합뉴스 | 2016.01.04 09:24

  • 트럼프, 테러단체 영상에 "할 말은 해야…힐러리 거짓말했다"

    "IS가 만든 홍보 영상은 나 아닌 빌 클린턴에 관한 것" 미국 공화당 대선 선두주자인 도널드 트럼프는 2일(현지시간) 자신이 소말리아 무장단체 알샤바브의 조직원 모집 홍보 영상에 등장한 것과 관련, "그래도 할 말을 해야 한다"며 조금도 물러서지 않았다. 트럼프는 이날 CBS 방송 인터뷰에서 관련 질문에 대해 "내가 앞으로 어떻게 할 것이냐"고 자문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q...

    연합뉴스 | 2016.01.04 09:24

  • 강력한 '오바마 총기규제' 임박…트럼프 “대통령 되면 거부권”

    미국이 새해 벽두부터 총기 규제를 놓고 한바탕 시끄러워질 전망이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이번 주초 강력한 총기거래 규제를 담 은 행정명령을 예고하자, 2016년 대선 경선 공화당 선두 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비판하고 나서는 등 대선 가도 1차 관문인 아이 오와 주 코커스를 한달 앞두고 총기 규제가 큰 쟁점으로 떠올랐기 때문이다. 트럼프는 3일(현지시간) CBS ‘페이 스 더 내이션’에 출연해 “사람들이 방아쇠를 ...

    한국경제 | 2016.01.04 06:11

  • thumbnail
    '전의 전쟁'으로 가는 미국 대선…힐러리, 모금·후원금 5500만달러

    ... 등 지난해 총 7300만달러를 모은 것으로 집계됐다. 공화당에서는 외과의사 출신 정치평론가인 벤 카슨이 지난해 4분기 2300만달러를 모금해 당 지지율 2위인 테드 크루즈 상원의원(2000만달러)을 앞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공화당 지지율 1위인 도널드 트럼프는 자신의 재산(약 10억달러) 중 1억달러를 선거에 쓰겠다고 공언했다. 후원금 모금실적은 지난해 1000만달러 이하인 것으로 알려졌다. 워싱턴=박수진 특파원 psj@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1.03 19:54 | 박수진

  • 미국 대선판, 경선도 하기 전에 '트럼프-힐러리' 대결구도?

    트럼프, 힐러리 지목하며 대선승리 호언…"힘·정력 없다" 낙인찍기 힐러리, 남편 빌 클린턴 앞세운 유세전…트럼프 공세 정면돌파 시도 미국 대선판이 본격적인 경선이 시작되기도 전에 민주·공화 양당의 선두주자인 힐러리 클린턴과 도널드 트럼프간의 대결구도가 그려지는 분위기다. 새해 벽두 클린턴 후보를 상대로 대선 승리를 호언장담한 트럼프 후보는 클린턴 후보의 '나이'와 ...

    연합뉴스 | 2016.01.03 09:33